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92101-392110 / 411,4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미국, 對中 환율조작국 오명 경고

    미국은 17일(현지시간) 중국이 앞으로 6개월 이내에 환율제도를 정비하지 않을 경우 환율조작국의 오명을 얻게 될 것이라고 강경한 어조로 경고했다. 미 재무부는 이날 의회에 제출한 반기 보고서에서 중국이 현행 환율제도를 더욱 유연하게 ... 유연한 환율제도를 이행할 것인지, 아니면 환율조작국으로 분류될 것인지, 하반기 보고서가 나올 때 까지 6개월의 시간여유를 갖고 있다"며 사실상 6개월 이내에 환율제도를 개선할 것을 촉구했다. 재무부의 이같은 보고서는 최근 2년간 ...

    연합뉴스 | 2005.05.18 00:00

  • DDR D램 하락세

    아시아 현물시장에서 거래되는 DDR D램 가격이18일 오전시장에서 하락세를 나타냈다. 온라인 D램 중개업체인 대만 D램익스체인지에 따르면 오전 11시30분(현지시간) 현재 256메가비트 DDR램(32Mx8 333㎒) 가격은 전날 대비 0.76% 하락한 2.30~2.63달러(평균가 2.33달러)에 거래됐다. 256메가비트 DDR램(32Mx8 400㎒)도 2.27∼2.58달러(평균가 2.30달러)로 전날보다 0.21% 내림세였다. DDR2램 ...

    연합뉴스 | 2005.05.18 00:00

  • 미국, 6개월내 위안화 절상 요구

    미국은 중국이 1달러에 8.278위안으로 고정시켜 놓은 달러 페그제도를 6개월 안에 유연한 환율제도로 바꾸지 않을 경우 환율조작국으로 지정하겠다고 경고했다. 존 스노 재무장관은 17일(현지시간) 올 상반기 환율보고서를 의회에 낸 후 기자회견을 갖고 "중국의 환율정책이 크게 왜곡돼 중국 경제는 물론 교역상대국 및 세계 경제 성장에 위험 요인이 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중국이 지금 상태를 유지한다면 환율조작국으로 지정되는 기술적 요건에 ...

    한국경제 | 2005.05.18 00:00 | 장규호

  • 美 대도시권 집값 5년간 두배 올라

    워싱턴과 로스앤젤레스 등 미국 대도시권의 주택 가격이 지난 5년간 두배 이상 급등한 것으로 조사됐다. 17일(현지시간) 미국의 주택가격 전문 조사업체인 'CSW(www.cswv.com)'에 따르면 미국 전체의 단독주택 중간가격은 19만 달러로 지난 5년간 평균 65.1%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LA와 워싱턴 등 대도시 권역과 플로리다 마이애미 등 인기 휴양지의 주택가격은 100% 이상 오른 것으로 조사됐다. LA 롱비치와 캘리포니아 오렌지 ...

    연합뉴스 | 2005.05.18 00:00

  • 문정인.與의원..카터.부시전대통령 면담추진

    ... 카터와 조지 부시 전 대통령을 만나기 위해 18일 출국했다. 문 위원장과 두 여당의원의 방미는 오는 20일로 예정된 현대자동차의 미국 앨라배마주 몽고메리 공장 가동식 참석을 위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세 사람은 방미기간에 현지 시간으로 18일 카터센터를 방문, 카터 전대통령과 만찬을 갖고 이어 19일 부시 전 대통령을 만날 것으로 알려져 북핵문제 등과 관련해 의견교환이 이뤄질 것으로 관측된다. 이와 관련, 이 의원은 자신의 홈페이지에 올린 글을 통해 ...

    연합뉴스 | 2005.05.18 00:00

  • [스폰서 섹션] ㈜스티븐슨코리아‥뉴욕정통 핫도그와 이태리 커피의 만남

    ... 패스트푸드 사업 모델로 키우겠다는 야심 찬 목표아래 (주)스티븐슨코리아의 CEO로 취임한 최미경 대표는 "미국 현지에서 최고급 소시지와 소스를, 또 이탈리아에서는 에스프레소 커피를 직수입해 각 점포에 공급하고 있다"며 "까다로운 ... 커피' 외에도 딸기, 망고 등 다양한 과일주스까지 구비돼 있다. '뉴욕 핫도그'의 가장 큰 특징은 현대인들의 바쁜 시간과 다양한 라이프스타일을 고려해 매장 형태를 카트 스타일과 로드 매장, 테이크아웃 스타일, 카페 등으로 구분한 것이다. ...

    한국경제 | 2005.05.18 00:00 | 박태화

  • 루마니아 축구팀 사장, 팬 폭행으로 1년간 자격정지

    ... 팬을 때린 미하이 스토이카 구단 사장을 1년간 자격정지시키고 5천370유로의 벌금을 물렸다고 AFP 통신이 18일(한국시간) 보도했다. 스토이카 사장은 이에 "내가 잘못했다는 것을 알고 있지만 징계가 너무 가혹하다고 생각한다"며 항소할 뜻을 밝혔다. 지난 15일 CFK와의 홈 경기에서 팬들의 야유를 견디지 못하고 사고를 친 스토이카 사장은 현지 경찰로부터도 138유로의 벌금형을 선고받았다. 스투아 부쿠레슈티는 통산 20차례 루마니아 리그 정상에 오른 명문 클럽으로 ...

    연합뉴스 | 2005.05.18 00:00

  • [리포트] 크라운 글로벌경영 시동

    ... 경쟁하기엔 역부족이었습니다. 하지만 낮은 생산원가의 이 공장이 가동됨에 따라 이제는 충분한 경쟁력을 갖추게 됐습니다. 특히 중국현지 흑룡강성에서 생산되는 양질의 경질밀을 사용하기로 해 품질에도 자신있다는 입장입니다. 죠리퐁은 이미 상하이 최대 할인점인 까르푸와 이마트 그리고 대부분의 주요 백화점에 모두 입점돼 있어 시장 확대는 시간 문제라는게 크라운의 계산입니다. 크라운은 대대적인 광고 프로모션과 판촉 활동을 펼쳐 내년에 매출 100억원을 올릴 계획입니다. ...

    한국경제TV | 2005.05.18 00:00

  • [브리핑] 美 자본유입 급감 주범은 노르웨이

    美 자본유입 급감 주범은 노르웨이 미국의 3월 자본 순유입 규모가 급감한 주요 원인은 세계 3위 원유 수출국인 노르웨이의 미국 국채 보유분이 절반으로 줄었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됐다. 미 재무부는 16일(현지시간) 3월 자본 순유입액이 457억달러로 지난 2003년 10월 이래 가장 낮은 수준을 나타냈다고 발표했다. 이는 2월 수정치 841억달러는 물론 3월 무역적자 550억달러에도 못미치는 금액이다. 외국인들의 미국 자산 수요를 말해주는 척도로 ...

    한국경제 | 2005.05.17 16:10

  • thumbnail
    디엠에스·엔터기술 등 해외IR 진작 할걸 ‥ 투자문의 쇄도

    ... 아이디스는 런던에서 7곳의 해외 기관으로부터 개별 투자설명을 해달라는 요구를 받고,자사의 기술력과 고객 포트폴리오에 대해 집중 소개했다. 아이디스 관계자는 "지난해 해외IR에서는 회사소개 수준에 그쳤지만 올해는 많은 해외 투자자들이 기술력 등에 대해 구체적으로 질문하면서 실제 매수주문에 나서는 분위기"라고 전했다. 이번 합동 IR는 런던에 이어 18일(현지시간) 뉴욕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런던=손희식 기자 hssoh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5.05.17 00:00 | 손희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