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071-20080 / 23,43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위성미, 24일 LPGA 시즌 첫 출격

    '1천만달러의 소녀' 위성미(17.나이키골프)가 24일 올들어 처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대회에 출전한다. 무대는 하와이주 카폴레이의 코올리나골프장(파72.6천519야드)에서 사흘간 열리는 LPGA 투어 필즈오픈이다. 지난해 10월 삼성월드챔피언십에서 데뷔전을 치른 위성미로서는 일본프로골프 카시오월드오픈과 올 1월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소니오픈에 이어 프로대회 네번째 출전이다. 하지만 삼성월드챔피언십이 20명만 출전한 대회였고 ...

    연합뉴스 | 2006.02.22 00:00

  • 위성미가 세계랭킹 3위? .. 여자프로골프 '롤렉스 랭킹'

    ... 소녀' 위성미(17.나이키골프)가 사상 처음 도입된 여자프로골프 세계랭킹에서 3위에 올랐다. 21일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에 따르면 최근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유럽여자프로골프(LET),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호주여자프로골프(ALPG), 그리고 영국의 여자골프연맹(LUG) 등 6개 단체가 합동으로 세계여자랭킹인 '롤렉스랭킹'을 산정해 발표했다. 미국,일본,한국,호주, 유럽, 그리고 LPGA 2부투어인 퓨처스투어 ...

    연합뉴스 | 2006.02.21 00:00

  • 미셸 위, 여자골프 세계랭킹 '3위'‥6개 LPGA투어 산정 발표

    미셸위(17·나이키골프)가 처음 도입된 여자프로골프 세계 랭킹에서 3위에 올랐다. 21일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에 따르면 최근 미국·유럽·일본·한국·호주 여자프로골프협회(LPGA),그리고 영국의 여자골프연맹 등 6개 단체가 합동으로 세계여자랭킹인 '롤렉스 랭킹'을 산정해 발표했다. 그 결과 미셸위는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폴라 크리머(미국)에 이어 3위에 랭크됐다. 프로에 데뷔한 이후 아직 공식대회 성적조차 없는 미셸위가 이렇게 높은 평가를 받은 ...

    한국경제 | 2006.02.21 00:00 | 김경수

  • LPGA 2년차에 우승 갈증 푼 김주미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진출 2년째에 감격을 첫 우승을 안은 김주미(22.하이트)는 한국여자프로골프 3관왕 출신의 준비된 챔피언. 2004년 겨울 치른 LPGA 퀄리파잉스쿨을 공동 12위로 통과해 작년부터 투어 무대에서 ... 마지막에는 결국 공동 5위에 그쳐야 했다. 초등학교 5학년때부터 골프를 시작한 털털한 성격의 김주미는 신인 때 한국여자골프 무대를 평정, `한국 골프 여왕'의 계보를 잇고 있는 주자. 김주미는 프로에 데뷔한 2003년 한솔레이디스오픈과 ...

    연합뉴스 | 2006.02.19 00:00

  • thumbnail
    김주미 "첫승 했데이" ‥ 美LPGA투어 우승 감격

    ... 했는데 데굴데굴 굴러 홀 앞 30cm 지점에 멈췄다. 김주미(22·하이트)의 투어 첫승은 그렇게 이뤄졌다. 한국선수가 대거 출전한 가운데 미국 하와이주 오아후의 터틀베이리조트골프장 파머코스(파72)에서 열린 2006미국LPGA투어 ... 홀에 가장 가깝게(약 2m) 갖다놓은 오초아의 버디퍼트는 홀 오른쪽으로 흘러버렸다. 오초아가 탈락하면서 승부는 한국선수 간 대결로 좁혀졌다. 두 선수는 다시 18번홀 티잉그라운드로 돌아가 연장 두 번째홀 경기를 시작했고,서드샷 ...

    한국경제 | 2006.02.19 00:00 | 김경수

  • [인터뷰] 생애 첫 우승 차지한 김주미

    "꿈만 같아요" 19일(한국시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진출 2년만에 생애 첫 우승을 차지한 김주미(22.하이트)는 우승의 감격을 이렇게 표현했다. 김주미는 경기가 끝난 뒤 가진 공식 인터뷰에서 "3라운드 마지막홀에서는 ... 홀이기 때문에 드라이버를 잡을 이유가 없었다. --첫 우승인데. ▲기대했던 것보다 빨리 우승을 했다. --골프 선수로서 최고였다면 언제인가. ▲2003년에 한국에서 신인왕, 다승왕, 상금왕 등을 모두 휩쓸었을 때다. --그때 ...

    연합뉴스 | 2006.02.19 00:00

  • thumbnail
    [LPGA] 김주미, 개막전에서 생애 첫 우승

    김주미(22.하이트)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진출 2년만에 생애 첫 우승컵을 품에 안았다. 김주미는 19일(한국시간) 미국 하와이주 오아후의 터틀베이리조트골프장 파머코스(파72.6천520야드)에서 열린 LPGA 투어 2006년 시즌 개막 경기 SBS오픈 최종일 연장 접전 끝에 문수영(22), 로레나 오초아(멕시코)를 공동2위로 밀어내고 정상에 올랐다. 이날 버디 2개와 보기 1개를 묶어 1언더파 71타를 친 김주미는 3라운드 합계 10언더파 ...

    연합뉴스 | 2006.02.19 00:00

  • thumbnail
    [LPGA] 김주미.임성아, 공동선두

    '하와이 무승 징크스 올해는 털어낸다' 지금까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50차례가 훌쩍 넘는 우승을 차지하면서도 하와이에서 열린 대회에서는 정상에 오르지 못했던 한국 낭자군이 '하와이 무승 징크스' 탈출을 눈앞에 뒀다. 18일(한국시간) 미국 하와이주 오아후의 터틀베이리조트골프장 파머코스(파72.6 천520야드)에서 열린 LPGA 투어 2006년 시즌 개막 경기 SBS오픈 2라운드에서 2002년 부산아시안게임 단체전 금메달을 합작했던 ...

    연합뉴스 | 2006.02.18 00:00

  • thumbnail
    박지은, 코스레코드로 단독 선두‥LPGA투어 개막전 SBS오픈 첫날

    무려 26명의 한국 선수가 출전한 가운데 막을 올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시즌 개막전이 '코리언 파티'가 될 조짐이다. 17일(한국시간) 미국 하와이주 오아후의 터틀베이리조트골프장 파머코스(파72.6천520야드)에서 열린 LPGA 투어 2006년 시즌 개막 경기 SBS오픈 첫날 박지은(27.나이키골프)이 코스레코드 타이기록을 세우며 단독 선두에 나서는 등 5명의 한국 선수가 10위 이내에 이름을 올렸다. 보기없이 버디 6개를 솎아내는 ...

    연합뉴스 | 2006.02.17 00:00

  • [LPGA] 달라진 박지은...모자도 바꿨네

    '버디퀸' 박지은(27.나이키골프)이 부활의 나래를 활짝 펼쳤다. 2006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개막전 SBS오픈 첫날 6언더파 66타를 치며 선두에 나선 박지은은 지난해 부진에 한이 맺힌 듯 "지난 6주 동안 독기를 ... 바뀐 것. 2003년 나이키골프와 서브 스폰서 계약을 맺고 클럽과 옷을 나이키 제품으로 바꿨지만 메인스폰서는 한국 기업을 택하겠다며 모자 정면은 비워뒀던 박지은은 올해부터 나이키골프를 메인스폰서로 삼기로 사실상 결정했기 때문이다. ...

    연합뉴스 | 2006.02.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