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971-20980 / 25,0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박성자 2개 대회 연속 우승 ‥ KLPGA강산배시니어오픈

    박성자(42)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강산배 시니어오픈에서 2개 대회 연속 우승을 차지했다. 5월 열린 1차전 우승자 박성자는 26일 강원도 원주 센추리21골프장(파72·길이 5836야드)에서 개최된 시니어오픈 2차전 최종 라운드에서 1언더파 71타를 쳐 2라운드 합계 2언더파 142타로 이오순(45)과 동타를 이룬 뒤 연장 세 번째 홀에서 승리를 거뒀다. 박성자는 대회 첫날 공동 1위에 올랐지만 보기 없이 버디 5개를 쓸어담은 이오순에게 ...

    한국경제 | 2007.06.26 00:00 | 김경수

  • 여자골프 김인경, 또 한명의 예비 스타

    "최선을 다했기 때문에 후회는 없다" 19세의 애띤 소녀 김인경이 25일(이하 한국시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웨그먼스 LPGA에서 인상적인 경기를 펼치며 새로운 예비스타로 떠올랐다. 올해 LPGA 무대에 데뷔한 ... 코스를 밟았다. 김인경의 그리 길지 않은 골프 인생에서 전환점을 맞은 것은 2005년 미국으로 건너가 국제주니어골프아카데미(IJGA)에 입학하면서부터. 명 코치 게리 길크라이스트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선수 출신인 휴 로여 ...

    연합뉴스 | 2007.06.25 00:00

  • CT&T 레이디스오픈 9월에 열린다

    골프장용 전동 카트 제조업체인 ㈜CT&T(대표 이영기)가 한국 여자 프로골프 'CT&T 레이디스오픈'을 개최한다. ㈜CT&T와 KLPGA는 25일 중구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CT&T 레이디스오픈 2007' ... 레이디스오픈은 9월28일부터 사흘간 열리며 총상금 3억원에 우승 상금은 6000만원이다. 대회 장소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CT&T는 골프장용 전동 카트를 국산화해 일본제 전동 카트보다 싼 가격에 공급하고 있다.

    한국경제 | 2007.06.25 00:00 | 한은구

  • thumbnail
    女선수 그린에서 男보다 오래 머문다

    '3분30초 vs 5분' 25일(한국시간) 동시에 끝난 미국 PGA투어 트래블러스챔피언십과 미국 LPGA투어 웨그먼스LPGA를 본 골퍼들은 양 투어의 선수들이 그린에서 머무르는 시간이 다르다는 것을 느꼈을 법하다. 골프 전문 ... 그린에서 소요하는 시간에 1분30초(90초) 차이가 나는 것.한 라운드 18홀 전체로 따지면 무려 27분 차이다. 골프다이제스트 분석에 따르면 여자 선수들이 남자보다 그린에서 더 많은 시간을 소비하는 것은 두 가지 요인에서 비롯된다. ...

    한국경제 | 2007.06.25 00:00 | 김경수

  • thumbnail
    '거침없는 19세' … 신지애 KB국민은행 스타투어 우승

    ...19·하이마트)의 거침없는 연승행진이 계속되고 있다. 신지애는 23일 경북 오션힐스포항CC(파72)에서 끝난 한국여자프로골프 KB국민은행 스타투어 3차 대회에서 3라운드 합계 16언더파 200타를 기록,지은희(21·캘러웨이)를 2타차로 따돌리며 ... 신지애의 우승 스코어는 1995년 박세리,2006년 안선주(20)와 이지영(22·이상 하이마트)이 작성한 국내 여자프로골프 '54홀 최소타수'와 타이 기록이다. 신지애는 우승상금 3600만원을 보태 시즌 상금이 2억8200만원으로 ...

    한국경제 | 2007.06.24 00:00 | 김경수

  • '미시골퍼' 한희원, '엄마 골퍼' 됐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한국 선수로는 처음 현역 주부 골퍼로 이름을 올렸던 한희원(29.휠라코리아)이 엄마가 됐다. 한희원은 지난 23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어바인의 한인 산부인과에서 제왕절개수술로 3.58㎏의 건강한 아들을 낳았다고 24일 알려왔다. 프로야구 두산에서 투수로 활약하던 손혁(32)과 지난 2003년 결혼한 한희원은 4년만에 엄마가 됐으며 아들 이름은 대일로 지었다. 지난 4월 2일 크라프트나비스코챔피언십을 마치고 출산 ...

    연합뉴스 | 2007.06.24 00:00

  • thumbnail
    LPGA 한희원 선수 엄마됐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한국 선수로는 처음 현역 주부 골퍼로 이름을 올렸던 한희원(29ㆍ휠라코리아)이 엄마가 됐다. 한희원은 지난 23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어바인의 한인 산부인과에서 제왕절개수술로 3.58㎏의 건강한 아들을 낳았다고 24일 알려왔다. 프로야구 두산에서 투수로 활약하던 손혁(32)과 2003년 결혼한 한희원은 4년 만에 엄마가 됐으며 아들 이름은 대일로 지었다. 한은구 기자 toha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7.06.24 00:00 | 김경수

  • [LPGA] 새내기 김인경, 첫 우승 도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 새로운 스타를 끊임없이 공급해온 '코리언 시스터스'가 또 한명의 깜짝 스타 배출을 예고했다. 올해 LPGA 투어에 데뷔한 새내기 김인경(19)은 LPGA 투어 웨그먼스LPGA 최종 라운드에서 ... 1위 로레나 오초아(멕시코)와 챔피언조에서 우승컵을 놓고 대결한다. 퀄리파잉스쿨 수석 합격자인 김인경은 24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피츠퍼드의 로커스트힐골프장(파72.6천328야드)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1언더파 71타를 ...

    연합뉴스 | 2007.06.24 00:00

  • 신지애-지은희 '우승길목'서 만났다 ‥ KB스타투어 3차전 2R

    신지애(19·하이마트)와 지은희(21·캘러웨이)가 한국여자프로골프 KB국민은행 스타투어 3차대회(총상금 2억원) 우승길목에서 만났다. 신지애는 22일 경북 오션힐스포항CC(파72)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버디만 4개 잡고 4타를 줄였다. 2라운드 합계 10언더파 134타(66·68)로 지은희를 1타차로 앞선 단독 1위다. 신지애는 17번홀(파3)에서 1.5m 버디퍼트를 실패,단독 선두 기회를 놓치는가 했으나 18번홀(파4)에서 비슷한 거리의 ...

    한국경제 | 2007.06.22 00:00 | 김경수

  • [LPGA] '역시 김미현' 첫날 공동 4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맏언니' 김미현(30.KTF)이 시즌 두번째 우승을 향해 기분좋은 발걸음을 내디뎠다. 김미현은 22일(한국시간) 뉴욕주 피츠퍼드의 로커스트힐골프장(파72.6천328야드)에서 열린 LPGA 투어 웨그먼스 LPGA 1라운드에서 버디 5개와 보기 2개를 묶어 3언더파 69타를 쳤다. 6언더파 66타로 단독 선두에 나선 크리스티 커(미국)에게 3타 뒤져 공동 4위가 돼 우승 경쟁에 뛰어들 발판을 마련했다. 지난 2002년 ...

    연합뉴스 | 2007.06.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