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4,52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서해 기상 악화…인천 3개 항로 여객선 운항 통제

    ... 먼바다에는 높이 2.7m 안팎의 파도가 일고 초속 12m의 바람이 불고 있다. 이에 따라 인천∼백령도와 인천∼풍도 등 3개 항로의 여객선 3척의 운항이 통제됐다. 또 인천∼연평도와 인천∼덕적도 등 6개 항로의 여객선 8척은 조기 회항하거나 오후 운항을 통제할 계획이다. 강화도 하리∼서검, 외포∼주문, 영종도 삼목∼장봉 등 내륙에서 비교적 가까운 나머지 4개 항로의 여객선 4척은 정상 운항할 예정이다. 인천항 운항 관리센터 관계자는 "선착장에 나오기 전에 반드시 ...

    한국경제 | 2020.11.27 06:59 | YONHAP

  • thumbnail
    정부 "무착륙 해외 관광비행 허용…면세혜택도"

    현지에 착륙하지 않고 다른 나라 영공을 선회하다 회항하는 '무착륙 관광비행'이 1년간 한시적으로 허용된다. 일반 여행자와 동일한 면세혜택도 부여한다. 관련 업계에서 관광비행 확대를 위한 필수조건으로 꼽던 '격리면제' '면세혜택'이 풀리면서 히말라야, 대만 등 해외 관광비행 상품 출시에도 속도가 붙게 됐다. ( ▶관련기사: 11월 13일자 A2면 ) 정부는 19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

    한국경제 | 2020.11.19 16:38 | 이선우

  • thumbnail
    한진칼-산은, 투자합의서 체결…위약금 등 '7대 의무' 합의

    ... 조원태 회장이 경영일선에서 물러날 것"이라고 말했다. 이는 산업은행이 지원한 8000억원이 단순히 기업 결합을 위한 자금이 아니라 국내 항공산업 재편에 필요한 돈이기 때문. 한진그룹 오너 일가가 그동안 '땅콩 회항', '물컵 갑질' 등 사회적 물의를 빚은 전례가 있어 적절한 통제장치도 필요했다고 판단한 것으로 보인다. 아울러 △인수 후 통합전략(PMI) 계획을 수립하고 이행할 책임 △대한항공 주식 등에 대한 담보 제공, ...

    한국경제 | 2020.11.17 17:59 | 강경주

  • thumbnail
    조원태 "통합 시너지 높여 경영 정상화…임직원 일터 지키는 일에 모든 역량 집중"

    ...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며 “두 회사 임직원의 모든 처우와 복지를 차별 없이 동등하게 누릴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도 했다. 조 회장은 일각에서 제기되는 특혜 논란을 의식한 듯 ‘땅콩 회항’ ‘갑질 논란’ 등 그동안 이슈의 중심에 섰던 것에 대해선 사과했다. 조 회장은 “그간 불미스러운 일들로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가족을 대표해 깊이 사과한다”고 ...

    한국경제 | 2020.11.16 17:44 | 안재광

  • thumbnail
    인천-빈 노선 운항 러 화물기, 동체 손상 `와르르`…비상착륙

    ...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8분(현지시간)께 노보시비르스크 톨마체보 공항을 이륙했던 러시아 지역 화물 항공사 `볼가-드네프르` 소속 안토노프(An)-124 화물기가 이륙 2분 만에 출발지로 회항해 비상착륙 했다. 화물기는 인천에서 84t의 자동차 부품을 싣고 오스트리아 빈으로 향하던 중 노보시비르스크 공항에 기착했다가 재출발한 것으로 알려졌다. 화물기에는 기장을 포함 14명의 승무원이 탑승하고 있었다. 항공사 측은 출발 ...

    한국경제TV | 2020.11.13 23:42

  • thumbnail
    인천-빈 노선 운항 러 화물기 비상착륙…"인명 피해는 없어"

    ...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타스 통신 등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8분(현지시간)께 노보시비르스크 톨마체보 공항을 이륙했던 러시아 지역 화물 항공사 '볼가-드네프르' 소속 안토노프(An)-124 화물기가 이륙 2분 만에 출발지로 회항해 비상착륙 했다. 화물기는 인천에서 84t의 자동차 부품을 싣고 오스트리아 빈으로 향하던 중 노보시비르스크 공항에 기착했다가 재출발한 것으로 알려졌다. 화물기에는 기장을 포함 14명의 승무원이 탑승하고 있었다. 항공사 측은 출발 ...

    한국경제 | 2020.11.13 22:41 | YONHAP

  • 운항 재개한 크루즈선, 확진자 발생에 일정 취소하고 회항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수개월 만에 처음으로 운항에 나선 카리브해 크루즈선이 확진자 발생으로 회항했다. 12일(현지시간) AP·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50명 이상의 승객과 66명의 승무원을 태우고 출항한 크루즈선 '시드림Ⅰ' 호에서 최소 5명의 승객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지난 7일 바베이도스를 출발한 시드림호는 카리브래 섬나라 항구 몇 곳을 들를 예정이었지만, 전날 승객 1명이 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0.11.13 08:12 | 오세성

  • thumbnail
    "와, 히말라야다!"…하늘 위에서 눈호강 해볼까

    ... 기업체의 포상관광 프로그램 등 다양한 목적에 활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여행객이 비행기에서 내리지 않는 관광비행은 코로나19 사태로 해외여행이 어려워지면서 등장한 대안 상품이다. 비행기로 유람하듯 상공을 선회하고 회항해 ‘상공여행’ ‘무착륙여행’으로도 불린다. 대만과 호주, 일본에서 시작된 관광비행 열풍이 국내에서도 이어지면서 대한항공, 아시아나항공, 제주항공, 에어부산, 진에어, 플라이강원 등이 잇따라 ...

    한국경제 | 2020.11.12 17:50 | 이선우

  • thumbnail
    부산 수영강에 7일부터 크루즈 뜬다…매일 8차례 운항

    ... 12억원이 투입돼 지난해 6월부터 수영강변에 조명을 설치하는 야간경관 조성과 크루즈 사업자 선정, 선착장·매표소 조성 등 기반시설을 만들었다. 리버크루즈는 20인승으로 해운대 APEC나루공원을 출발해 수영강 상류 방향인 과정교에서 회항, 민락수변공원을 거쳐 출발지로 돌아오는 50분 코스로 운영된다. 낮에는 강바람을 맞으며 수영강을 구경하고, 밤에는 영화의전당 빅루프와 부산비엔날레 출품 미술 조각들이 빛을 내는 APEC나루공원의 아름다운 야경을 감상할 수 있다. ...

    한국경제 | 2020.11.06 09:11 | YONHAP

  • thumbnail
    베트남 비행기 안에서 화장지 태운 승객 탓에 회항

    베트남에서 한 승객이 비행기 안에서 화장지를 태우는 바람에 항공기가 회항했다. 3일 일간 뚜오이째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사건은 전날 오전 8시(현지시간) 베트남 하노이공항 활주로에서 호찌민행 베트남항공 VN243편이 이륙을 준비할 때 발생했다. 20A석에 앉은 승객이 라이터로 화장지에 불을 붙였다가 급히 껐다. 이로 인한 다른 피해는 없었지만, 승무원으로부터 이 같은 내용을 보고받은 기장이 회항을 결정했다. 신원이 공개되지 않은 문제의 승객은 ...

    한국경제TV | 2020.11.03 1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