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9,49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포그바 향한 극찬 "월드클래스 한 명이 만든 결과"

    ... 23라운드 에버튼 전에서 햄스트링 부상을 당해 리그 6경기에 결장하고 유로파리그 역시 모두 결장한 뒤 약 한달 반 만에 복귀전이었다. 포그바는 교체 투입되자 마자 팀의 소중한 결승골을 터뜨렸다. 49분, 맨유가 밀란을 밀어부치며 박스 안에서 혼전 상황을 만들었고 포그바는 왼쪽 골문 근처에서 각이 없는 상황에서 잔루이지 돈나룸마 골키퍼의 머리 위를 보고 슈팅을 때려 득점에 성공했다. 득점 후 자신감을 되찾은 포그바는 밀란의 수비진을 마음껏 휘젓고 다녔다. 포그바는 두 차례 ...

    한국경제 | 2021.03.19 10:31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포그바 결승골' 맨유, AC밀란 원정 1-0 승...8강 진출 [UEL]

    ... 걷어냈다. 44분엔 오른쪽에서 역습에 나선 뒤 크로스를 시도했고 반대편에 크루니치의 슈팅이 나왔지만 이것이 왼쪽으로 빗나갔다. 후반 시작과 함께 맨유는 래쉬포드를 빼고 폴 포그바를 투입했고 47분 포그바가 곧바로 상대 골문 앞 혼전 상황에서 각이 없는 돈나룸마의 머리 위를 노리는 슈팅으로 선제골에 성공했다. 밀란은 49분 왼쪽에서 살라마에커스가 슈팅을 시도햇지만 헨더슨의 선방에 막혔고 수비가 걷어내려는 볼이 다시 헨더슨에게 향했다. 맨유는 50분에 왼쪽에서 ...

    한국경제 | 2021.03.19 09:24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남자 봄배구 기상도…대한항공·우리카드 순항·3위는 대혼전

    ... 2일까지 정규리그 6라운드를 치러 포스트시즌에 오를 최대 4개 팀을 결정한다. 선두를 고공비행하는 대한항공과 2위 우리카드는 봄 배구 출전 '안정권'으로 꼽힌다. KB손해보험, 한국전력, OK금융그룹이 다투는 3위 싸움은 대혼전 양상이다. 3위와 4위가 승점 3 이내에서 결정되면 두 팀은 단판 대결로 플레이오프 진출팀을 가린다. 대한항공은 주전 세터 한선수가 빠진 상황에서도 14일 KB손보를 세트 스코어 3-0으로 완파하고 21승 10패, 승점 61을 ...

    한국경제 | 2021.03.15 09:42 | YONHAP

  • thumbnail
    최경록-지동원, 독일 2부 분데스리가 '코리언 더비' 무승부

    ... 없이 전반을 마친 브라운슈바이크는 후반 10분 지동원의 결정적인 득점 기회 무산으로 땅을 쳤다. 지동원이 역습 상황에서 침투 패스를 시도했고, 볼을 이어받은 닉 프로슈비츠에가 다시 크로스를 내주자 페널티지역 오른쪽으로 파고든 지동원이 미끄러지며 오른발 슛을 시도한 게 오른쪽 골대를 살짝 벗어났다. 카를스루에는 후반 43분 문전 혼전 상황에서 페널티킥을 얻었지만 비디오판독(VAR) 결과 오프사이드로 판정돼 무승부에 만족해야 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3.14 23:30 | YONHAP

  • thumbnail
    K리그2 이랜드, 전남과 1-1 무승부…선두 유지·3경기 무패(종합)

    ... 7)를 지켰다. 1승 2무가 된 전남 역시 3경기 무패로 2위(승점 5)에 올랐다. 전반에는 전남이 이른 시간 선제골을 터트리며 기선을 제압했다. 전반 4분 왼쪽 측면에서 올렉이 길게 스로인한 공이 문전으로 향했고, 이어진 혼전 상황에서 고태원이 머리로 밀어 넣었다. 7분 뒤에는 전남이 이랜드의 골망을 또 한 차례 흔들어 격차를 벌리는 듯했으나, 앞선 공격 과정에서 서명원의 핸드볼 반칙 확인돼 득점으로 인정되지는 않았다. 먼저 한 골을 내준 이랜드는 베네가스를 ...

    한국경제 | 2021.03.14 20:35 | YONHAP

  • thumbnail
    K리그2 이랜드, 전남과 1-1 무승부…선두 유지·3경기 무패

    ... 선두(승점 7)를 지켰다. 1승 2무가 된 전남 역시 3경기 무패로 승점 5를 기록했다. 전반에는 전남이 이른 시간 선제골을 터트리며 기선을 제압했다. 전반 4분 왼쪽 측면에서 올렉이 길게 스로인한 공이 문전으로 향했고, 이어진 혼전 상황에서 고태원이 머리로 밀어 넣었다. 7분 뒤에는 전남이 이랜드의 골망을 또 한 차례 흔들어 격차를 벌리는 듯했으나, 앞선 공격 과정에서 서명원의 핸드볼 반칙 확인돼 득점으로 인정되지는 않았다. 먼저 한 골을 내준 이랜드는 새 외국인 ...

    한국경제 | 2021.03.14 15:30 | YONHAP

  • thumbnail
    울산, 포항과 동해안더비 1-1 비겨…'기성용 극장골' 서울 2승째(종합)

    ... 없이 서울은 후반 30분께 인천의 송시후가 수비수 황현수를 팔꿈치로 가격한 뒤 비디오판독(VAR)을 통해 퇴장 명령을 받으면서 수적 우위에 올라섰다. 서울은 후반 39분 박주영이 득점에 성공했지만 기성용이 골키퍼의 시야를 방해했다는 판정으로 골이 취소됐다. 막판 공세를 펼친 서울은 후반 44분 문전 혼전 상황에서 오스마르가 내준 볼을 기성용이 페널티지역 오른쪽에서 강력한 오른발 중거리 슛으로 결승골을 뽑아내면서 진땀승을 거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3.13 21:07 | YONHAP

  • thumbnail
    [OK!제보] 혼전성경험 인식·부모직업 묻는 대학…학생들 "지금 80년대냐"

    ... 강원도 A대학 학생 황준혁(가명·20대)씨 제보를 토대로 연합뉴스가 취재해 작성했습니다. ] 올해 강원 A대학에 입학한 황준혁씨는 학교 측이 온라인에서 시행하는 신입생 실태조사 문항을 보고 두 눈을 의심했다. 부모님 직업과 혼전 성경험에 대한 인식을 묻는 등 민감한 문항이 들어 있었기 때문이다. 사생활 침해라고 판단한 황씨는 불참자 명단을 소속 단과대학에 통보한다는 공지에도 설문조사에 응하지 않았다. ◇ 부모 직업·성경험 인식 질문…학생들 "황당" ...

    한국경제 | 2021.03.13 06:00 | YONHAP

  • thumbnail
    K리그1 광주·성남 '첫승 합창'…5년 만의 '수원 더비'는 무승부(종합)

    ... 경험했다. 성남은 전반 초반부터 강한 전방 압박으로 서울의 패스 길을 꽁꽁 묶으며 공세를 시작했고, 중원에서 패스 연결의 시발점인 기성용이 볼을 잡지 못하도록 '질식 수비'를 펼친 게 효과를 봤다. 성남은 전반 36분 문전 혼전 상황에서 박용지가 시도한 왼발 슛이 오른쪽 골대를 때리는 불운을 겪으며 득점에 실패했다. 전반을 0-0으로 마무리한 성남은 후반 2분 오른쪽 코너킥 상황에서 이창용이 골 지역 오른쪽에서 시도한 헤딩 슛이 몸을 날린 서울 골키퍼 양한빈의 ...

    한국경제 | 2021.03.10 21:44 | YONHAP

  • thumbnail
    성남, 서울 꺾고 시즌 첫 승…기성용 '골대 불운·PK 헌납 악몽'

    ... 연결의 시발점인 기성용이 볼을 잡지 못하도록 '질식 수비'를 펼친 게 효과를 봤다. 전반 9분 페널티지역 왼쪽에서 때린 박용지의 왼발 슛이 수비수에게 맞고 굴절되며 골대로 향한 게 골키퍼 선방에 막힌 성남은 전반 36분 문전 혼전 상황에서 또다시 박용지가 시도한 왼발 슛이 오른쪽 골대를 때리는 불운을 겪으며 득점에 실패했다. 전반을 0-0으로 마무리한 성남은 후반 2분 오른쪽 코너킥 상황에서 이창용이 골 지역 오른쪽에서 시도한 헤딩 슛이 몸을 날린 서울 골키퍼 ...

    한국경제 | 2021.03.10 21: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