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09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심석희 측 "극심한 정신적 충격…정상적 생활 힘들어"

    ... 코치의 원심 판결문이 게시돼 논란이 됐다. 조 전 코치는 2014년부터 2017년까지 약 30차례에 걸쳐 심 선수를 성폭행하거나 강제로 추행한 혐의로 기소됐다. 지난 1월 1심은 조 전 코치에게 징역 10년 6개월을 선고했으며, 2심은 형량을 가중해 징역 13년을 선고했다. 이에 조 전 코치는 판결에 불복해 상고했다. 한편, 심석희는 과거 국가대표 동료 선수를 비하하고,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 경기 도중 고의로 최민정 선수와 충돌했다는 의혹에 휩싸여 쇼트트랙 대표팀에서 ...

    한국경제 | 2021.10.16 07:37 | 김수영

  • thumbnail
    '대림동 남녀 살인' 중국 동포 2심도 무기징역

    ... 선고받았다. 16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고법 형사5부(윤강열 박재영 김상철 부장판사)는 살인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54)씨의 항소심에서 1심과 같은 무기징역을 선고했다. 함께 기소된 B(56)씨도 징역 2년을 선고받아 1심 형량이 유지됐다. B씨는 A씨의 살해 범행 당시 옆에서 피해자들을 맥주병 등으로 폭행한 혐의(특수폭행)로 기소됐다. A씨는 지난 1월 서울 영등포구 대림동의 한 골목에서 또 다른 중국 동포인 50대 남녀를 흉기로 찔러 살해한 혐의를 ...

    한국경제 | 2021.10.16 06:00 | YONHAP

  • thumbnail
    20억원 안 갚으려고 교회 신도 허위 고소한 목사 실형

    ... 의정부지법 형사3부(신영희 부장판사)는 지난 1일 A씨에 대해 1심처럼 유죄를 판결했다. 다만 '무고죄를 범한 자가 자백 또는 자수한 때에는 그 형을 감경 또는 면제한다'는 형법 조항에 따라 원심을 직권으로 파기하고 A씨의 형량을 1심보다는 2개월 줄인 징역 10개월로 선고했다. 이번 선고 직후 A씨는 법정 구속됐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피고인의 무고 때문에 피무고자는 오랜 기간 수사받으면서 부당한 형사처분을 받게 될지도 모른다는 두려움에 정신적 고통을 ...

    한국경제 | 2021.10.15 14:22 | YONHAP

  • thumbnail
    노숙인 시설서 동료 용변 치우다 살해…2심도 징역 10년

    ... 했다. 수년간 피해자 용변을 처리했던 그는 범행 당일 순간적인 분노를 참지 못했다고 검찰은 전했다. 1심 재판부는 "거동이 불편해 저항할 수 없는 피해자를 폭행하고도 아무런 구호 조치를 하지 않았다"며 징역 10년형을 내렸다. '형량이 너무 가볍다'는 검찰 항소를 살핀 2심 재판부는 "사람의 생명이라는 존귀한 가치를 침해했다"면서도 "용변 처리는 시설 직원이 해야 했던 일인데도 피고인은 직원 지시에 따라 어쩔 수 없이 계속 그 일을 했다"고 밝혔다. 이어 "그간 ...

    한국경제 | 2021.10.15 10:41 | YONHAP

  • thumbnail
    '지인 성폭행' 前민주통합당 당직자 2심도 실형

    ... 외상후스트레스장애(PTSD)·우울증 등을 앓았다며 강간치상 혐의를 추가 적용했다. 안씨 측은 A씨가 정상적으로 사회활동을 하는 점 등을 고려했을 때 정신적 상해를 입었다고 볼 근거가 없다고 주장했으나, 재판부는 "나름대로 사회활동을 하는 것은 (상해를) 극복해가는 과정으로 봐야 한다"며 받아들이지 않았다. 다만 재판부는 안씨가 범행 자체는 인정·반성하고 있는 점, 사회적 유대관계가 비교적 양호한 점 등을 고려해 형량을 1심과 같이 선고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0.15 07:00 | YONHAP

  • thumbnail
    10살 아이에도 마수 뻗는 멕시코 카르텔…"미성년 조직원 3만명"

    ... 10살 때 조직에 들어간 경우도 있었다. 모두 학업은 중단했고, 어린 나이부터 총기를 사용하게 됐다. 카르텔은 미성년자들이 상대적으로 눈에 덜 띄고 성인보다 처벌도 가볍다는 점에서 영입 대상으로 삼는다. 멕시코에서 소년범의 형량은 대개 3∼5년이라고 AP통신은 전했다. 취약계층 아이들이 더 쉬운 타깃이 된다. 에두아르도는 13살 때 한 카르텔에 영입돼 망보는 역할을 맡았다. 14살 땐 마약 판매책으로 '승진'했고, 이어 살인 임무를 수행하는 이른바 ...

    한국경제 | 2021.10.15 00:44 | YONHAP

  • thumbnail
    "쌤한테 너를 내놔"…판결문에 드러난 조재범 성범죄 유죄 정황

    ... 2015∼2016년께 '성희롱 성추행 (중략) 이중인격 인격장애…난 못 버텨'라고 쓴 메모 등 관련 증거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유죄 판결을 했다. 1심인 수원지법은 지난 1월 조씨에게 징역 10년 6월을, 2심인 수원고법은 지난달 형량을 높여 징역 13년을 선고했다. 사건 피해자인 심 선수는 최근 국가대표 동료를 비하하고, 평창올림픽 경기 도중 고의로 최민정 선수와 충돌을 시도했다는 논란에 휘말려 국가대표팀에서 분리 조처됐다. 이번 논란은 조씨 측이 지난 ...

    한국경제 | 2021.10.14 16:47 | YONHAP

  • thumbnail
    "나 TV나왔다" 무개념 그녀..."징역형 선고 가능성"

    ... 적은 문구였다. 여성은 검찰에서 "바보 같은 짓을 해 부끄럽다"고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재판 결과에 따라 이 여성에게 최고 1만5천유로(약 2천만원)의 벌금과 1년의 징역형이 선고될 수 있다. AFP통신은 이르면 14일 형량이 선고될 수 있다고 예상했다. 이 사건 직후 투르 드 프랑스 주최 측은 형사재판과 별개로 소송제기 방침을 밝혔다가 사태가 진정되길 바란다며 입장을 바꿨다. 반면 프로 사이클 선수들의 단체인 프로라이더스협회(CPA)는 경기장에서 ...

    한국경제TV | 2021.10.14 14:26

  • thumbnail
    투르드프랑스 난장판 만든 '무개념' 관람객 재판정에

    ... 문구였다. 이 여성은 검찰에서 "바보 같은 짓을 해 부끄럽다"고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재판 결과에 따라 이 여성에게 최고 1만5천유로(약 2천만원)의 벌금과 1년의 징역형이 선고될 수 있다. AFP통신은 이르면 14일 형량이 선고될 수 있다고 예상했다. 이 사건 직후 투르 드 프랑스 주최 측은 형사재판과 별개로 소송제기 방침을 밝혔다가 사태가 진정되길 바란다며 입장을 바꿨다. 반면 프로 사이클 선수들의 단체인 프로라이더스협회(CPA)는 경기장에서 ...

    한국경제 | 2021.10.14 14:09 | YONHAP

  • thumbnail
    여직원 성추행 전 제주시 국장 항소심서 형량 늘어…징역 2년

    ... 아동·청소년·장애인 관련 기관 취업 제한을 명령했다. A씨는 제주시 국장으로 재직하던 지난해 7월부터 11월 사이 부하 여직원 B씨에게 강제로 입을 맞추고 껴안는 등 11차례에 걸쳐 B씨를 추행한 혐의로 기소됐다. 1심 선고 후 A씨는 형량이 무겁다고, 검찰은 범행의 상습성 등이 인정돼야 한다며 쌍방 항소했다. 이날 항소심 재판부는 "지위를 이용해 업무시간 중 국장실에서 여러 차례 범행이 이뤄졌다. 이 범행으로 피해자는 큰 고통을 받았을 것"이라며 원심의 형이 너무 가볍다고 ...

    한국경제 | 2021.10.14 14:0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