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36761-3136770 / 3,205,1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수영] 한국 싱크로나이즈팀 전종목 예선탈락..세계선수권

    제7회 세계수영선수권대회에 출전한 한국 싱크로나이즈드스위밍 팀이 전종 목에서 예선탈락, 세계의 벽을 실감했다. 국가대표 최정윤은 9일 새벽(한국시간) 로마에서 벌어진 대회 솔로종목예 선에서 규정, 자유종목 합계 173.451점으로 12위에 그쳐 8명을 뽑는 결승에 오르지 못했다. 또 최수지-최정윤조도 듀엣에서 11위(173.604)에 머물렀고 8명이 한팀이 된 팀종목에서도 10위(172.982)로 예선탈락의 부진을 보였다.

    한국경제 | 1994.09.09 00:00

  • [금융레이더] 한일은행 ; 한국금융학회 ; 국민은행

    ... 불우이웃을 도웁시다''는 구호로 실시되는 이 운동은 연간 수십억원에 달하는 동전제조비용을 절감하고 불우이웃을 돕자는 취지에서 전개된다. 한일은행은 이를위해 저금통 7,000개를 제작, 각급학교 기업체등에 나눠줄 예정이다. .한국금융학회(회장 이경용서강대교수)는 9일 오후3시 한국금융연구원 회의실에서 ''9월 월례토론회''를 개최한다. 토론회에선 ''투자수익률과 생산준거 자본자산가격결정모형''과 ''겸업 은행제도 도입의 검토과제''란 주제발표가 있을 예정이다. ...

    한국경제 | 1994.09.09 00:00

  • 분실사고 전지점에서 신고 접수...한국투자신탁

    한국투자신탁은 통장 또는 인감분실등의 사고시 반드시 통장을 개설한 영업점을 찾아가야하는 불편을 해소하기위해 12일부터 전국 지점에서나 자유롭게 사고신고를 할수 있도록 대고객서비스를 대폭 개선한다.

    한국경제 | 1994.09.09 00:00

  • 유엔대표부건물 신축, 유엔주재 한국대표부..공사2년쯤전망

    [UN본부=박영배특파원]UN주재한국대표부는 UN본부앞의 신축부지에 새로운 청사를 건립키로 하고,8일(현지시간)I.M페이 설계회사와 설계및 감리용역 계약을 맺었다. 2백71평의 부지위에 건평 1천4백평(6~8층예상)규모로 세워지는 신청사는 설계기간 15개월,건물공사기간이 2년정도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

    한국경제 | 1994.09.09 00:00

  • 기업도산예방 가이드라인 제시 '눈길' .. 한국신용평가

    한국신용평가는 최근 "기업도산 예방을 위한 가이드라인"을 제시해 주목을 끌고 있다. 한신평은 부실기업이 도산으로 떨어지기까지의 과정을 크게 세단계로 나누고 있다. 첫째는 위기의 시작단계이다. 이 단계에서는 자금경색을 초래할 수 있는 기업의 구조적인 결함이 기업내부 어디엔가 잠복해있는데도 그 결함을 잘 발견할 수 없다. 따라서 경영자는 우선 기업의 내부통제제도가 제도로 갖추어져 있는지 또는 관리회계제도가 정착돼 있는지를 점검해야한다. ...

    한국경제 | 1994.09.09 00:00

  • 한국 싱크로나이즈팀 전종목서 예선탈락...세게수영선수권

    제7회 세계수영선수권대회에 출전한 한국 싱크로나이즈드스위밍 팀이 전종 목에서 예선탈락,세계의 벽을 실감했다. 국가대표 최정윤은 9일 새벽(한국시간) 로마에서 벌어진 대회 솔로종목예 선에서규정,자유종목 합계 173.451점으로 12위에 그쳐 8명을 뽑는 결승에 오르지 못했다. 또 최수지-최정윤조도 듀엣에서 11위(173.604)에 머물렀고 8명이 한팀이 된 팀종목에서도 10위(172.982)로 예선탈락의 부진을 보였다.

    한국경제 | 1994.09.09 00:00

  • 은행 민간여신규모 크게 감소...한국은행 분석

    은행의 과도한 주식투자와 대출연계 금융상품 확대운용에 대해 금융당국 이 강력히 제동을 걸고 나섬에 따라 은행의 민간신용 규모가 크게 줄고 있 다. 9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지난 8월 한달동안 전체 은행의 가계대출,기업대 출,유가증권 매입,외화대출 등 민간신용 공급규모는 말잔 기준으로 1조5천 2백37억원이증가하는 데 그쳐 올들어 월중 증가분이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 던 지난 7월의 4조6천1백58억원에 비해 33%에 불과했다. 8월중의 이같은 ...

    한국경제 | 1994.09.09 00:00

  • '일본해'표기 한국정부동의보도 부인...외무부 관계자

    정부는 9일 한국과 일본,중국,러시아가 12일부터 서울에서 갖는 북서태평 양환경보전회의(NOWPAP)에서 동해의 "일본해"표기를 한국정부가 동의했다 는 일부 보도와 관련,사실이 아니라고 밝혔다. 외무부의 한 고위 당국자는 이와관련,"유엔이 초안을 작성하고 전문가회의 에서 지금까지 논의된 문서에 표기된 일본해표현은 우리 정부가 받아들일수 없다는 것이 일관된 입장"이라고 전제,"이번 회의에서 일본해로 표기된 채 어떤 합의가 도출될 경우 정부는 ...

    한국경제 | 1994.09.09 00:00

  • 13-19일동안 귀성전화 무료서비스...한국통신

    이번 중추절에는 고향의 부모님이나 친척들에게 거는 귀성전화를 "공짜"로 쓸수있게 됐다. 한국통신은 대한주부클럽연합회와 공동으로 오는13일부터 추석전날인 19일 까지 1주일간 서울역광장을 비롯한 전국 33개지역에서 "문의전화-작은 효의 시작입니다"를 슬로건으로한 귀성전화 무료서비스캠페인을 벌이기로 했다. 추석명절을 맞아 처음 실시되는 이번 캠페인기간에는 서울역광장 고속버스 터미날 영등포역광장을 비롯해 부산역광장 동대구고속버스터미날 광주역광 ...

    한국경제 | 1994.09.09 00:00

  • [한국의 경제관료] (44) 제4편 빛과 그늘 (9)..노병 사랑방

    경제기획원 과장을 끝으로 관에서 나와 "초야"에 묻혀온 이경조씨(59). 경제기획원 관료들은 "파워풀(재무부)"하지도, "컬러풀(상공부)"하지도 않고 그저 "오너러블"할 뿐이라던 어느 전직 장관의 말을 곱씹는 나날을 보내왔다. 퇴직후 "춥고 배고픈 세월"을 보내야 했기 때문이었다. 적어도 얼마전 모처럼의 "일자리"가 주어지기 전까지만 해도 말이다. 그에게 주어진 일은 다름아닌 몽골정부의 정책자문관으로 1개월간 파견나가는 것. 그는 ...

    한국경제 | 1994.09.0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