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212,2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선수들은 골판지 침대, IOC 위원장은 1박에 2600만원 호텔

    ... 호텔에 머무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일본 매체 주간현대는 최근 바흐 위원장이 일본에서 1박에 2600만 원에 달하는 5성급 호텔에 머무르고 있다고 보도했다. 그러나 한 달 전만 해도 일본 언론은 도쿄올림픽조직위원회가 IOC와 협상 끝에 숙박비 전액을 IOC가 부담하기로 합의한 사실을 설명했다. 한 달 전 알려진 것과 전혀 다른 상황이 벌어지고 있다는 의혹이 제기돼 논란이 예상된다. 특히 선수촌 시설과 방역 상황 등을 놓고 IOC에 대한 각국 선수단의 불만이 ...

    연예 | 2021.07.29 18:10 | 장지민

  • thumbnail
    與 지도부, '법사위 양보' 수습 진땀…경선판으로 확산

    ... (법사위 양보는) 합의가 아니고 야합"이라며 "야합을 해놓고 합의를 존중해야 한다는 것은 개혁을 포기하겠다는 것"이라고 지도부를 정면 비판했다. 이어 "법사위가 게이트키퍼 역할을 못 하도록 국회법을 먼저 개정하고 다음 원내 지도부가 협상할 수 있는 것"이라며 "지금 원내 지도부가 괜히 긁어 부스럼을 만들었다"고 비난했다. '조건부 존중' 입장을 취해온 정세균 전 총리도 이날 CBS 라디오에 나와 "법사위 정상화가 이뤄지지 않은 상태에서 야권에 넘긴다고 하는 것은 아주 ...

    한국경제 | 2021.07.29 17:49 | YONHAP

  • thumbnail
    DK도시개발·DK아시아, 건설공사관리회사 선정

    ... 노선과 직접 연결하는 `서울지하철 9호선과 공항철도 간 직결사업`도 속도를 낼 전망이다. 인근 청라국제도시에는 대형 유통시설인 스타필드 청라와 코스트코 청라도 예정됐다. 의료시설로는 서울아산병원 컨소시엄이 청라의료복합타운 우선협상자로 선정됐으며 올해 말 본계약 체결을 앞두고 있다. 배후수요도 늘어나고 있다. 지난 2017년 통합데이터센터를 시작으로 청라로 둥지를 옮기기 시작한 하나금융그룹은 오는 2024년까지 이주를 마무리한다는 계획이다. 하나금융지주 ...

    한국경제TV | 2021.07.29 17:00

  • thumbnail
    춘천시의회 상임위 하수처리장 이전 민간투자 동의안 가결

    ... 정부 승인을 얻어 칠전동 일대 부지로 하수처리장을 이전하는 사업을 본격화하기로 하고 동의안을 상정했다. 춘천시가 새로운 하수처리장을 완전 지하화하고 하수처리 설비의 밀폐 운영을 통해 악취 민원을 차단할 방침이라고 하지만, 환경오염과 주변 토지 재산권 침해를 우려하는 주민 반대가 이어지고 있다. 춘천시는 의회에서 가결되면 내년 초 제3자 제안공고를 시행할 예정이며, 목표대로라면 내년 4월 평가를 거쳐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하게 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29 16:57 | YONHAP

  • thumbnail
    HMM, 최대실적 눈앞서 파업위기…육상노조, 중노위 조정 신청

    임금인상률·격려금 두고 임단협 난항…해원노조도 결렬시 조정 신청 예정 국내 최대 선사인 HMM이 사상 최대 분기 실적 달성을 앞두고 임금 단체협상 난항으로 파업 위기에 놓였다. 29일 해운업계에 따르면 HMM 사무직원들로 구성된 육상노조는 이날 대의원회의를 열고 찬반투표를 통해 중앙노동위원회 쟁의조정을 신청하기로 했다. 노조는 중노위 조정도 불발될 시 파업을 불사하겠다는 입장이다. 육상노조와 별도로 임단협을 진행 중인 해원노조(선원 노조)도 ...

    한국경제 | 2021.07.29 15:31 | YONHAP

  • thumbnail
    '인수의향서 마감 D-1' 쌍용차, 매각 성사될까 [마켓인사이트]

    ... 인수전으로 이어질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린다. 29일 구조조정 업계에 따르면 쌍용차 매각주관사 EY한영회계법인은 오는 30일 오후 3시까지 LOI를 접수받을 계획이다. 이후 원매자들을 대상으로 내달 중 예비실사를 거친 뒤 9월께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할 예정이다. 연내 매각 절차를 마무리한다는 목표다. ◆HAAH, 에디슨모터스 등 인수 의사 밝혀 지금까지 줄곧 인수 의지를 피력해 온 회사는 미국의 HAAH오토모티브홀딩스다. 지난해 8월 쌍용차 최대주주인 인도 ...

    한국경제 | 2021.07.29 15:12 | 김종우

  • thumbnail
    미국 애틀랜타 풀턴 검사장 "총격범에 사형 구형" 다짐

    ... 지검장의 결정을 지지하고 있다"고 말했다. 앞서 27일 롱은 체로키 카운티 법원에서 중국계 여성 3명 등 4명을 살해한 혐의로 가석방 없는 종신형에 징역 35년을 추가로 선고받았다. 롱은 섀넌 월리스 체로키 검사장과 형량 협상을 통해 추가 재판 없이 형이 확정됐다. 월리스 검사장은 또 "롱이 아시안 여성을 표적으로 삼았다는 증거를 찾지 못했다"며 증오범죄 혐의를 적용하지 않았다. 이에 대해 지역 법조계 및 아시안 이민 사회는 비판하고 나섰다. 제시카 ...

    한국경제 | 2021.07.29 14:56 | YONHAP

  • thumbnail
    윤호중 다시 저격한 정청래 “의총서 법사위 양도 논의 없었다”

    ... 윤호중 원내대표의 뜻을 대변한 것이라 생각한다”며 “그래서 윤 원내대표의 팩트왜곡에 대해 반론을 제기한다”고 했다. 우선 정 의원은 윤 원내대표가 지난 4월 원내대표 선거 당시 “법사위 재협상은 없다”고 공언한 점을 문제삼았다. 정 의원은 “의원들은 이런 호언장담 때문에 윤 후보에게 몰표를 줬다. 그가 재협상 할 것이란 생각은 꿈에도 못했다”며 “이 부분에 대한 사과표명은 해야 ...

    한국경제 | 2021.07.29 14:52 | 오형주

  • thumbnail
    예천양조 "영탁 母, 회사 망한다면서 돼지머리 묻으라고…"

    ... 팬덤에서 불매운동이 펼쳐지자 "해명을 위해 계약 과정에서 불거진 갈등을 공개했다"는 게 예천양조 측의 설명이었다. 영탁 측은 즉각 반박했다. "예천양조 측의 지속적인 요청으로 관련 논의를 진행한 건 맞지만, 협상 과정에서 150억 원이라는 금액은 나오지 않았다"는 것. 여기에 "예천양조 본사와 전혀 관련이 없다"고 해명했지만, 예천양조 안동총판을 담당한 대리점 관계자 김모 씨가 영탁의 생일, 임영웅의 생일을 지난해 ...

    한국경제 | 2021.07.29 14:44 | 김소연

  • thumbnail
    쌍용차 새 주인 누가 될까…인수전 참여 업체 자금력 '관건'

    ... '무쏘'의 뒤를 잇는 차다. 크기도 같은 중형 SUV다. 쌍용차의 미래 비전을 담은 차세대 SUV 'KR10(프로젝트명)' 개발도 한창이다. 쌍용차가 회생절차의 아픔을 딛고 새주인을 만나 과거 'SUV 명가'로 재도약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쌍용차는 내달 예비실사를 실시하고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한 뒤 본 실사와 투자계약 등 수순을 밟을 계획이다. 신현아 한경닷컴 기자 sha0119@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29 13:35 | 신현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