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8,2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성관계 영상으로 동료 협박 벤제마, 징역 1년 집행유예 선고

    검찰 구형보다 높은 형량…프랑스 대표팀에서는 계속 뛸 수 있을 듯 스페인 프로축구리그 레알 마드리드의 공격수 카림 벤제마가 성관계 동영상으로 동료를 협박한 혐의로 프랑스 법원으로부터 징역 1년의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고 AFP 통신 등이 2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날 파리 외곽 베르사유 법원에서 열린 재판에서 법원은 벤제마에게 징역 1년의 집행유예와 벌금 7만5천 유로(약 1억원)를 선고했다. 이는 검찰의 집행유예 10개월 구형보다 ...

    한국경제 | 2021.11.24 20:48 | YONHAP

  • thumbnail
    "아이가 날 유혹" 지인 딸 과외하다 성폭행, 2심서 감형 "왜?"

    ... 1심에서 재판부는 "피해자로부터 용서받지 못했고 죄질이 좋지 않다"며 징역 7년을 선고했으나 이후 항소심에서는 B 양 측이 A 씨로부터 합의금을 추가로 받아 법원에 선처를 구한다는 의사를 표시했고, 재판부는 이를 고려해 형량을 징역 5년으로 낮추게 됐다. 검찰은 1·2심에서 A 씨에게 위치추적 전자장치(전자발찌) 부착 명령을 내려달라 요구했지만 기각됐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1.24 19:24 | 장지민

  • thumbnail
    英, 임무 중인 경찰·소방관 살해에 최저 종신형 법 추진

    ... 일간 더타임스는 23일(현지시간) 영국 법무부가 잉글랜드와 웨일스에서 형사소송법을 수정하는 이른바 '하퍼 법'을 추진하기로 했다고 보도했다. 법안은 임무 수행 중인 경찰, 교도관, 소방관, 구급대원 등을 살해한 피고인의 최저 형량을 종신형으로 정하는 내용이다. 살해의 고의가 없었더라도 같은 형량이 적용된다. 하퍼 법은 2019년 잉글랜드 남부 버크셔 지역에서 신고를 받고 출동했다가 살해된 앤드루 하퍼 순경의 이름을 땄다. 하퍼 순경은 당시 도주하던 ...

    한국경제 | 2021.11.24 16:59 | YONHAP

  • thumbnail
    제주 4·3 직권재심 합동수행단 가동…2천530명 명예회복 첫발

    ... 청구가 권고된 제주도민 2천530명은 1948년 12월과 1949년 7월 군법회의에서 간첩죄 등 혐의로 유죄 판결을 받고 옥살이를 한 사람들이다. 수형인 명부에는 2천530명의 이름과 나이, 직업, 본적지, 판정, 선고일자, 형량 등이 수기로 적혀있다. 합동수행단은 우선 행정안전부, 제주도청과 함께 수형인 명부 속 인물들을 특정하는 절차를 진행하기로 했다. 또 당시 공소장과 공판 기록, 판결문 등 소송 기록을 최대한 복원하고, 현장조사와 고증을 통해 ...

    한국경제 | 2021.11.24 15:00 | YONHAP

  • thumbnail
    20년 전 휴지 속 정액 DNA로 잡은 강간범 항소 기각…징역 4년

    재판부 "단순히 범행 자백했다고 양형 조건 변할 수 없다" 끈질긴 유전자(DNA) 분석을 통해 공소시효 만료 하루 전 재판에 넘겨진 강간 사건 피고인이 항소심 공판 과정에서 결국 범행 사실을 자백했지만, 형량을 줄이지는 못했다. 광주고법 제주형사1부(왕정옥 부장판사)는 24일 성폭력 범죄의 처벌 및 피해자 보호 등에 관한 법률(주거침입강간) 위반 혐의로 기소된 한모(56) 씨에 대한 항소심에서 검찰과 피고인의 항소를 모두 기각하고 징역 4년을 ...

    한국경제 | 2021.11.24 11:41 | YONHAP

  • thumbnail
    "아들 다리 칼로 베어 보험금 타자"…돈에 눈먼 '엽기 부모' 실형

    ... 타낸 40대 부부가 1심에 이어 항소심에서도 실형을 선고받았다. 전주지법 제1형사부(부장판사 강동원)는 24일 특수상해, 보험사기방지 특별법 위반 혐의 등으로 기소된 40대 남성 A씨와 40대 여성 B씨에 대한 항소심에서 1심의 형량과 같은 징역 6년, 4년을 각각 선고했다. 100시간의 아동학대 치료프로그램 이수와 3년간의 아동 관련 기관 취업제한도 명했다. 이들 부부는 2019년 11월 20일부터 지난해 7월 21일까지 총 8차례 자녀의 몸에 고의로 상처를 내 ...

    한국경제 | 2021.11.24 11:26 | 김수현

  • thumbnail
    보험금타려고 자녀 몸에 상처 낸 엽기적부모 징역 6년·징역 4년

    ... 뒤 거액의 보험금을 타낸 부모가 항소심에서도 실형을 선고받았다. 전주지법 제1형사부(강동원 부장판사)는 24일 특수상해, 보험사기방지 특별법 위반 혐의 등으로 기소된 A(40·남)와 B(41·여)씨에 대한 항소심에서 1심의 형량인 징역 6년, 4년을 각각 유지했다. 또 100시간의 아동학대 치료프로그램 이수도 함께 유지했다. 부부는 2019년 11월 20일부터 지난해 7월 21일까지 모두 8차례 자녀들 몸에 상처를 내 보험사로부터 보험금 1천100여만원을 ...

    한국경제 | 2021.11.24 11:06 | YONHAP

  • thumbnail
    어린 과외 학생 성폭행한 50대 2심서 감형

    ... 죄질이 좋지 않다"며 징역 7년을 선고했다. 여기에는 A씨가 범행 자체는 인정·반성하는 점, 상당한 금액을 합의금을 지급한 점이 참작됐다. B양 측은 항소심에서 A씨로부터 합의금을 추가로 받아 법원에 선처를 구한다는 의사를 표시했고, 재판부는 이 같은 사정을 고려해 형량을 징역 5년으로 다소 낮췄다. 검찰은 위치추적 전자장치(전자발찌) 부착 명령을 내려달라고 요구했지만, 재범의 개연성이 부족하다는 이유로 1·2심에서 모두 기각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1.24 07:00 | YONHAP

  • thumbnail
    한도 초과 벌금 선고한 법원…대검 '비상상고'로 판결 정정

    ... 범행을 상상적 경합범으로 봤으나 벌금을 400만원으로 잘못 선고했다. A씨에게는 음주운전죄(법정형 6개월 이하의 징역 또는 300만원 이하의 벌금)보다 형이 무거운 무면허운전죄(1년이하의 징역 또는 300만원 이하의 벌금)의 형량 범위에서 선고를 했어야 하기 때문이다. 뒤늦게 1심 선고가 법령 기준에 어긋난다는 사실을 파악한 대검찰청은 1년여 뒤인 올해 8월 비상상고를 제기했다. 대법원은 "심판이 법령을 위반한 경우에 해당한다"면서 대검의 신청을 받아들이고 ...

    한국경제 | 2021.11.24 06:00 | YONHAP

  • thumbnail
    [전두환 사망] 23년만에 광주법정 섰지만…5·18 두번째 단죄 불발

    ... 1심 선고공판이 열린 지난해 11월 30일 3번째로 광주 법정에 모습을 드러냈다. 서울 연희동 자택에서 출발하며 시위대에게 "말조심해 이놈아"라고 소리친 것과 달리 인정신문을 마치자마자 또다시 자리에서 조는 모습을 보였다. 형량을 선고하기 직전 잠시 고개를 들었지만, 선고 당시에도 눈을 감고 졸았다. 검찰은 앞서 전씨에게 징역 1년 6개월의 실형을 구형했고 1심 재판장인 김정훈 부장판사는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김 부장판사는 "목격자 ...

    한국경제 | 2021.11.23 14:0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