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51-11060 / 11,1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김용모 전 볼링협회장(한국체육산업개발 대표이사) 별세

    한국체육산업개발(주) 대표이사 김용모씨가 5일 하오 2시31분 서울대 병원에서 숙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62세. 유족은 부인 홍경희씨(58)와 2남1녀. 김씨의 장례식은 한국체육산업개 발(주) 회사장으로 치러지며 발인은 7일 상오 ,장지는 천안공원묘지. 연락처 (02) 410-1227

    한국경제 | 1992.10.05 00:00

  • 제헌의원 김익기씨 숙환으로 별세

    제헌의원과 2.3.4.6대의원을 지낸 김익기씨가 1일 하오 8시45분 서울 마포구 서교동 470의30자택에서 숙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77세. 유족은 김도익씨등 3남3녀. 발인 4일 상오 10시.

    한국경제 | 1992.10.02 00:00

  • 6.25때 주한미8군사령관 밴플리트장군 타계

    한국전 당시 주한미8군사령관을 역임했던 제임스 올워드 밴플리티트 예비역 대장이 24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포크시티 자택에서 타계했다. 향년 100세. 1915년 미 웨스트포인트를 졸업, 제1차 세계대전에 참전해 용맹을 떨친 밴 플리트장군은 제2차 세계대전중 연합군의 노르망디 상륙작전에 참가했으며 특히 전사에 기록된 유명한 발지전투를 지휘한 장본인이기도 하다. 그는 한국전쟁이 한창이던 지난 51년5월 주한미8군사령관으로 부임, 휴전 ...

    한국경제 | 1992.09.24 00:00

  • 학술원회원 전풍진씨 별세

    학술원회원 전풍진씨가 12일오전2시 경기도안산시 고려대부속병원에서 숙환으로 별세했다. 향년83세. 발인은 14일 오전9시 서울성북구안암동고대부속병원서. 연락처(0345)(407)7363

    한국경제 | 1992.09.13 00:00

  • 전문공장관 신범식씨 별세

    문공부장관과 9,10대유정회국회의원을 지낸 신범식씨가 11일오전0시30분 서울연희1동446의174 자택에서 숙환으로 별세했다. 향년69세. 신씨는 청와대대변인과 서울신문사사장 국회농수산위원장 도로공사이사장직도 역임했다. 유족으로는 부인 심원선씨(63)와 사이에 1남2녀가 있다. 발인은 15일오전10시. 연락처(333)0339

    한국경제 | 1992.09.13 00:00

  • 김정열 전국무총리 별세...7일밤 서울대병원서 숙환으로

    김정열 전 국무총리가 7일 밤 7시쯤 서울대학병원에서 숙환으로 별세 했다.향년 75세. 김 전 국무총리는 공군참모총장직을 두번 역임했으며 국방장관을 거쳐 국무총리(87.7-88.2)를 지냈다. 공군 군번 1번으로 `한국 공군의 아버지''로 불려온 고인은 초대와 3대 공군참모총장직을 역임하면서 건국기 전폭기 전투기 도입을 추진,우리나 라 공군력을 향상시키는데 크게 이바지했다. 정부는 고인에게 국민훈장 무궁화장을 추서했다. 장례는 공군장으로 ...

    한국경제 | 1992.09.07 00:00

  • 인기여배우 남정임씨 별세

    70년대를 풍미했던 여배우 남정임(본명.이민자)씨가 2일 상오 3시30분 지병으로 서울대병원에서 숨졌다. 향년 47세. 지난 66년 ''유정''으로 대뷔한 남씨는 ''초련''등 3백여편의 영화에 출연하면서 전성기를 누렸으나 90년초 유방암 진단을 받고 투병해왔다. 유족은 부군 노승조씨(46.대한도시가스 부사장)와 1남1녀.

    한국경제 | 1992.09.02 00:00

  • '그네'작곡가 금수현씨 별세 ...

    작곡가 금수현씨가 31일 오후 7시 서울중앙병원에서 숙환으로 별세했 다. 향년 73세. 부산상고를 나와 동경음대작곡과를 졸업한후 평생을 작곡가로 활동한 고인은 한국인의 정서를 표현한 `그네'' `파도''등 주옥같은 가곡과 합창 곡을 남겼다. 유족으론 미망인과 3남1녀를 남겨두고 있으며 이중 장남 난새씨는 수 원시향 3남 노상씨는 광주시향 상임지휘자로 각각 활동하고 있다. 장지는 충남 천안 천안공원묘지이며 발인은 2일오전10시. 48...

    한국경제 | 1992.09.01 00:00

  • 한양대 축구지도 배기면 감독 별세

    한양대 배기면 축구감독이 30일 새벽 서울 한양대병원에서 뇌일혈로 별세했다.향년 44세로 82년부터 한양대팀을 이끌어온 배감독은 팀을 20여차례 전국대회 정상까지 올려 놓았다. 특히 지난해 유니버시아드대회에서 한국을 우승으로 이끌었던 명지도 자였다. 발인은 2일 상오 8시 한양대병원,장지는 전북 완주군 삼례면 선영.

    한국경제 | 1992.07.01 00:00

  • 전 서울시장 고재봉씨 별세

    서울시장(7대)을 지낸 고재봉씨가 14일 상오 10시37분 서울 고척동 산업인아파트(7동306호) 자택에서 노환으로 별세했다.향년 93세. 김씨는 서울 출신으로 대통령비서관 경성전기사장등을 역임,56년7 월-57년12월까지 서울시장을 지냈다. 발인은 16일 상오 9시,장지는 경기도 마석 모란공원묘지.연락처 서울 전화 (831)4899번.

    한국경제 | 1992.06.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