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1-120 / 4,5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 한진칼 주식 21만여주 매도

    ... 부사장은 지난 3월 8일 5만5000주 매도를 시작으로 3개월 동안 21만2500주를 매도했다. 이에 조 전 부사장의 지분율은 5.79%에서 5.43%로 줄었다. 일각에서는 해당 매도가 600억원대에 달하는 상속세 재원 마련이라는 해석을 내놓고 있다 한편, '땅콩 회항' 사건으로 사회적 공분을 샀던 조 전 부사장은 지난 2018년 이후 그룹으로 복귀를 못하고 있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5.20 19:21 | 김정호

  • thumbnail
    "재벌 갑질 없어져야죠…지금 어느 시대인데" '마인' 천태만상

    ... 마치 한진그룹의 물벼락 갑질을 연상케 한다. 조현민은 지난 2018년 3월 대한항공 광고대행사와의 회의에서 폭언을 하고 벽에 유리컵을 던진 뒤 직원 2명에게 음료수를 뿌린 일로 구설수에 휘말렸다. 언니 조현아 또한 '땅콩회항' 사건의 주인공으로 승무원의 마카다미아 서비스 방법에 불만을 품고 훈계하다 흥분해 승무원 사무장을 비행기에서 내리라고 지시한 일로 논란이 됐다. 직원에게 폭언과 폭행을 일삼는 극중 순혜와 진희는 전·현직 임직원과 ...

    한국경제 | 2021.05.20 10:57 | 이미나

  • thumbnail
    남양유업에 또 불매운동…'평판 리스크' 관리 실패의 업보?

    ... 2011년(0.26%) 이후 가장 높았다. 평판 리스크가 무서운 까닭은, 이처럼 오랫동안 돈을 쏟아붓고 정성을 들여 구축한 기업 이미지를 한 방에 날릴 수 있다는 점이다. 회사 평판을 깎아먹은 대표적 사례로 꼽히는 ‘땅콩 회항’ ‘라면 상무’ ‘맷값 폭행’ 등의 사건은 수년이 지나도 대중의 뇌리에 생생하게 남아 있다. “평판도 기업이 지켜야 할 자산이다” 전문가들은 평판이 기업에 ...

    한국경제 | 2021.05.10 09:01 | 임현우

  • thumbnail
    법원행정처장에 김상환 대법관 내정

    ... 지냈다. 법원 내부에서는 소통 능력이 높고 법원 구성원들로부터 신망을 얻고 있다는 평가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 대법관은 김 대법원장이 제청해 2018년 12월 대법관에 임명됐다. 국제인권법연구회 출신이다. ‘땅콩 회항’ 사건에서는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에게 실형을 선고한 1심을 깨고 집행유예로 석방하기도 했다. 비서를 성폭행한 혐의를 받는 안희정 전 충남지사 상고심에서는 징역 3년6개월을 선고한 원심판결을 확정지었다. 김 대법관은 ...

    한국경제 | 2021.05.03 17:23 | 남정민

  • thumbnail
    신임 법원행정처장에 김상환 대법관 내정(종합)

    ... 임명됐다. 김 대법관은 서울고법 부장판사 시절이던 2015년 원세훈 전 국정원장의 항소심에서 원 전 원장의 대선 개입 혐의를 인정하면서 1심의 집행유예 결정을 깨고 징역 3년형을 선고하고 법정구속해 주목받았다. 일명 '땅콩 회항' 사건에서는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에게 실형을 선고한 1심을 깨고 집행유예로 석방하기도 했다. 법원 내부에서는 소탈하면서도 활달한 성품으로 소통 능력이 좋아 법원 구성원들로부터 신망을 얻고 있다는 평가를 받는다. 대법원은 "김 ...

    한국경제 | 2021.05.03 10:33 | YONHAP

  • thumbnail
    해군 함정 39% 확진…첫 대규모 집단감염 비상

    ... 평택항으로 입항했다. 방역당국 통보 직후 A씨는 함정 내에서 1인 격리 조치된 채 입항해 인근 병원에서 검사를 받은 결과 양성으로 확인됐다. 이후 추가 검사에서 32명이 확진됐다. 이와 별개로 접촉자 승선 통보를 받고 긴급 회항했던 해군 3함대 소속 호위함인 `전북함` 승조원 113명은 전수검사 결과 전원 음성으로 확인됐지만, 해군은 만약에 대비해 2주간 예방적 격리를 실시하기로 했다. 지난해 2월 군에서 최초 확진자가 발생한 이후 함정 집단감염은 이번이 ...

    한국경제TV | 2021.04.23 18:21

  • thumbnail
    우려가 현실로…'밀폐·단체생활' 함정 첫 대규모 집단감염 비상(종합)

    ... 평택항으로 입항했다. 방역당국 통보 직후 A씨는 함정 내에서 1인 격리 조치된 채 입항해 인근 병원에서 검사를 받은 결과 양성으로 확인됐다. 이후 추가 검사에서 32명이 확진됐다. 이와 별개로 접촉자 승선 통보를 받고 긴급 회항했던 해군 3함대 소속 호위함인 '전북함' 승조원 113명은 전수검사 결과 전원 음성으로 확인됐지만, 해군은 만약에 대비해 2주간 예방적 격리를 실시하기로 했다. 지난해 2월 군에서 최초 확진자가 발생한 이후 함정 집단감염은 이번이 ...

    한국경제 | 2021.04.23 18:06 | YONHAP

  • thumbnail
    가족 확진에 긴급 회항한 해군 3함대…승선원 전원 '음성'

    해군 3함대의 함정 승선원 전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전수조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 이날 해군 3함대는 간부의 가족 2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는 연락을 받고 작전 수행 중 긴급 회항한 바 있다. 전남도는 23일 "전날 승선 간부 2명의 가족이 확진돼 검사가 필요하다는 방역 당국 통보를 받고 당일 즉각 회항한 3함대 소속 호위함의 승선원 모두 코로나19 진단 검사 결과 음성이 나왔다고 밝혔다. 작전 수행을 ...

    한국경제 | 2021.04.23 18:04 | 김수현

  • thumbnail
    해군 상륙함 33명 첫 집단감염…'긴급회항' 호위함은 전원 음성

    ... PCR검사·거리두기 2.5단계 격상 군에서 대표적 감염 취약시설로 꼽히는 해군 함정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규모 집단감염이 발생했다. 같은 날 다른 함정도 밀접 접촉자가 탑승했다는 방역당국 통보를 받고 긴급 회항하자 해군은 모든 함정 승조원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전수검사를 하기로 했다. 국방부와 해군에 따르면 23일 오후 5시 기준 해군 상륙함 '고준봉함' 탑승자 84명 가운데 33명이 확진됐다. 함정은 지난 20일 진해항에서 ...

    한국경제 | 2021.04.23 17:51 | YONHAP

  • thumbnail
    가족 확진으로 귀항한 해군 3함대 함정 승선원 전원 '음성'

    해군의 가족이 확진돼 작전 수행 중 긴급 귀항한 3함대의 함정 승선원들이 전수조사 결과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전남도는 지난 22일 승선 간부 2명의 가족이 확진돼 검사가 필요하다는 방역 당국 통보를 받고 당일 즉각 회항한 3함대 소속 호위함의 승선원 모두 코로나19 진단 검사 결과 음성이 나왔다고 23일 밝혔다. 작전 수행을 위해 출항한 호위함은 지난 22일 승선원의 가족 2명이 전남 목포에서 확진 판정을 받은 사실을 통보받고 긴급 회항했다. ...

    한국경제 | 2021.04.23 17:4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