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6,5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물 들어올 때 노 저어라"…줄줄이 증시 입성하는 해운·조선사

    오랜만에 호황기를 맞은 해운·조선사가 줄줄이 자본시장으로 돌아오고 있다. 3년 만에 기업공개(IPO)를 재추진하는 에이치라인해운을 비롯해 SM상선, 현대중공업 등 간판 기업들이 잇달아 증시 입성을 노리는 중이다. 삼성중공업과 ... 일정을 밟는다면 올해에만 해운사 두 곳이 증시에 입성할 전망이다. 국내 시장에서 해운사 상장은 2007년 KSS해운 이후 14년 만이다. 에이치라인해운은 2014년 사모펀드(PEF) 운용사인 한앤컴퍼니가 인수한 한진해운의 벌크전용선 ...

    한국경제 | 2021.05.06 17:29 | 김진성/윤아영\

  • thumbnail
    "자본시장 이해 못하시나"…'소신발언' 與 초선 비판 가담한 네이버 전무

    ... 투자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김 전무는 한전과 같은 특수한 기업에 대한 투자자들의 기대가 깨졌던 예로 2016년 한진해운 파산을 거론했다. 그는 “전 세계의 투자자들은 국적 해운사들이 사실상 각 당국의 신용 보강을 받고 있다는 기대에 따라 한진해운의 회사채와 선박금융에 투자했다”며 “당시 청와대가 한진해운을 법정관리에 들어가게끔 해 제대로 배신당했다”고 했다. 이어 “정부가 사실상 보증할거라는 기대와 ...

    한국경제 | 2021.05.06 14:19 | 오형주

  • thumbnail
    투자자들의 든든한 양식

    TCC스틸 대한해운 STX 한진중공업 한일철강 무료상담

    한국경제 | 2021.05.03 10:10

  • thumbnail
    해상운임 한달 새 20%이상 급등…미주·유럽 항로 '역대 최고' 찍었다

    ... 있다. 화물대란에 따른 고(高)운임 현상이 최소한 내년 말까지 장기화될 가능성이 높다는 관측이 나온다. 2일 해운업계에 따르면 대표적 글로벌 컨테이너선 운임지수인 상하이컨테이너선운임지수(SCFI)는 지난달 30일 3100.74로 ... 2만4000TEU급 12척이 HMM에 긴급 투입된 데 따른 것이다. HMM의 선복량은 이달 기준 세계 8위다. 해운업계 관계자는 “한진해운 파산으로 국내 선복량이 급감한 영향도 있지만 화물대란이 일찌감치 예고된 상황에서 ...

    한국경제 | 2021.05.02 18:15 | 강경민

  • “HMM” 1주라도 가지고 계신 분들 필독!

    ... 말씀드립니다. 이 종목만큼은 무조건 담아놓으세요! “5/3 월요일 上” 급등 종목! 신청 즉시 “종목명” 발송! 늦게 신청하신 분들, 마지막 기회입니다. 떠나간 버스 뒤꽁무니만 쳐다보지 마시고, 지금 바로 탑승하세요! ▶▶ ‘나는 항상 상한가를 쳐다만 보고 있다’ 하시는 분들! => [무료신청하고 상한가 받아가세요] HMM 대한해운 태웅로직스 KSS해운 한진칼 무료상담

    한국경제 | 2021.04.30 16:30

  • 조선주는 끝이 아닌 시작이다? 시세 분출조짐 이 종목!

    ... 전일보다 6.37%(5,000원) 오른 8만3,500원에 거래 중이다. 대우조선해양(042660)(4.9%), 한진중공업(097230)(4.49%), 한국조선해양(009540)(4.32%), 삼성중공업(010140)(3.51%) ....co.kr?join_route=hk03) 수주 랠리도 이어지고 있다. 최근 발표한 영국의 조선·해운 시황 분석기관 클락슨리서치에 따르면 한국은 지난달 전 세계 선박 발주량 520만CGT(133척) 중 286만CGT(63척)를 ...

    한국경제 | 2021.04.30 12:58

  • thumbnail
    [biz칼럼] 해운 경쟁력, ESG 경영에 달렸다

    ... 지속가능성에 더 관심을 갖게 됐다. 이제는 ESG 등급이 기업 가치를 평가하는 새로운 기준이 되고 있다. ESG는 특히 해운기업에 더 요구된다. ESG에서 가장 중요한 건 환경문제로, 해운기업들이 환경친화적으로 변하지 않으면 글로벌 해운시장에서 ... 철저하지 못해 불황이 닥칠 때 크게 어려움을 겪곤 했다. 한진해운 파산의 쓰라린 경험을 되풀이해서는 안 될 것이다. 한진해운이 재무리스크로 인한 실패였다면 앞으로는 ESG 경영 실패가 기업 생존에 영향을 줄 것이다. 해운 강국의 위상을 되찾기 ...

    한국경제 | 2021.04.28 17:04

  • thumbnail
    한국해양진흥공사, 위탁사업 수행…국적선사 경쟁력 제고

    한국해양진흥공사는 코로나19 사태로 타격을 받은 해운업 지원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2018년 7월 부산에서 출범한 해진공은 지난 3년간 정부의 ‘해운재건 5개년 계획’의 실질적 수행기관으로서 국적 선사의 ... HMM의 순항은 당분간 계속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중견 컨테이너선사들의 영업 개선 효과 등으로 인해 국내 해운산업은 지난해 36조원의 매출(잠정)을 기록했다. 한진해운 파산으로 해운산업 매출이 큰 폭으로 하락했던 2016년에는 ...

    한국경제 | 2021.04.27 15:17 | 김소현

  • thumbnail
    [차준호의 딜 막전막후] 항공사 인수 프로젝트명이 '마리나'인 이유

    2020년 9월 오후. 서울 소공동 한진그룹 본사의 한 회의장에 10명 남짓한 인원이 극비리에 모였다. 산업은행 임원, 로펌의 인수합병(M&A) 담당 변호사 등이 주위를 살피며 회의장에 들어섰다. 참석자들이 나눠 든 문서 표지엔 배 선착장을 뜻하는 ‘마리나(Marina)’가 선명히 적혀 있었다. 황망하게 사라진 한진해운이 부활이라도 하는 것이었을까. 결론부터 말하면 마리나는 대한항공의 아시아나항공 인수에서 쓰인 ‘프...

    한국경제 | 2021.04.26 17:59 | 차준호

  • "현장 와보면 안다…삼성·LG보다 HMM이 힘 세"

    ... 1조원 시대’를 열 전망이다. 반면 화물대란 장기화로 HMM과 화주의 갈등도 커지고 있다. 25일 해운업계에 따르면 HMM의 올 1분기 실적 컨센서스(증권사 평균 전망치)는 매출은 2조원대 중반, 영업이익은 1조원가량으로 ... 1분기까지 20분기 연속 적자를 냈다. 경기 침체로 물동량이 줄어든 영향이 컸다. 2016년 당시 국내 1위 선사였던 한진해운이 파산한 데 이어 HMM도 경영난을 겪으면서 대주주가 현대그룹에서 산업은행으로 바뀌었다. 산은은 HMM을 자회사로 ...

    한국경제 | 2021.04.25 17:39 | 강경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