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171-20180 / 23,78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KB스타투어] 유학파 문수영, 생애 첫 우승

    유학파 골퍼 문수영(22)이 국내 무대에서 처음으로 정상에 올랐다. 문수영은 22일 부산시 기장군 부산아시아드골프장(파72.6천210야드)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 KB국민은행 스타투어 2차대회 3라운드에서 이글 1개, 버디 2개, ... 불안으로 무너져 다 잡았던 우승컵을 내주고 말았다. 고교 3학년때 미국으로 유학을 떠났던 문수영은 2002년 프로로 전향,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퀄리파잉스쿨에서 조건부 시드를 획득한 뒤 LPGA 2부투어에서 활약하면서 2승을 ...

    연합뉴스 | 2006.07.22 00:00

  • thumbnail
    버디… 버디… 최나연 단독선두 ‥ KB스타투어 2R

    최나연(19·SK텔레콤)이 한국여자프로골프 KB국민은행 스타투어 2차전(총상금 2억원) 2라운드에서 단독선두에 올랐다. 최나연은 21일 부산시 기장군 아시아드CC(파72·6210야드)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 경기에서 보기 없이 ... 안선주(19·하이마트) 등과 함께 '빅5'로 꼽히는 선수 중 올해 유일하게 우승경험이 없는 최나연은 지난해 레이크사이드여자오픈 이후 프로 통산 2승째를 올릴 찬스를 잡았다. 전날 '깜짝 선두'에 나섰던 서희경(20·하이트)과 김소라(21)가 ...

    한국경제 | 2006.07.21 00:00 | 한은구

  • "한국골프, 美주니어ㆍLPGA 휩쓸다" .. LAT

    한국 사회 특유의 근면함과 열정, 골프에 대한 높은 평가에다 박세리의 성공에 힘입어 한국 골프가 미국 주니어 무대와 여자프로골프(LPGA)에서 맹위를 떨치고 있다고 로스앤젤레스 타임스가 19일(이하 현지시간) 보도했다. 신문은 이날 스포츠 섹션 톱기사로 최근 수년 사이에 한국 이민자 자녀이거나 한국에서 곧바로 건너온 선수들이 미국 골프 주니어 무대에서 두드러지게 활약하고 있으며 이들이 대학과 프로의 성인 무대로 옮겨가고 있고 특히 LPGA는 올시즌 ...

    연합뉴스 | 2006.07.20 00:00

  • [KB스타투어골프] `루키' 서희경 첫날 선두

    "마음 편하게 치니까 잘 되네요." `루키' 서희경(20.하이트)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KB국민은행 스타투어 2차전 첫날 선두에 나섰다. 올해 거세게 불고 있는 신인 돌풍은 사실상 하반기 첫 대회인 이번 대회도 예외가 아니었다. 서희경은 20일 부산시 기장군 부산아시아드골프장(파72.6천210야드)에서 열린 대회 첫날 버디만 6개를 솎아내 6언더파 66타로 리더보드 맨 윗자리를 차지했다. 서희경은 2004년 국가대표 상비군 출신으로 ...

    연합뉴스 | 2006.07.20 00:00

  • `얼짱' 최나연 "박세리는 나의 神"

    "박세리 선배는 내게 신(神)과 같은 존재죠." 20일 부산아시아드골프장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 KB국민은행 스타투어 2차대회에 출전한 `얼짱 골퍼' 최나연(19.SK텔레콤)은 자신보다 10살이 많은 '대선배'박세리(29.CJ)를 그렇게 평가했다. 최나연은 2년의 기나긴 슬럼프를 극복하고 미국여자프로골프(KLPGA) 무대에 화려하게 재등장한 박세리의 부활을 예감하고 있었다고 한다. 최나연은 "(캐디를 맡고 있는) 아빠와 저는 박세리 선배가 ...

    연합뉴스 | 2006.07.20 00:00

  • thumbnail
    '무명의 반란' 서희경 깜짝 선두 ‥ KB스타투어 2차전 첫날 6언더

    '루키' 서희경(20·하이트)이 한국 여자 프로골프 KB국민은행 스타투어 2차전(총상금 2억원) 1라운드에서 단독 선두에 나섰다. 서희경은 20일 부산시 기장군 부산아시아드CC(파72·6210야드)에서 열린 대회 첫날 버디만 ... 68타로 공동 3위 그룹을 형성했다. 상금 랭킹 1위 신지애(18·하이마트·PRGR)와 2003년 이 코스에서 열린 한국여자오픈에서 우승을 차지했던 송보배(20·슈페리어)는 나란히 1오버파 73타를 쳐 공동 34위에 머물렀다. 한은구 ...

    한국경제 | 2006.07.20 00:00 | 한은구

  • KLPGA 수재의연금 1천만원 기탁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는 20일 부산아시아드골프장에서 열리고 있는 KB국민은행 스타투어 2차대회의 상금 중 2.5%인 500만원과 협회 자선기금 500만원을 합해 총 1000만원을 대회 주관 방송사를 통해 수재 의연금으로 전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국경제 | 2006.07.20 00:00 | 우종근

  • 여자프로골프 레이크힐스클래식 창설

    ... 계획이라고 19일 밝혔다. 이에 따라 평양골프대회가 취소되면서 줄어들었던 올해 한국여자프로골프대회는 15개로 제자리를 찾았다. 용인, 안성, 함안, 제주 등 4개의 골프장과 5개의 골프호텔을 운영하고 있는 레이크힐스는 2004년부터 일송배 아마추어대회를 개최해오면서 프로대회 창설을 준비해왔다. 레이크힐스클래식은 국내 대회 가운데 가장 많은 4억원의 총상금을 내걸었고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5승을 거둔 한희원(28.휠라코리아)과 2승을 ...

    연합뉴스 | 2006.07.19 00:00

  • thumbnail
    여자골프 '황금시대' 2막 연다

    ... KB스타투어 2차전(총상금 2억원·우승상금 3600만원)을 시작으로 연말까지 총 12개 대회가 예정돼 있다. 올해 국내 여자골프계는 송보배(20·슈페리어) 박희영(19·이수건설) 최나연(19·SK텔레콤) 등 기존 실력파에 신지애(18·하이마트·PRGR) ... 함께 사상 첫 60대 타수 기록을 바라보고 있다. 미국 LPGA투어급 실력을 갖춘 '5인방의 우승각축'은 모처럼 여자프로골프의 중흥기를 예고하고 있다. KB스타투어 2차전은 2003년 아시아드CC에서 열린 한국여자오픈에서 아마추어 ...

    한국경제 | 2006.07.19 00:00 | 한은구

  • 한국여자프로골프 20일 투어 재개

    ... 기량에서는 객관적인 우열을 가리기 어려워 떨어진 실전 감각을 누가 더 빨리 회복하느냐가 승부의 관건이 될 것이라는 분석이다. 또 아시아드골프장이 2003년 한국여자오픈 이후 여자프로골프대회를 한번도 개최하지 않아 코스에 대한 생소함 역시 변수로 등장했다. 이에 따라 지난 2003년 아시아드골프장에서 열린 한국여자오픈에서 우승컵을 차지한 송보배가 경험이나 자신감에서 다른 선수에 비해 근소한 우위가 점쳐진다. '4인방' 이외에도 최나연(19.SK텔레콤), ...

    연합뉴스 | 2006.07.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