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9,49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與 당권레이스 혼전 양상…치열한 막바지 신경전(종합)

    ... 5·2 전당대회가 막바지로 치닫고 있지만 판세는 여전히 안갯 속이다. 송영길 후보가 다소 우세를 보이는 가운데 홍영표·우원식 후보는 접전을 펼치고 있다는 분석이 나오지만, 당내외 여러 여론조사를 보면 주자 3인 모두 오차범위 내 혼전 양상을 띠고 있다. 결승점을 앞두고도 한치 앞을 내다보기 힘든 까닭은 애당초 '대세론 주자'가 없었기 때문이라는 평가도 나온다. 당 관계자는 28일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더불어민주당 창당 이후 당대표 선거가 이렇게 초접전으로 ...

    한국경제 | 2021.04.28 19:59 | YONHAP

  • thumbnail
    '특정후보 지지문자' 與노동위원장, 당 선관위 고발돼

    더불어민주당 대표선출을 위한 5·2 전당대회를 나흘 앞둔 28일 주요 당직자가 특정 후보 지지를 호소하는 문자를 보냈다가, 당 선거관리위원회에 고발당했다. 막바지 판세가 혼전 구도인 가운데, 지지자 간 신경전까지 더해지며 과열 양상으로 흐르는 모습이다. 민주당에 따르면 이날 권리당원 A씨는 우원식 후보를 지지하자는 문자를 보낸 박해철 전국노동위원장을 선관위에 고발했다. 박 위원장 명의로 발송된 문자메시지에는 '전국노동위는 노동 친화적 후보를 ...

    한국경제 | 2021.04.28 19:03 | YONHAP

  • thumbnail
    불펜 의존도 급증…프로야구 대혼전에 구원 투수 운용 비상

    2점 차 미만 경기 전체 39%…순위도 경기도 연일 '접전' 프로야구 초반 순위 대혼전 양상과 맞물려 불펜 의존도가 크게 높아졌다. KBO리그 공식 기록업체인 스포츠투아이의 자료를 보면, 27일 현재 10개 구단 구원 투수들의 평균 투구 이닝은 79⅔이닝이다. 선발 투수의 평균 투구 이닝(100이닝) 대비 79.67%를 차지한다. 2020년 시즌 전체 구원 투수의 평균 투구 이닝(524⅓이닝)이 선발 투수 평균 투구 이닝(754⅔이닝)의 69%였던 ...

    한국경제 | 2021.04.28 10:19 | YONHAP

  • thumbnail
    김인이, 괴물 같은 신인의 등장 [TEN 인터뷰]

    ... 받았어요. 쌍둥이 남매로 나오는 옥진욱 배우와도 엄청 친해졌어요. 같이 리허설도 많이 하고 실수하지 않으려 노력하고 있어요. 10. 극 중 연기하는 금민아 역은 ‘마마걸’에 ‘순둥이’지만 혼전임신이라는 반전을 갖고 있는 캐릭터예요. 실제 싱크로율은 어느 정도인가요? 40% 정도 닮은 거 같아요. 솔직하고 당돌한 건 비슷한데 민아는 너무 눈치가 없어요.(웃음) 전 ‘마마걸’도 아니고요. 털털한 성격은 ...

    텐아시아 | 2021.04.27 14:34 | 김소연/서예진

  • thumbnail
    與 전당대회 판세, 막판까지 혼전…네거티브戰 가열

    더불어민주당의 차기 지도부를 뽑는 5·2 전당대회가 닷새 앞으로 다가왔지만, 선거전 판세는 여전히 혼전 양상을 이어가고 있다. 당대표 주자인 홍영표 송영길 우원식 후보(기호순)는 27일 상대방의 약점을 파고드는 '네거티브' 공방을 이어가며 당심(黨心) 잡기에 주력했다. 당 일각에서는 최다선(5선)이자 당권에 세번째 도전하는 송영길 후보가 다소 우세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송 후보 측은 작년부터 다져온 전국적 조직 기반이 탄탄한데다, 전남 ...

    한국경제 | 2021.04.27 12:06 | YONHAP

  • thumbnail
    포항-제주, 0-0 무승부…무패행진은 유지

    ... 진성욱을 일찌감치 교체 투입해야 했다. 2분 뒤 진성욱의 슈팅은 포항 골키퍼 강현무에게 막혔다. 전반 제주의 유일한 슈팅이었다. 포항은 전반에 네 차례 슈팅을 기록했으나 골문으로 향한 것은 없었다. 포항은 후반 2분 문전 혼전 중 강상우의 강력한 왼발 슈팅이 수비수를 스쳐 골대를 맞고 나가는 등 골 운도 따르지 않았다. 후반 30분 고영준의 슈팅은 제주 골키퍼 오승훈의 선방에 걸렸다. 제주도 맞붙을 놓았으나 후반 42분 김영욱의 중거리 슛이 강현무에게 ...

    한국경제 | 2021.04.24 16:03 | YONHAP

  • thumbnail
    '절대 강자-절대 약자' 없는 프로야구…'대혼전의 4월'

    공동 1위·공동 4위, 각 두팀…공동 6위는 네 팀이 경쟁 선두부터 공동 6위까지 9개팀 최대 승차가 2경기에 불과 절대 강자도 절대 약자도, 확신도 체념도 없는 대혼전의 4월이 계속되고 있다. 개막 전 판도 전망에서 '2강'으로 꼽힌 NC 다이노스와 LG 트윈스는 예상대로 공동 선두를 질주하고 있다. 그런데 6위와의 승차가 2경기에 불과하다는 게 함정이다. 게다가 공동 6위만 무려 4팀이다. 개막 이후 20여 일이 흘렀지만 10개 구단의 ...

    한국경제 | 2021.04.22 10:46 | YONHAP

  • thumbnail
    '소문난 잔치' 울산-전북, 시즌 첫 대결서 4년 만의 0-0 무승부(종합)

    ... 신재원의 프로 데뷔골이었다. 앞서 제주 수비수 김오규가 페널티지역 안에서 서울 권성윤의 발을 걸어 파울 판정을 받아 선제골의 빌미를 내줬다. 공격의 고삐를 죈 제주는 전반 17분 김봉수의 이른 동점 골로 균형을 맞췄다. 문전 혼전 상황에서 제주 이규혁이 뒤로 공을 내주자 페널티아크 부근에 있던 김봉수가 논스톱 슈팅을 날린 게 서울 선수 몸을 맞고 굴절되며 득점으로 연결됐다. 제주는 후반 18분 코너킥 상황에서 수비수 권한진이 서울 수비가 허술한 틈을 타 ...

    한국경제 | 2021.04.21 21:52 | YONHAP

  • thumbnail
    미얀마 시민들 무장봉기하나…사제 무기 들고 주민 구출

    군 호송 차량 검문·습격…카친 반군-미얀마군 공방전에 주민 1천500여명 대피 미얀마 시민들이 군부에 체포된 다른 시민들을 구하기 위해 사제 무기를 들고 공격에 나서는 등 미얀마 사태가 혼전 양상으로 치닫고 있다. 20일 현지매체인 이라와디에 따르면 지난 15일 중부 사가잉 지역의 몽유와-깔레와도로에서 한 남성과 여성을 싣고 가던 군 차량이 시민들의 검문을 피해 달아났다. 이에 시민들이 오토바이를 타고 뒤쫓아오자 차량에 타고 있던 육군 소령은 ...

    한국경제 | 2021.04.20 10:21 | YONHAP

  • thumbnail
    '홍창범·백동규 데뷔골' FC안양, 충남아산 꺾고 시즌 첫 연승(종합)

    ... 43분 프리킥에 이은 이종호의 헤딩 슛마저 걷어내면서 균형을 유지한 채 전반을 마칠 수 있었다. 후반에도 박찬용의 헤딩슛이 이창근에게 걸려 아쉬움을 삼킨 전남이 후반 20분 마침내 김천 골문을 뚫어냈다. 김현욱이 골 지역 왼쪽에서 혼전 중 박희성에게서 받은 공을 왼발로 차 골망을 흔들었다. 김현욱은 후반 38분 사무엘의 패스를 가슴으로 트래핑한 뒤 골 지역 오른쪽에서 오른발 슛으로 추가 골을 뽑아 승리를 확인했다. 김천은 후반 추가시간 정승현의 만회골이 터졌지만 ...

    한국경제 | 2021.04.18 17:5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