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7741-317750 / 323,4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YS-DJ시계,국민당점퍼 사건 무혐의 처리...검찰-경찰

    검찰과 경찰은 제14대 대통령선거기간 적발돼 논란을 불렀던 `YS시계'' `DJ시계'' `국민당 오리털점퍼''등에 대한 수사결과 이들 물품이 선거운 동기간 선거운동을 목적으로 유권자들에게 배포한 혐의가 드러나지 않 았다는 이유로 이들 사건을 대부분 내사종결했거나 무혐의 처리키로 했 다. 검.경은 대통령선거법상 선거법위반 준비행위(미수)에 대한 처벌법규가 없어 배포이전에 적발된 물품만으로는 처벌이 곤란하고 관련자들이 시계 등 주문목적이 ...

    한국경제 | 1993.02.02 00:00

  • 국세청, 자료상과의 전쟁 선포 .. 금액관계없이 전원고발

    ... 국세청의 영원한 숙제로 남겨져 온 사안이다. 그러나 올해의 경우는 사정이 다르다. 예년과 달리 세수전망이 불투명해 어느해보다 세원관리를 강화해야할 필요가 있다. 이같은 상황을 감안,국세청은 자료상행위를 해온 1천88명과 자료상혐의가 짙은 3천8백5명등 모두 4천8백93명의 명단을 취합,전국 일선세무서에 시달하고 이들에 대한 감시를 강화하도록 지시했다. 지난88년부터 작년 3.4분기까지 누적된 숫자이긴 하나 국세청이 자료상과 혐의자가 무려 5천명에 달한다는 ...

    한국경제 | 1993.02.02 00:00

  • 광주 무등산에 큰 불, 임야 1만여평 태워...방화범 검거

    ... 태운뒤 2시간50분만인 새벽 0시20분께 진화됐다. 광주시 북구청과 경찰은 현장에 1백여명을 동원, 진화에 나섰으나 날이 어 둡고 산이 가파른데다 때마침 바람이 세차게 불어 불길을 잡는데 어려움을 겪었다. 한편 경찰은 방화혐의로 주민들에게 잡혀 넘겨진 이한영씨(55.부산거주)를 입건, 조사중이다. 이씨는 경찰에서 "6.25때 형이 무등산부근에서 인민군들에 의해 목숨을 잃 어 모든 사람이 간첩으로 보여 산에 불을 질렀다"고 진술하는등 횡설수설하 고있는 점등으로 ...

    한국경제 | 1993.02.02 00:00

  • 광주 `삐삐-핸드폰' 입시부정 5명 추가입건

    광주대 입시부정사건을 수사중인 광주 남부경찰서는 1일 이미 구속된 김 영수(36)씨등 2명과는 별도로 핸드폰.무선호출기등을 이용해 입시부정을 저지른 김경태(20.무직)씨등 5명을 업무방해혐의로 입건해 조사중이며, 달 아난 손모(18.관광통역학과 지원)군등 2명을 같은 혐의로 수배했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달 29일 광주대 주변에서 조모(19.전문대1년) 씨가 구해온 답안을 건네받아 장모(19.광주고3)군등 수험생 5명의 무선호출 기에 ...

    한국경제 | 1993.02.02 00:00

  • 부가세 환급관리 강화 ... 환급전 현지확인조사

    국세청은 2월부터 부가가치세 부당환급혐의자에 대한 세무조사를 실 시하는등 부가세환급업무를 대폭 강화키로 했다. 또 환급신청세액이 1천만원이상인 신규사업자와 과세.면세겸업사업자 에 대해선 세금환급전에 반드시 현지확인조사에 나서도록 했다. 2일 국세청은 전체부가세납부액의 30%를 웃도는 환급세액의 관리에 철 저를 기하기위해 이같은 내용의 "부가세환금업무처리지침"을 각급일선세 무서에 시달했다. 이에따라 각 일선서는 신규사업자,재고과다에 따른 ...

    한국경제 | 1993.02.02 00:00

  • 약물 환각상태에서 50여차례 절도행각

    서울 서대문경찰서는 50여차례에 걸쳐 2억원대의 금품을 털어온 박상 훈씨(35.주거부정)를 특수절도혐의로 구속했다. 경찰에 따르면 박씨는 지난달 12일 새벽5시경 서울 마포구 신수동 최 모씨(53.여)집에 들어가 장롱 속에 있던 현금과 롤렉스시계 등 3백여만 원어치의 금품을 훔친 것을 비롯, 91년2월부터 지금까지 모두 50여차례 에 걸쳐 2억원대의 금품을 털어온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조사결과 박씨는 서울 종로구 종로5가 약국에서 구입한 ...

    한국경제 | 1993.02.02 00:00

  • 튀김집노인 폭행치사 30대범인 붙잡아...구로경찰서

    ... 차호림(32.무직.서울 양천구 신월4동)를 붙잡아 범행일 체를 자백받고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차씨는 지난달 31일밤 9시반경 친척 칠순잔치에 참석하 고 귀가하던 중 서울 구로구 구로6동 구로 중앙시장 내 `개미정육점'' 앞 에서 튀김을 팔던 장귀순씨(여.56)로 부터 튀김 1천원치를 산뒤 "식은 튀 김을 데워 달라"며 장씨와 욕설을 주고 받으며 시비를 벌이다 이를 나무 라던 장씨의 남편 홍성식씨(64)의 머리를 받아 숨지게 한 혐의다.

    한국경제 | 1993.02.02 00:00

  • 대마초 피운 혐의 가수 이현우 보석으로 석방...서울지검

    서울지법 2단독 이준범판사는 1일 대마초를 피운 혐의로 구속기소된 가수 이현우(27.본명 이상원)씨의 보석신청을 받아들여 이씨를 석방했다. 재판부는 "이씨가 초범인데다 대마초를 두번밖에 안 피웠고 구속된 뒤 반 성의 빛이 뚜렷해 보석을 허가했다"고 밝혔다.

    한국경제 | 1993.02.01 00:00

  • 매도증서 위조 1억여원 가로챈 법무사 사무원 구속

    서울지검 송무부 은신수검사는 1일,매도증서를 위조해 남의 땅을 가로 챈뒤 이를팔아 1억2천만원을 가로챈 법무사 사무소 사무원 송일성씨(41. 서울 양천구 신월동 125)등 2명을 사기등 혐의로 구속했다. 검찰에 따르면 송씨는 지난 90년 4월 함께 구속된 이복동씨(52.상업)가 미등기상태로 남아있던 경기도 구리시 교문동 소재동래 정씨 종친회 소유 땅 7천9백여평방m (시가 2억5천만원상당)를 매입한 것처럼 매도증서를 위 조한 뒤,이를 이모씨에게 ...

    한국경제 | 1993.02.01 00:00

  • 한준수 전 연기군수,파면 무효확인청구서 제출

    관건부정선거 폭로사건과 관련,국회의원선거법위반 혐의로 구속기소 된 전충남연기군수 한준수씨(61)는 1일 중앙징계위원회의 자신에 대한 파면결정에 불복해 총무처 소청심사위원회에 파면처분무효확인청구를 제기했다. 한씨는 소청심사청구에서 자신은 지난해 8월 만61세 정년을 맞아 공무 원신분이 끝났으므로 지난해12월 중앙징계위의 파면처분은 당연히 무효 라고 주장했다. 한씨는 또 "징계혐의자에게 충분한 진술의 기회를 주어야 한다"는 공무 원 징계령 ...

    한국경제 | 1993.02.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