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991-72000 / 73,2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유럽 위너스컵 축구, 4강 진출팀 확정

    ... (스랑스)과 라피드 빈 (오스트리아), 데포르티보코루나 (스페인), 페이노르트 로테르담 (네덜란드)이 96 유럽 축구컵 위너스컵 대회에서 4강에 진출했다. 생 제르망은 22일 (한국시간) 홈앤드어웨이로 치러지는 대회 준준결승 ... 4강에 합류하게 됐다. 이밖에 페이노르트 로테르담은 교체선수 올란도 트러스트풀의 결승골로 보루시아 MG (독일)을 1-0으로 제쳐 1차전 2-2 무승부를 포함해 우세를 보였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3월 23일자).

    한국경제 | 1996.03.22 00:00

  • [방송가] '2002 우리가 간다' 월드컵유치 특별 다큐 방영

    ... 50분물 총 13부작. 제작진은 "지금까지 월드컵이 개최됐던 나라와 도시를 찾아가 대회와 관련된 숨겨진 이야기와 월드컵 하이라이트, 스타 등 월드컵의 모든 것을 소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24일 방영될 "축구를 탄생시킨 나라-영국"편에서는 축구의 기원 및 역사에 대한 국내 미공개 테이프를 공개한다. 또 현재 영국에 유학중인 수비수 정용환 선수를 동료 리포터 정해원 선수가 직접 인터뷰한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3월 23일자).

    한국경제 | 1996.03.22 00:00

  • [축구] 한국, "만리장성 넘어라" .. 올림픽 아시아 최종예선

    한국이 카자흐스탄을 꺾고 힘겹게 4강 문턱에 다가섰다. 그러나 한국은 중국과 함께 1승1무 (승점 4)가 돼 남은 21일의 중국전을 반드시 이겨야 4강에 진출할 수 있게 됐다. 한국 올림픽 대표팀은 19일밤 9시 (이하 한국시간) 말레이시아 콸라룸푸르의 샤알람구장에서 열린 96 애틀란타 올림픽 축구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B조 2차전에서 우성용의 극적인 결승골로 "복병" 카자흐스탄에 2-1로 힘겹게 역전승했다. 한국은 전반 2부 카자흐스탄의 ...

    한국경제 | 1996.03.21 00:00

  • "월드컵 한/일 공동 개최 불가" .. 아벨란제 FIFA 회장

    국제축구연맹 (FIFA)은 20일 오는 2002년 월드컵의 한.일 공동개최 가능성을 배제하면서 개최권을 둘러싼 양국간의 경쟁의식을 가라앉히기 위한 최후의 기회마저도 사라졌다고 발표했다. 조아웅 아벨란제 FIFA 회장은 아마드 ... 설립한다는 것, 한 국가에서 다른 국가로 선수를 이동시켜야 한다는 것 및 개회식과 폐회식을 어느 국가에서 거행한다는 것 등 문제가 복잡해지며 경비도 엄청나게 증가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3월 22일자).

    한국경제 | 1996.03.21 00:00

  • [축구] 한국, 카자흐에 극적 역전골 '2대1승'..올림픽 예선

    한국 축구가 복병 카자흐스탄을 이김으로써 3회연속 올림픽본선 진출의 가능성이 높아졌다. 한국은 19일밤 (이하 한국시간) 말레이시아 콸라룸푸르 샤알람스타디움 에서 벌어진 96 애틀란타 올림픽축구 아시아 최종예선 B조 2차전에서 카자흐스탄에게 2대1로 승리, 예선성적 1승1무를 기록함으로써 4강 진입의 유리한 고지에 서게 됐다. 한국은 전반2분 카자흐스탄의 그로호프스키에게 기습헤딩골을 허용, 불안한 출발을 보였다. 그러나 후반 14분 이기형의 논스톱 ...

    한국경제 | 1996.03.20 00:00

  • 중국과 공동선두..올림픽 축구 3회 연속 본선 진출 가능할까

    "중국을 꺾지 못하면 탈락이다. 그러나 이기면 조 1위다" 한국은 라이벌 중국과 1승1무 (승점4)로 공동 선두에 올라섰으나 골 득실면에서 상대에게 1골자로 뒤져있기 때문에 오는 21일 치러질 예선B조 최종전에서 승리해야 자력으로 4강전에 오르는 큰 부담을 안게됐다. 패하거나 비기면 사우디가 카자흐스탄에 지거나 비겨주지않는 한 탈락할 가능성이 높기때문이다. 사우디는 2무 (승점2)로 3위에 밀려있으나 마지막 상대가 이미 탈락한 카자흐로 ...

    한국경제 | 1996.03.20 00:00

  • 월드컵유치 막판 경쟁 .. 한-일 뉴질랜드서 격돌

    한국과 일본의 2002년 월드컵 축구 유치전이 뉴질랜드로 옮겨진다. 6월1일 국제축구연행 (FIFA) 집행위원회를 앞두고 마지막 대륙연맹 총회가 될 오세아니아 축구연맹(OFC)총회 (23일, 뉴질랜드 오클랜드)에 정몽준 FIFA부회장겸 대한 축구협회 회장이 참석, 막판 표다지기에 들어간다. 이번 총회는 개최지 결정을 앞두고 열릴 마지막 연맹 총회라는 점에서 비중이 있다. 특히 최근 술탄 하지 아흐마드 샤 아시아 축구연맹 (AFC)회장이 ...

    한국경제 | 1996.03.20 00:00

  • "월드컵유치 재계도 뛴다" .. 내달 1일 청와대 회동

    김영삼대통령이 오는 4월1일 청와대에서 재계총수들과 오찬회동을 갖고 2002년 월드컵축구대회 유치를 위해 재계의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할 예정. 20일 청와대관계자는 "김대통령은 이번 회동에서 오는 6월 개최국 선정을 앞두고 ... 것을 요청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특히 김대통령은 총수들에게 해외출장 때 현지국가의 정상과 고위 관계자, 축구협회 임원들을 만나 한국유치에 적극 협조하도록 설득할 것을 당부할 예정이라고 이 관계자는 강조. 이날 회동에는 ...

    한국경제 | 1996.03.20 00:00

  • [1면톱] 김대통령-전경련회장단 회동..내달 1일 청와대 초청

    ... 청와대관계자도 "이번 회동은 오는 6월 개최국 선정을 앞두고 일본과 막바지 경쟁을 벌이고 있는 2002년 월드컵축구대회유치와 관련해 대통령이 재계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하기 위한 것"이라고 확인했다. 이날 오찬에는 최종현전경련회장을 ... 있는 통신사업자 선정에 기업간의 자율 공정경쟁을 강조하고 "4.11"총선에서의 기업들의 엄정중립 을 유지할 것과 중소기업지원확대등을 주문할 가능성도 큰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3월 20일자).

    한국경제 | 1996.03.19 00:00

  • [축구] 대 카자흐전에 총력 .. 올림픽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96 애틀란타 올림픽 축구 아시아지역 최종 예선에서 17일밤 사우디 아라비아에 고전한 한국이 19일 밤 카자흐스탄과의 2차전을 앞두고 배수진을 치게 될 상대의 공격을 차단하는데 비상이 걸렸다. 카자흐가 중국에게 2-4로 패한 이상 한국전에 사활을 건 한판 싸움을 전개할 것이 뻔하기 때문이다. 한국전에서도 패할 경우 카자흐는 구소련에서 독립한 이후 첫 올림픽 본선출전의 꿈이 수포로 돌아가기 때문에 거친 태클과 중거리 슛으로 위협해올 가능성이 ...

    한국경제 | 1996.03.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