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911-20920 / 25,0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84타 치며 무너진 위성미 "뜻대로 안돼요"

    ... 미셸 위)가 부활의 조짐도 잠시 뿐 다시 나락으로 추락해 슬럼프의 장기화가 굳어질 전망이다. 위성미는 29일(한국시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에비앙마스터스 3라운드에서 12오버파 84타를 쳐 72명 가운데 69위로 떨어졌다. ... 전문가들의 공통된 진단이다. 한때 위성미가 받았던 충고는 '남자 대회 도전을 그만두라'는 것이었지만 이제는 '골프대회에 당분간 출전하지 말라'는 조언이 쏟아질 판이다. 브리티시여자오픈, 세이프웨이 등 줄줄이 이어지는 대회에서 ...

    연합뉴스 | 2007.07.29 00:00

  • 홍진주, 자리 바꿔 공동 선두 … LPGA 에비앙 마스터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에비앙 마스터스의 리더보드 상단 자리는 이름만 바뀌었지 한국선수 차지였다. 홍진주(24.SK에너지)가 27일(한국시간) 프랑스 에비앙-르뱅의 에비앙마스터스골프장(파72.6천192야드)에서 열린 대회 둘째날 버디 4개, 보기 2개를 묶어 2타를 줄여 중간합계 7언더파 137타로 다이애나 달레시오(미국)와 함께 공동 선두로 올랐다. 전반에 버디 2개를 낚아 기분 좋게 출발한 홍진주는 후반에 다소 흔들리는 듯 했지만 ...

    연합뉴스 | 2007.07.28 00:00

  • 홍진주, 美 디아나 달레시오와 공동 선두

    홍진주가 28일 오전(한국시간) 프랑스 에비앙레뱅의 에비앙마스터스GC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에비앙마스터스 2라운드에서 버디 4개와 보기 2개를 묶어 2언더파 70타를 쳐 합계 7언더파 137타를 기록해 선두에 올랐다. 특히 홍진주는 이날 4타를 줄인 미국의 디아나 달레시오와 공동 1위에 오르며 지난해 11월 코오롱하나은행 LPGA챔피언십 우승 이후 8개월 여만에 두 번째 LPGA우승을 노리게 된 것. 한편 전날 선두였던 지은희(캘러웨이)는 ...

    한국경제 | 2007.07.28 00:00 | sin

  • thumbnail
    알프스도 '한국낭자 무대' ‥ 美LPGA 에비앙마스터스 첫날 10위내 7명

    ... 출전선수 90명 가운데 28명이나 되는 '코리안 시스터스' 중 첫날 가장 돋보인 선수는 지은희(21·캘러웨이)였다. 한국여자프로골프 상위랭커 자격으로 초청받은 지은희는 26일 오후(한국시간) 프랑스 에비앙레뱅의 에비앙마스터스GC(파72)에서 열린 ... 언더파 행진을 했으나 후반에만 보기 1,더블보기 1개로 3타를 잃고 상위권에서 미끄러졌다. 1오버파 73타로 국내여자골프 1인자인 신지애(19·하이마트)와 함께 공동 37위다. 지난해 이 대회에서 2위를 한 미셸 위는 퍼트 수 31개에서 ...

    한국경제 | 2007.07.27 00:00 | 김경수

  • [LPGA] 지은희, 공동선두…한국낭자군 상위권 점령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빅3 중의 하나인 지은희(21,캘러웨이)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에비앙 마스터스 첫날부터 공동 선두에 오르는 등 한국시스터스가 파워 하우스의 위세를 과시했다. 지은희는 26일(한국시간) 프랑스 에비앙-르뱅의 에비앙마스터스골프장(파72.6천192야드)에서 개막한 대회 첫날 6언더파 66타를 치며 노장 팻 허스트(미국), 브리타니 린시컴(미국)과 함께 공동 1위로 나섰다. 지은희는 올 시즌 한국무대에서 2승을 ...

    연합뉴스 | 2007.07.27 00:00

  • 지은희 6언더 공동선두 ‥ 에비앙마스터스 첫날

    한국선수들이 프랑스에서 열리는 유일한 미국LPGA투어 대회인 에비앙마스터스(총상금 300만달러)에서도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초반이지만,공동 10위 안에 6명이나 이름을 올리며 시즌 5승 합작에 청신호를 켰다. 출전선수 90명 가운데 28명이나 되는 '코리안 시스터스'가운데 첫날 가장 돋보인 선수는 뜻밖에도 지은희(21·캘러웨이)였다. 한국여자프로골프투어 상위랭커 자격으로 초청받은 지은희는 26일 오후(한국시간) 프랑스 에비앙레뱅의 에비앙마스터스GC(파72)에서 열린 ...

    한국경제 | 2007.07.27 00:00 | 김경수

  • 돌아온 위성미 "마음 비웠다"

    시련을 겪고 있는 천재골프소녀 위성미(18.미국 이름 미셸 위)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에비앙 마스터스를 앞두고 편안한 마음으로 경기를 하겠다고 말했다. 위성미는 26일(한국시간) 대회 개최지인 프랑스 에비앙 르뱅에서 ... 손목 부상으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다. 부상 때문에 한동안 휴식을 취했던 위성미가 정규대회에 출전한 것은 US여자오픈을 중도 포기한 뒤 4주만이다. 위성미는 "이 곳은 모든 사람들이 친절하고 집에 온 것처럼 편안하다"면서도 "올해는 ...

    연합뉴스 | 2007.07.26 00:00

  • 박세리 "브리시티여자오픈 전념 … 에비앙 출전 포기"

    재기에 성공한 박세리(30.CJ)가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인 브리티시여자오픈 우승을 위해 특단의 조치를 내렸다. 박세리는 26일(이하 한국시간) 개막하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에비앙마스터스에 불참하기로 했다고 25일 밝혔다. 에비앙마스터스는 총상금이 US여자오픈(310만달러) 다음으로 많은 300만달러에 이르고 우승 상금은 US여자오픈(56만달러), HSBC매치플레이챔피언십(50만달러)에 이어 세번째로 많은 45만달러인 특급 대회. ...

    연합뉴스 | 2007.07.25 00:00

  • 미셸 위, 세이프웨이클래식 스폰서 초청받아 출전

    위성미(18.미국이름 미셸 위)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세이프웨이클래식에 스폰서 초청을 받아 출전한다. AP통신은 25일(이하 한국시간) "미셸 위가 8월25일부터 오리건주 포틀랜드에서 열릴 이 대회 스폰서 초청을 받아들였다. 미셸의 그 다음 투어 대회 출전은 10월 삼성월드챔피언십이 될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26일부터 열리는 에비앙마스터스에 참가할 위성미는 "다시 세이프웨이클래식에 출전하게 돼 기쁘다. 좋은 성적을 낼 때 ...

    연합뉴스 | 2007.07.25 00:00

  • 에비앙 징크스 깰까 ‥ 한국선수 우승없어 "이번엔…"

    올해 미국LPGA투어에서 4승을 합작한 한국여자골퍼들이 2주 동안 유럽 원정에 나선다. 첫 대회는 26일 오후(한국시간) 프랑스 에비앙레뱅의 에비앙마스터스GC(파72)에서 시작되는 에비앙마스터스이고,두 번째 대회는 다음 달 2일 ... 지은희(21·캘러웨이) 박희영(20·이수건설) 등 국내 '간판 선수'들도 눈여겨봐야 한다. 미셸 위(18·나이키골프)도 출전자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지난달 말 US여자오픈이후 약 한 달 만의 투어복귀다. 부상과 기권 등으로 ...

    한국경제 | 2007.07.24 00:00 | 김경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