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8,82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조두순 폭행' 20대男, '심신 미약' 인정…징역 1년3개월

    ... 병원 치료를 받았다. A씨는 최후 진술에서 "조씨가 한 성범죄에 분노했고, 그를 겁줘야겠다는 생각에 집에 찾아갔다. 제 어리석음을 반성한다"면서 "범행 당시 정신질환으로 심신 미약 상태에 있었다"며 형량 감경을 주장했다. 반면 검찰은 피고인이 범행 당시 심신 미약 상태가 아니었다며 징역 1년 6개월을 선고해 달라고 재판부에 요청했다. 그러면서 "범죄자에 대해선 법질서에 의한 평가와 처벌이 이뤄져야지 사적 복수가 허용되면 ...

    한국경제 | 2022.05.18 23:16 | 이보배

  • thumbnail
    조두순 둔기 습격한 20대男 징역형…'심신미약' 인정

    ... 찾아간 것"이라며 "조씨로부터 피해를 본 아동을 생각하면 (성범죄피해자지원센터에) 기부를 해야 했었는데 (그렇지 않고 범행한) 제 어리석음을 반성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범행 당시 정신질환으로 심신 미약 상태에 있었다며 형량 감경을 주장했다. A씨에 대한 이 사건 법률상 처단형은 징역 1년∼징역 13년이다. 심신 미약을 인정받으면 처단형 범위는 징역 6개월∼6년 6개월로 감형된다. 검찰은 이날 재판에서 피고인이 범행 당시 심신 미약 상태는 아니었다며 ...

    한국경제TV | 2022.05.18 19:53

  • thumbnail
    '조두순 폭행' 20대, 징역 1년 3개월…'심신 미약' 인정돼 감경

    ... 찾아간 것"이라며 "조씨로부터 피해를 본 아동을 생각하면 (성범죄피해자지원센터에) 기부를 해야 했었는데 (그렇지 않고 범행한) 제 어리석음을 반성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범행 당시 정신질환으로 심신 미약 상태에 있었다며 형량 감경을 주장했다. A씨에 대한 이 사건 법률상 처단형은 징역 1년∼징역 13년이다. 심신 미약을 인정받으면 처단형 범위는 징역 6개월∼6년 6개월로 감형된다. 검찰은 이날 재판에서 피고인이 범행 당시 심신 미약 상태는 아니었다며 ...

    한국경제 | 2022.05.18 18:41 | YONHAP

  • thumbnail
    생후 29일 된 딸 때려 숨지게 한 20대 항소심서 형량 늘어

    1심 징역 7년→10년…법원 "학대 책임 전가, 원심 형 가벼워" 태어난 지 한 달도 되지 않은 딸의 이마를 때리거나 마구 흔들어 숨지게 한 20대 친부가 항소심에서 1심보다 더 중한 형을 선고받았다. 수원고법 형사3부(김성수 부장판사)는 18일 A(22) 씨의 아동학대치사 등 혐의 사건 항소심에서 원심 판결을 파기하고 징역 10년 및 아동학대 치료프로그램 이수 40시간을 선고했다. A씨는 1심에서 징역 7년을 선고받았으며, A씨와 검찰 ...

    한국경제 | 2022.05.18 14:50 | YONHAP

  • thumbnail
    美법원, "민주당원 죽이겠다" 협박한 남성 징역 37개월 선고

    ... 협박한 미국인 남성에게 37개월의 징역형이 선고됐다고 현지 언론들이 1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미국 일리노이주 연방법원은 이날 협박 혐의로 기소된 시카고시 주민 루이스 카프리오티(45)의 유죄를 인정하면서 이같은 형량을 내렸다. 검찰은 카프리오티에게 징역 2년6개월을 구형했으나 재판부는 "협박 메시지가 악의에 차 있고 욕설이 난무하는 등 역겨울 뿐 아니라 비열하기까지 하다"며 더 높은 형량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또 선출직 공무원에 대한 위협을 막기 ...

    한국경제 | 2022.05.18 10:38 | YONHAP

  • thumbnail
    "국가도 모성 보호에 책임"…영아 학대치사 친모 집유

    ... 피고인 만을 강도 높게 비난할 수는 없다는 게 재판부 판단이다. 재판부는 "임신과 출산이 고통의 씨앗이 돼서는 안 된다"며 "우발적으로 범행한 것으로 보이는 점, 평소 가학적이었다는 정황도 없었다는 것 등을 고려할 때 원심의 형량은 너무 무겁다"고 덧붙였다. A씨는 지난해 3월 말 대전 소재 자신의 주거지에서 울음을 그치지 않는 생후 1개월여 된 자신의 아이를 때리고 심하게 흔들다가 침대 매트리스 위로 떨어뜨렸다. 머리 부분 등에 손상을 입고 대전 한 종합병원에서 ...

    한국경제 | 2022.05.17 14:52 | YONHAP

  • thumbnail
    가정폭력 70대 아버지 둔기 살해한 아들, 항소심도 징역 5년

    ... 시달리다가 피해자에 대한 분노가 폭발해 우발적으로 이 사건 범행에 이른 것으로 보이나 피해자와 관계, 범행 수법, 피해자가 생명을 잃은 점 등을 비춰보면 중형을 처해야 함이 마땅하다"며 A씨에게 징역 5년을 선고했다. A씨는 형량이 무겁다고 항소했으나, 항소심 재판부는 "피고인의 범행 동기, 수단과 결과 등 모든 양형 조건을 고려하면 원심의 양형은 합리적인 재량의 범위에서 이뤄진 것으로 보인다"며 A씨의 주장을 받아들이지 않았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5.16 15:16 | YONHAP

  • thumbnail
    유죄 선고에 난동부리자 형량 높인 판사…대법 "부적법"

    ... 다시 선고하는 것도 유효·적법하다고 봐야 한다"고 판시했다. A씨가 난동 후 끌려 나가기는 했지만 당시 판사가 퇴정을 허가한 사실은 없다는 점 등이 판단 근거가 됐다. 다만 재판부는 A씨가 2심에서 반성하는 태도를 보였다며 형량을 징역 2년으로 감경했다. 그러나 대법원은 A씨 사례처럼 선고 형량을 바꾸는 건 인정하기 어렵다고 지적했다. 대법원은 우선 "판결 선고는 전체적으로 하나의 절차로서 선고 절차를 마쳤을 때 비로소 종료된다"며 "재판장이 주문을 ...

    한국경제 | 2022.05.13 11:59 | YONHAP

  • thumbnail
    '화성 입양아 학대 살해' 30대 양부 항소심도 징역 22년

    ... 끝에 B씨에 대한 감형을 결정했다고 부연했다. 다만 그동안 다자녀를 양육하고 있는 점 등을 참작해 처음부터 불구속 상태로 재판을 받아온 B씨는 이날 실형 선고로 법정 구속됐다. 재판에 참석한 일부 방청객은 이들 부부에 대한 선고 형량에 불만을 내비치며 큰 소리로 탄식을 내뱉기도 했다. 신 재판장은 "판사 생활 27년 동안 가장 무거운 마음으로 재판을 진행해왔다"며 "헌법과 법률, 증거에 따라 재판을 하는 곳이니만큼 개인적인 가치관에 의한 불만 표출은 삼가달라"고 ...

    한국경제 | 2022.05.13 11:18 | YONHAP

  • thumbnail
    '도이치 주가조작범' 도피 도운 지인들 징역형 집행유예

    ... 진행 중인 피의자를 도피하게 해 죄질이 좋지 않고, 이로 인해 형사사법 작용을 방해하는 결과가 초래돼 그 책임이 상당하다"고 지적했다. 다만 재판부는 A씨 등이 동종 범죄로 처벌받은 전력이 없고, 혐의를 인정하는 점 등을 고려해 형량을 정했다. 한 달 넘게 도주극을 벌인 이씨는 지난해 11월 12일 검찰에 붙잡혀 권 전 회장 등과 함께 재판에 넘겨졌다. 구속 상태로 재판을 받던 그는 최근 구속기간 만료를 앞두고 보석으로 풀려났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5.13 07: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