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1-120 / 4,52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얼빠진 승객'에 회항…베트남 비행기 안에서 화장지 태워

    베트남에서 한 승객이 비행기 안에서 화장지를 태우는 바람에 회항하는 일이 벌어졌다. 3일 일간 뚜오이째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사건은 전날 오전 8시(현지시간) 베트남 하노이공항 활주로에서 호찌민행 베트남항공 VN243편이 이륙을 준비할 때 발생했다. 20A석에 앉은 승객이 라이터로 화장지에 불을 붙였다가 급히 껐다. 이로 인한 다른 피해는 없었지만, 승무원으로부터 이 같은 내용을 보고받은 기장이 회항을 결정했다. 신원이 공개되지 않은 문제의 ...

    한국경제 | 2020.11.03 09:45 | YONHAP

  • thumbnail
    선거막판 '우편투표 전쟁'…트럼프측, 미네소타 용지분리 요구

    ... 용지가 분리 안 되면 불법적이고 시기적으로 부적절한 우편투표로 오염된 선거 결과를 법원이 바로잡는 게 불가능할 수 있다"고 밝혔다. 이 신청은 미네소타 부재자투표 집계 기한을 일주일 연장해달라고 주 국무장관을 상대로 제8 순회항소법원에 제기된 별도 소송 이후 나왔다고 더힐은 전했다. 트럼프 캠프는 11월 3일 오후 8시 마감 시한 전 접수된 용지, 그 마감 시한 이후부터 10일까지 접수된 용지, 10일 이후에 접수된 용지 등 세 그룹으로 우편투표 용지를 ...

    한국경제 | 2020.10.30 01:58 | YONHAP

  • thumbnail
    대만군, 양안 긴장 속 중국군과의 전면전 대비 훈련

    ... 10월 1일 신중국 건국 70주년 기념 열병식 이후 처음 모습을 드러냈으며 주 임무는 대잠 초계, 전자전, 정보 수집 등으로 알려졌다. 중국 군용기가 대만 ADIZ에 진입한 것은 지난 9월 16일 이래 24번째, 이달 들어서만 벌써 16번째라고 대만 연합보는 전했다. 한편 대만 언론은 지난 15일 대만이 실효 지배 중인 남중국해 프라타스 군도(둥사군도·東沙群島)로 향하던 대만 민항기가 중국군의 미사일 훈련으로 회항했다고 보도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10.27 14:38 | YONHAP

  • thumbnail
    미 법원, 중국 '위챗' 금지하려는 미 행정부 시도에 또 제동

    ... 행정명령을 내렸다. 그러나 위챗 사용자들은 이런 조치가 표현의 자유를 제한해 수정헌법 제1조를 위반한다며 가처분신청을 냈고, 법원은 이를 받아들였다. 미 법무부는 이에 따라 법원에 이런 결정을 재고해달라고 요청하는 한편 제9 순회항소법원에 항소했다. 그러나 12월 이전에는 항소심 판결이 나오지 않을 것 같다고 로이터는 전했다. 위챗은 소셜미디어 페이스북과 메신저 왓츠앱, 사진공유 앱 인스타그램, 결제 앱 벤모 등을 한데 합쳐놓은 듯한 통합형 앱이다. 중국인들에게는 ...

    한국경제 | 2020.10.24 07:50 | YONHAP

  • thumbnail
    "대만 항공기 남중국해 회항은 중국 미사일 훈련 때문"

    홍콩매체, 베이징 소식통 인용해 보도 대만 항공기가 지난 15일 홍콩 비행정보구역(FIR)에 진입하지 못하고 회항한 이유는 중국의 미사일 훈련 때문이었다고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22일 보도했다. SCMP는 베이징 군사 소식통을 인용해 "대만 항공기가 둥사군도로 향하던 날(15일) 아침 인민해방군이 남중국해에서 공대공 미사일 훈련을 진행 중이었다"고 밝혔다. 당일 대만군 민항기 한대가 대만이 실효 지배 중인 남중국해 프라타스 ...

    한국경제 | 2020.10.22 09:51 | YONHAP

  • thumbnail
    "국제규정 준수하라" 홍콩 비행정보구역 진입 불허에 대만 반발

    '대만 실효지배' 프라타스 군도행 대만 항공기 회항 대만과 중국 간 군사적 긴장이 고조되는 가운데 남중국해에서 대만 항공기가 홍콩 당국의 제지로 회항하는 일이 발생하면서 양측이 신경전을 벌이고 있다. 17일 홍콩매체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대만이 실효 지배 중인 남중국해 프라타스 군도(둥사군도·東沙群島)로 가던 항공기가 15일 홍콩 비행정보구역(FIR)에 진입하지 못하고 돌아온 것과 관련, 대만이 홍콩 측 설명을 반박하고 나섰다. ...

    한국경제 | 2020.10.17 11:32 | YONHAP

  • thumbnail
    대만 프라타스 군도행 민항기, 홍콩의 제지로 회항

    중국의 군사정보 노출에 대한 우려 때문이라는 관측도 중국과 대만의 군사적 긴장이 높아지는 가운데 홍콩 당국의 제지로 인해 대만이 실효 지배 중인 프라타스 군도(둥사군도·東沙群島)행 민항기가 회항했다. 프라타스 군도는 중국의 두 번째 항모인 산둥(山東)함이 배치된 하이난다오(海南島)와 바시해협의 중간 지점에 있어 전략적으로 매우 중요한 곳이다. 16일 대만 빈과일보 등에 따르면 전날 남부 가오슝(高雄) 공항을 출발한 리룽(立榮) 항공 비행기(B7-9051)가 ...

    한국경제 | 2020.10.16 11:48 | YONHAP

  • thumbnail
    부산 감천항 입항 러 선박서 또 확진자…냉동선 선원 1명

    ... 사람은 없어 내국인 접촉자는 없다. 항만 관계자는 "최근 며칠사이 부산항 입항 선박에서의 잇단 러시아 선원 확진 발생과 러시아 현지 코로나 19 2차 대유행과 무관치 않다"라며 "우리 항만 방역 체계 강화가 요구된다"고 밝혔다. 한편 하선 거부로 회항 조처된 러시아 화물선 코레노보스크호는 출항 준비를 하고 있고 오늘 중 떠날 것으로 예상된다. 이로써 지난 6월부터 부산항에 입항한 러시아 선박 18척에서 확진자 118명이 나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10.15 10:13 | YONHAP

  • thumbnail
    감천항 또 집단감염 악몽…무증상 러 선원 대거 입항 당국 긴장

    ... 2차 대유행에 음성확인서 무용지물…항만방역 강화해야 지난 11일부터 3일간 러시아 선박 3척에서 16명의 확진자와 내국인 접촉자 4명이 발생하면서 강화된 방역 조치가 요구되고 있다. 또 확진자가 나왔지만 하선을 거부한 선박이 회항 조치되는 초유의 상황도 발생했다. ◇ 확진 선원 16명·접촉자 4명…방역당국 "현지 2차 유행 탓" 14일 부산국립검역소에 따르면 지난 11일부터 3일간 러시아 선박 3척에서 16명의 확진자가 나왔다. 지난 11일 선원 23명이 탑승한 ...

    한국경제 | 2020.10.14 11:37 | YONHAP

  • thumbnail
    부산입항 러 선박서 11명 확진…전부 `무증상 환자`

    부산 감천항에서 확진자 11명이 나와 회항 조치가 내려진 선박에서 내국인 접촉자 4명이 나왔다. 검역소에 따르면 지난 6일 러시아 화물선 코레노보스크호는 부산항에 선원 23명을 태우고 입항했다. 지난 11일 방역당국이 하선 신청자를 대상으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한 결과 8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후 나머지 선원 10명에 대해서도 진단검사를한 결과 3명이 추가 확진됐다. 확진자 11명은 모두 코로나19 관련 증상이 나타나지 않은 무증상 ...

    한국경제TV | 2020.10.13 21: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