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031-8040 / 8,92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김우중 前회장 귀국] 6천억 40여건 줄소송 대기

    ... 소송,정리금융공사가 김 전 회장 등을 상대로 낸 100억원대 손배 소송도 현재 계류 중이다. 형사 사건의 경우 ㈜대우와 대우자동차 대우중공업 대우전자 등 대우그룹 계열사들의 분식회계와 사기 대출에 관련된 사건이 아직까지 남아 있다. 참여연대 등 일부 시민단체는 "김 전 회장이 계열사 대표에게 분식회계를 직접 지시한 만큼 징역 5년형을 선고받은 강병호 ㈜대우 사장보다 형량이 낮아선 안된다"고 주장했다. 오상헌 기자 ohyeah@hankyung.com

    한국경제 | 2005.06.13 00:00 | 오상헌

  • 조폭 두목에게 원심보다 높은 형량 선고

    이권을 쫓아 폭력을 휘둘러온 폭력조직인 `연합새마을파' 두목 김모(36)씨에 대해 상급 법원이 이례적으로 원심보다 형량이 높은 징역 10년의 중형을 선고했다. 서울고법 형사8부(허 만 부장판사)는 8일 연합새마을파 두목 김씨에 대해 징역 7년을 선고한 원심을 깨고 `특정강력범죄 처벌에 관한 특례법(특강법)'을 적용, 징역 10년의 중형을 선고했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김씨는 1995년 7월 특정강력범죄인 강도상해죄로 징역 3년6개월을 선고받아 ...

    연합뉴스 | 2005.06.08 00:00

  • "김 前회장 법 대로 처리해야" .. 참여연대

    ... 손해배상 소송만도 40여건에 청구금액 6천억원이 이른다고 밝혔다. 참여연대는 "검찰은 부하 임원만 기소돼 형이 확정된 형사사건과 관련, 김 전 회장이 귀국하는 대로 법에 따라 기소해야 하고 법원은 부하 임원에 대해 선고한 형량 이상의 중형을 선고해야 마땅하다"고 촉구했다. 이 단체는 "검찰은 김 전 회장의 불법정치자금 제공과 해외로 빼돌린 대우그룹 자산의 개인적인 횡령도 당연히 수사해야 하다"고 주장했다. (서울=연합뉴스) 강훈상 기자 hskang...

    연합뉴스 | 2005.06.08 00:00

  • 참여연대 "김우중 회장, 실형 받아야"

    ... 달하며 청구금액은 6천억원에 이릅니다. 특히 대우전자 소액주주 352명은 대우전자 분식회계에 따른 주가하락으로 대우전자와 김우중 씨 등을 상대로 손해배상을 청구한 바 있으며 법원은 1심에서 57억원을 배상하라는 판결을 내린 바 있습니다. 참여연대는 "김우중 전 회장이 귀국하는 대로 법에 따라 형사기소해야 하며 특히 법원은 부하 임원들에 대한 선고형량 이상의 중형을 선고해야 마땅하다"고 주장했습니다. 박성태기자 stpark@wowtv.co.kr

    한국경제TV | 2005.06.08 00:00

  • 유코스 전사장 최종 선고 31일로 또 연기

    ... 전 유코스 사장에 대한 최종 선고가 오는 31일로 또다시 연기됐다. 러시아 언론들은 30일 모스크바 메쉬찬스키구 법원이 지난 16일부터 시작한 판결문 낭독을 끝내고 이날 호도르코프스키와 플라톤 레베데프 메나테프 그룹 회장에 대해 형량을 선고할 것으로 예상했지만 재판부는 최종 선고 일자를 언급하지 않은채 31일 공판을 속개한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이날 심리 대부분을 호도르코프스키와 같은 혐의로 기소돼 출두한 안드레이 크라이노프 '볼나' 그룹 회장의 사기 사건에 ...

    연합뉴스 | 2005.05.31 00:00

  • 흑백TV 훔치고 35년 복역한 현대판 장발장 가석방

    ... 흑백TV 를 훔친 혐의로 기소돼 유죄를 선고 받은 주니어 앨런(65)이 지난 27일 35년만에 가석방돼 가족의 품으로 돌아갔다. 앨런은 석방 후 "감옥의 벽 바깥쪽에 있는 것은 기분 좋은 것" 이라며 "내가 저지른 범죄에 비해 지나친 형량을 선고 받아 너무 많은 시간을 감옥에서 보냈다"라고 밝혔다. 노스캐롤라이나주의 존슨 카운티 배심원단은 1970년 당시 앨런에게 종신형을 선고했었는데 그의 변호사인 리처드 로센은 "앨런은 잠겨있지 않은 부엌 문으로 들어가 TV를 ...

    연합뉴스 | 2005.05.30 00:00

  • 검찰도 비밀정보원 활용한다..조직폭력 근절 위해 필요

    ... 마약ㆍ조직범죄수사 부장검사 회의가 끝난 뒤 기자간담회를 열고 "잠입수사는 조직폭력 근절을 위해 필요하며 세계적으로도 널리 인정된 방식"이라면서 "내부규칙 개정 등을 통해 조속히 관련 제도를 도입,시행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검찰은 또 범행을 자백하면 형량을 줄여주는 플리바게닝(Plea Bargaining:유죄 협상) 도입에 대해서도 강력한 의지를 내비쳤다. 정윤기 대검 조직범죄 과장은 "현행 형사소송법에도 자수자 등에게 선처할 수 있는 근거규정이 있다"며 "하지만 조폭두목이나 ...

    한국경제 | 2005.05.30 00:00 | 김병일

  • 유코스 前사장 변호인 "최종 선고 다음주 가능"

    ... 판결문 가운데 현재 800~900쪽을 읽은 것으로 알려졌으며 호도르코프스키에 대해 기소된 사건 11건중 7건에 대해 법적 논점 및 증거 확인작업을 마쳤다. 이에 따라 검찰이 10년형을 구형한 호도르코프스키에 대해 법원의 최종 형량 선고는 다음주가 돼야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호도르코프스키의 변호인인 엘레나 리프체르는 "재판부의 판결문 낭독이 끝나려면 빨라야 다음주 초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또다른 변호인인 겐리흐 파드바도 "최종 선고는 다음주 초에나 ...

    연합뉴스 | 2005.05.26 00:00

  • 검찰, 이인제 의원 1심 형량 유지 요청

    ... 결심공판에서 "돈을 중간에서 전달한 김윤수 전 공보특보이 구체적이고 일관되게 진술하는 등 범죄가 충분하게 인정되는 만큼 유죄를 확신한다"며 1심 재판부가 지난해 10월 선고한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 추징금 2억5천만원의 형량을 유지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 의원은 "돈을 받지 않았는데도 1심에서 억울하게 유죄가 인정됐다. 현명하게 판단해 달라"고 말했다. 이 의원은 2002년 12월초 자신의 공보특보였던 김윤수씨를 통해 한나라당이 제 공한 불법자금 ...

    연합뉴스 | 2005.05.24 00:00

  • 美하원, 스파이웨어 처벌 강화법안 승인

    ...re) 유통업자들에 대한 처벌 강화 법안을 압도적 다수로 승인했다. 이번에 통과된 2개 법안은 컴퓨터 이용자의 신용카드 번호 등 내부정보를 몰래 빼내가는 감시프로그램을 판매하거나 설치하는 등의 컴퓨터 관련 범죄자들에 대한 형량과 벌금액을 대폭 상향조정하는 것을 골자로 하고 있다. 거짓 e-메일 등을 보내 개인의 금융정보를 빼내가는 `피싱(phishing)'도 금지된다. 395대1의 압도적 지지로 통과된 이 법안은 신체형 형량을 최고 2년으로 높이는 ...

    연합뉴스 | 2005.05.2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