•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8701-18710 / 29,9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민영, JLPGA 닛폰햄 클래식 '우승'…김하늘 준우승

      이민영이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투어 닛폰햄 레이디스 클래식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이민영은 9일 일본 홋카이도 호쿠토시 암빅스 하코다테 클럽(파72)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3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만 5개를 골라내 ... 레이디스오픈 이후 3개월 만에 시즌 2승째를 거뒀다. 우승 상금은 1800만 엔(약 1억8000만원)이다.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서 2013년부터 지난해까지 통산 4승을 거둔 이민영은 2015년 3월 신장암 수술을 받고 필드에 ...

      한국경제 | 2017.07.09 15:24 | 정형석

    • thumbnail
      김세영, LPGA 손베리 크리크 3R '공동 12위'

      김세영(24)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손베리 크리크 클래식 3라운드에서 공동 12위에 올랐다. 김세영은 9일(한국시간) 미국 위스콘신 주 오나이다의 손베리 크리크(파72·6624야드)에서 열린 대회 사흘째 3라운드에서 버디 8개와 보기 3개를 묶어 5언더파 67타를 기록했다. 사흘간 합계 11언더파 205타의 성적을 낸 김세영은 머라이어 스택하우스(미국), 알레한드라 라네사(멕시코)와 함께 공동 12위에 자리했다. 20언더파 ...

      한국경제 | 2017.07.09 11:16 | 정형석

    • thumbnail
      김세영, LPGA 손베리 크리크 3라운드 공동 12위…선두와 9타 차

      20언더파 단독 1위 커크, LPGA 사상 72홀 최다언더파 기록에 도전 김세영(24)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손베리 크리크 클래식(총상금 200만 달러) 3라운드에서 공동 12위에 올랐다. 김세영은 9일(한국시간) 미국 위스콘신 주 오나이다의 손베리 크리크(파72·6천624야드)에서 열린 대회 사흘째 3라운드에서 버디 8개와 보기 3개를 묶어 5언더파 67타를 기록했다. 사흘간 합계 11언더파 205타의 성적을 낸 김세영은 ...

      연합뉴스 | 2017.07.09 10:05

    • '7연속 버디' 박보미, 펑산산과 금호타이어 여자오픈 우승 경쟁

      '코스레코드' 박유나 등과 공동 2위…장하나는 9오버파 컷 탈락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톱 랭커들이 대거 빠진 금호타이어 여자오픈에서 '무명' 박보미(23)가 '7연속 버디'를 앞세워 중국의 간판 펑산산(28)과 우승 경쟁에 합류했다. 박보미는 8일 중국 웨이하이의 웨이하이포인트 골프장(파72·6천126야드)에서 열린 대회 둘째 날 2라운드에서 버디 8개를 뽑아내고 보기 2개, 더블보기 1개를 ...

      연합뉴스 | 2017.07.08 20:30

    • [신설법인 현황] (2017년 6월 30일~2017년 7월 6일)서울

      ... 129-1, 7층 702 오에스29 (논현동,751빌딩) ▷아이온이엔티(서득현·20·방송프로그램기획, 제작, 편집) 강서구 양천로 452, A동 1106호 (등촌동,어위쉬예다인) ▷아트그룹슈필렌(정훈영... 및 관련 유통업, 통신판매업, 온라인 교육정보제공업) 강동구 상암로 2-1, 201호 (암사동,지림빌딩) ▷한국파크골프(송문호·1·골프용품판매업) 서초구 동광로18길 60, 2층 (방배동,우일빌딩) ...

      한국경제 | 2017.07.08 17:06

    • 장하나 '커트 탈락' 위기

      장하나(25·비씨카드)가 국내 투어 복귀 후 처음 위기를 맞았다. 7일 개막한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금호타이어 여자오픈(총상금 5억원)에서다. 장하나는 이날 중국 웨이하이시 웨이하이 포인트 골프 리... 2라운드에서 타수를 대거 덜어내지 못하면 예선 탈락할 수도 있는 최악의 성적표다. 반면 같은 조에서 경기한 중국의 골프 스타 펑산산은 단독 선두를 질주했다. 버디 7개와 보기 1개를 묶어 6언더파 66타를 쳤다. 2위 그룹(정혜원, ...

      한국경제 | 2017.07.08 03:23 | 이관우

    • 7언더파 몰아친 김세영 '힘찬 출발'

      김세영(24·미래에셋)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손베리 크리크 클래식(총상금 200만달러) 첫날 공동 선두에 나섰다. 김세영은 7일(한국시간) 미국 위스콘신주 그린베이 인근 오나이더의 손베리크리크 골프장(파72·6624야드)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버디 8개를 몰아치고 보기는 1개로 막으면서 7언더파 65타를 기록했다. 벨기에의 로라 곤살레스 에스카잔과 공동 1위다. 1타 차 공동 3위에 오른 루키 김민지(20)가 ...

      한국경제 | 2017.07.08 03:23 | 이관우

    • thumbnail
      '퀸 지현'이 잡은 캘러웨이 에픽, KLPGA 14전 10승 '드라이버 퀸'

      ...;김지현, 오지현, 김해림, 이지현2, 김민선5, 김자영2, 이정은6.’ 이들 골퍼에게는 두 가지 공통점이 있다. 올 시즌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서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는 것. 그리고 캘러웨이 GBB 에픽 드라이버를 사용한다는 것이다. 올 시즌 KLPGA 투어 상반기를 마감한 시점에서 한국경제신문이 14개 대회 우승자를 분석한 결과 10개 대회에서 우승한 드라이버가 캘러웨이 브랜드인 것으로 조사됐다. 왕관을 쓴 골퍼들이 지난겨울 ...

      한국경제 | 2017.07.07 20:50 | 최진석

    • thumbnail
      김세영, 손베리 크리크 LPGA 클래식 첫날 공동선두

      7언더파 65타로 대회 초대 챔피언 도전…전인지 2타차 5위 김세영(24)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손베리 크리크 클래식(총상금 200만 달러) 첫날 공동선두를 기록하며, 시즌 2승을 향해 기분 좋게 출발했다. 김세영은 7일(한국시간) 미국 위스콘신 주 그린베이 인근 오나이더의 손베리 크리크 골프장(파72·6천624야드)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버디 8개를 몰아치고 보기는 1개로 막으면서 7언더파 65타를 ...

      연합뉴스 | 2017.07.07 09:45

    • thumbnail
      정혜진 프로의 슬라이스 퇴치법 "공 뒤쪽 '인-아웃 궤도' 선상에 티를 놓고 헤드가 지나가게 스윙"

      ... 팔리는 틈새시장이다. 일부 티칭 프로는 “슬라이스 교정으로 밥 먹고 산다”는 농담을 한다. 프로라고 자유로운 것은 아니다.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챔피언 출신인 정혜진 프로(30)도 투어 프로 시절 슬라이스에 ... 응급처치법입니다.” ■ 정혜진 프로는 ◆1987년 9월14일 경기 여주 출생 ◆NH투자증권 경영지원부 마케팅 프로 ◆2005년 KLPGA 입회 ◆수상경력 2012년 KLPGA 왕중왕전 우승 2012년 롯데칸타타여자오픈 우승 ...

      한국경제 | 2017.07.06 22:12 | 이관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