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071-8080 / 8,9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숫자로 읽는 세금] '세금도둑' 2500명…추징세액 1.5조

    ... 일조하고 있는 '드러나지 않은' 자료상의 수는 헤아릴 수 없이 많다는 것이 일반적인 시각이다. 지난해 정부는 가짜 세금계산서를 이용해 세금을 포탈하는 자료상 등의 양형을 3년 이하로 상향조정하는 등 처벌의 수위를 한층 강화했다. 형량의 강화로 자료상들은 현장에서 긴급체포까지 가능해 졌다. 적발된 자료상들에게 '징역 몇 년', '추징금 얼마' 라는 식의 처벌은 법이 정한 테두리 내에서 하면 되지만 "이렇게 잡아라" 는 방법은 법에 정해져 있지 않다. 자료상을 잡는 ...

    조세일보 | 2005.03.14 00:00

  • 미리 보는 '통합형사사법체계'

    ... 판사는 신규 접수된 최씨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 파일과 경찰의 증거 화면을 검토하고 영장을 청구한 이 검사와 피의자 최씨를 호출한다. 10여분 뒤 화상대화창에 모습을 나타낸 이 검사는 최씨의 죄질이 불량하고 동종전과가 있어 높은 형량이 예상되는 만큼 구속수사해야 된다고 주장한다. 최씨도 경찰서에 설치된 화상 카메라를 통해 범행을 모두 인정하면서 도주우려가 없고 피해자와 합의도 했다며 선처를 호소한다. 구 변호사도 휴대전화 화상통화를 통해 최씨를 변호한다. ...

    연합뉴스 | 2005.03.14 00:00

  • 김기석의원 '선거법위반' 파기환송

    1심과 2심에서 유죄판결을 받아 의원직 상실 위기에 처했던 열린우리당 김기석 의원이 대법원의 파기환송 판결로 의원직을 당분간 유지할 수 있게 됐다. 그러나 김 의원은 파기환송심의 최종 형량 결정에 따라 의원직을 상실할 수 있어 아직 안심할 처지는 아니다. 대법원 3부(주심 고현철 대법관)는 11일 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됐다 항소심에서 징역 8월에 집행유예 2년이 선고된 김 의원에 대한 사건을 서울고법으로 돌려보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산악회 ...

    한국경제 | 2005.03.11 00:00

  • 열린당 '구사일생' 과반의석 유지

    ... 대한 허위사실을 공표한 혐의 등으로 기소돼 작년 12월항소심에서 벌금 250만원을 선고받았고, 김 의원은 선관위 직원을 협박한 혐의 등으로 기소돼 작년 12월 벌금 300만원을 선고받고 상고했다. 대법원의 상고심은 피고인의 형량에 대한 판단보다는 하급심의 법리적용에 문제가 없는지를 심리한다는 점에서 두 의원의 전망은 그리 밝지 못한 것이 사실이다. 만약 대법원이 이달 31일까지 두 의원에 대해 당선무효형을 선고한다면 이철우의원의 포천.연천과 김맹곤 의원의 김해갑 ...

    연합뉴스 | 2005.03.11 00:00

  • 검찰 공천헌금 배임수재 첫 적용 문제로 고심

    ... 적용하는 것이 무리가 아니냐는소수 의견도 있어 검찰이 사법처리 방향을 선뜻 결정하지 못하고 있다. 하지만 검찰은 받은 돈의 성격을 대가성 있는 자금으로 판단, 보통의 정치자금과 다른 차원에서 김의원 신병처리를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결국 법정형량(5년 이하 징역)이 정자법(3년 이하 징역)보다 무거운 배임수재죄를 적용하는 쪽으로가닥을 잡을 것이라는 게 검찰 주변의 대체적인 시각이다. (서울=연합뉴스) 조준형기자 jhcho@yna.co.kr

    연합뉴스 | 2005.03.11 00:00

  • '공천헌금' 김희선의원 내주초 재소환

    ... 뒤 혐의가 최종 확인되면 배임수재 또는 정치자금법 위반죄를 적용, 사전구속영장을 청구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검찰은 금품의 용도 등으로 미뤄 정치자금으로 보기에 논란의 소지가 있는 점등을 감안, 정치자금법 위반 보다 법정형량(5년 이하 징역)이 높은 배임수재죄를 적용할 가능성이 더 높아 보인다. 검찰은 공천헌금과 관련해 정치인에 대해 배임수재 혐의를 적용해 처벌한 전례는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 관계자는 "어제 조사에서 피의자신문조서를 작성했다"고 ...

    연합뉴스 | 2005.03.04 00:00

  • 김희선의원 `공천헌금' 배임수재 적용 검토

    ... 명확히 예상되는 것으로 한정되고, 사적 경비 등으로 사용될 것이 예상되는 경우는 정치자금으로 볼 수 없게 돼있다"며 "배임수재가 되는지에 대해 검토돼야할 것"이라고 말했다. 검찰이 김 의원 혐의에 대해 단순 정치자금법 위반 보다 형량이 높은 배임수재죄 적용을 검토중인 것은 신병처리 여부 및 향후 사법처리 수위와 맞물려 관심을 모으고 있다. 타인의 사무를 처리하는 자가 임무와 관련해 부정한 청탁을 받고 재산상 이익을취득한 경우에 해당하는 형법상 배임수재죄는 법정형량이 ...

    연합뉴스 | 2005.02.28 00:00

  • 'SK돈 수수' 김민석 前의원 항소심도 집유

    ... 주장하지만 정황상 불법 정치자금인 것을 알고 받았다는 공소 사실은 모두 유죄로 인정된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먼저 정치자금을 요구하지 않았고 2선 국회의원으로서 사회에 공헌한점을 감안해도 투명하고 깨끗한 정치는 시대의 요청으로 형량을 원심과 동일하게 유지한다"고 덧붙였다. 김씨는 2002년 6.13 지방선거에서 민주당 서울시장 후보로 출마할 당시 SK그룹손길승 회장으로부터 2억원을 받은 혐의로 불구속 기소됐다. (서울=연합뉴스) 이광철기자 minor...

    연합뉴스 | 2005.02.18 00:00

  • [보험범죄 뿌리뽑자] ⑤ (기고) '보험사기방지법' 서둘러야

    ... 정비공장에 대한 점검권' 등이 규정돼 있다. 그러나 현 법규상 보험범죄를 명시적으로 규정하는 법규가 없다. 또 조사활동의 준거(準據)가 되는 법규도 없는 실정이다. 보험범죄의 처벌 역시 형법에 '사기죄'와 관련해 처벌하고 있는 실정이기 때문에 처벌 근거가 미약하다. 이제 우리나라도 보험범죄의 명확한 개념 법제화 및 보험범죄의 실질적인 예방과 적발을 위한 제도적 장치 마련,보험범죄의 형량 강화 등을 목적으로 한 '보험사기 방지법'을 제정해야 한다.

    한국경제 | 2005.02.16 00:00

  • 美 '성직자 섹스 스캔들' 주역 유죄 평결

    ... 법원의 배심은 8일 섄리 전 신부에게 적용된 두건의 아동 강간과 두건의 외설적 폭행 및 구타 등에 대해 모두 유죄를 평결했다고 미국 언론이 전했다. 섄리 전 신부는 유죄평결 직후 보석 취소와 함께 법원 유치장에 수감됐으며 오는 15일 형량을 선고받을 예정이다. 보스턴 글로브 등 현지 언론은 그에게 적용된 죄목들을 감안할 때 종신형이 선고될 수 있다고 전망했다. 2주간에 걸친 재판에서 신원이 공개되지 않은 27세의 남성 피해자는 6세 때 섄리 전 신부에게 수차례 ...

    연합뉴스 | 2005.02.0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