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8,2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정인이 양모, 무기징역→35년…2심서 오히려 형량 줄어든 이유

    ... "아동보호 체계가 철저하고 확실하게 작동하도록 개선·보완하고, 범행 피해자들이 망각되지 않도록 문제점을 지속적으로 조사·분석하는 제도를 마련하는 등 사회적인 노력이 병행돼야 한다"고 덧붙였다. 장씨의 형량이 1심보다 가벼워지자 재판을 지켜보던 일부 방청객은 고성을 지르며 불만을 드러냈다. 한 방청객은 "(장씨) 네가 죽고 정인이를 살려내라"며 장씨를 손가락질했다. 법원 밖에서 양부모에 대해 강력한 처벌을 주장하던 시위자들은 ...

    한국경제 | 2021.11.26 12:36 | 오현아

  • thumbnail
    '정인이' 양모 무기징역→징역 35년…'살인 고의' 2심도 인정(종합)

    ... "부검의는 피해자의 시신이 지금까지 겪은 아동학대 시신 중 유례를 찾기 어려울 정도로 손상 정도가 심하다고 했다"고 지적했다. 녹색 수감복 차림으로 법정에 들어선 장씨는 재판부가 자신의 잘못을 지적하자 낮은 소리로 흐느꼈다. 장씨의 형량이 1심보다 가벼워지자 재판을 지켜보던 일부 방청객은 고성을 지르며 불만을 드러냈다. 한 방청객은 "(장씨) 네가 죽고 정인이를 살려내라"며 장씨를 손가락질했다. 장씨는 작년 6∼10월 입양한 딸 정인 양을 상습적으로 폭행·학대하고 ...

    한국경제 | 2021.11.26 12:03 | YONHAP

  • thumbnail
    "인사를 안해?" 보육시설 아동에게 폭언한 사회복지사, 징역형 집유

    ... 원생에게 인사를 하지 않는다며 폭언을 했고, 피해자가 경찰 진술에서 자신에게 불리한 말을 하자 "너를 죽이고 자살한다"고 말하는 등 정서적 학대를 하기도 했다. 1심은 두 사람의 학대 범행 등을 유죄로 보고 벌금형과 징역형을 선고했다. 1심은 두 사람의 학대 범행 등을 유죄로 인정하고 벌금형과 징역형을 선고했다. 2심과 대법원도 1심 판단을 그대로 유지해 형량을 확정지었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키즈맘 | 2021.11.26 09:37 | 김주미

  • thumbnail
    '친누나 살해유기' 20대, 2심도 징역 30년…"장시간 속죄해야"

    ... 박재영 김상철 부장판사)는 전날 살인 등 혐의로 기소된 A(27)씨의 1심과 같은 징역 30년을 선고했다. 항소심 재판부는 "피고인을 장기간 사회로부터 격리해 진심으로 참회하고 속죄하는 마음으로 살아가게 할 필요가 있다"며 "1심 형량이 너무 무겁거나 가볍지 않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해 12월 19일 오전 인천의 한 아파트에서 누나인 30대 B씨를 흉기로 수십차례 찔러 살해한 혐의로 기소됐다. 그는 여행 가방에 담은 B씨의 시신을 10일간 아파트 옥상 ...

    한국경제 | 2021.11.26 06:00 | YONHAP

  • thumbnail
    '정인이 사건' 양모 오늘 2심 선고…살해 고의성·형량 주목

    1심 땐 고의적 살인 인정…무기징역 선고 생후 16개월 된 입양아 정인 양을 학대해 숨지게 한 혐의로 1심에서 무기징역을 선고받은 양모 장모 씨의 항소심 판결이 26일 나온다. 서울고법 형사7부(성수제 강경표 배정현 부장판사)는 이날 오전 10시 30분 살인 등 혐의로 기소된 장씨와 아동복지법 위반(아동학대) 등 혐의로 기소된 양부 안모 씨의 항소심 선고 공판을 연다. 장씨는 지난해 6∼10월 정인 양을 상습 폭행·학대해 장기를 파열시키고...

    한국경제 | 2021.11.26 06:00 | YONHAP

  • thumbnail
    윤석열 "이승만·박정희·김영삼·김대중 높게 평가"(종합)

    ...금지법, 일률적으로 가면 개인 자유 침해 소지" "반칙 엄단해야 하지만 함부로 사적 영역 들어가는 것은 위험"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후보는 25일 "평등을 지향하고 차별을 막겠다고 하는 차별금지법도 개별 사안마다 신중하게 형량(결정)이 안 돼서 일률적으로 가다 보면, 개인의 자유를 침해할 수 있는 문제가 많이 생긴다"고 말했다. 윤 후보는 이날 저녁 모교인 서울대학교에서 열린 국민의힘 서울캠퍼스 총회에 참석, "형사법 집행은 공동체의 필수 이익을 지키기 ...

    한국경제 | 2021.11.25 22:41 | YONHAP

  • thumbnail
    윤석열 "차별금지법, 일률적으로 가면 개인자유 침해 소지"

    ... 엄단해야 하지만 함부로 사적 영역 들어가는 것은 위험" '20대 홍준표 지지 이유' 질문에 "아직 잘 모르겠다"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후보는 25일 "평등을 지향하고 차별을 막겠다고 하는 차별금지법도 개별 사안마다 신중하게 형량(결정)이 안 돼서 일률적으로 가다 보면, 개인의 자유를 침해할 수 있는 문제가 많이 생긴다"고 말했다. 윤 후보는 이날 저녁 모교인 서울대학교에서 열린 국민의힘 서울캠퍼스 총회에 참석, "형사법 집행은 공동체의 필수 이익을 지키기 ...

    한국경제 | 2021.11.25 21:39 | YONHAP

  • thumbnail
    '문대통령 비방' 신연희 전 강남구청장 벌금 900만원

    ... 부장판사)는 25일 신 전 구청장의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를 유죄로 인정해 벌금 900만 원을 선고하고,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 혐의에 대해서는 유죄를 인정하면서도 형을 면제했다. 벌금 1천만원을 선고했던 파기환송 전 항소심보다 형량이 다소 가벼워졌다. 신 전 구청장은 2016년 12월부터 이듬해 3월까지 문재인 당시 대선 후보를 낙선시킬 목적으로 카카오톡을 통해 200여 차례 문 후보를 비방하는 허위 글을 유포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재판에서 신 전 구청장 ...

    한국경제 | 2021.11.25 16:04 | YONHAP

  • thumbnail
    화성 입양아 사건서 '아동학대살해죄' 인정된 이유는

    "33개월 유아, 사소한 유형력에도 사망 가능"…일각선 "형량 낮다" 비판 생후 33개월짜리 입양아의 뺨을 수 차례 때리고 방치해 숨지게 한 '화성 입양아 학대 살해' 사건 피고인인 양부에게 적용된 아동학대살해 혐의가 25일 유죄로 인정됐다. 방어 능력이 사실상 없는 영유아는 사소한 유형력의 행사만으로도 사망에 이를 수 있다는 검찰의 논리가 통한 것인데, 향후 비슷한 아동학대 사건에 영향을 끼칠 것으로 전망된다. 수원지법은 이날 이 사건 선고공판에서 ...

    한국경제 | 2021.11.25 13:25 | YONHAP

  • thumbnail
    두살 입양아 때려 숨지게 한 양부, 아동학대살해죄 징역 22년(종합)

    ... 피고인은 주요 혐의에 관해 유죄 선고가 나자 눈물을 흘렸다. 반면 방청석을 가득 메운 아동학대방지협회 회원들은 재판부가 주문을 읽는 순간 탄식을 내뱉었다. 한 방청객은 "아동학대살해죄가 적용된 것은 다행이라고 보지만 피고인의 형량은 터무니 없다고 생각한다"며 불만을 터뜨렸다. 법원은 이날 아동학대 사건에 대한 국민적 관심이 날로 높아져 가는 점을 고려해 보다 많은 방청객이 재판을 볼 수 있도록 중계법정을 설치하고, 별도의 기자석을 마련했다. A씨는 지난 ...

    한국경제 | 2021.11.25 12:2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