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1,73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BMW iX, 국내 최초로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서 전시

    BMW 코리아가 순수전기 플래그십 스포츠 액티비티 비히클(SAV) iX를 국내에 최초로 선보인다. BMW는 오는 21일부터 24일까지 부산에서 개최되는 국내 유일의 LPGA 대회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 2021’에 BMW iX를 전시한다고 15일 밝혔다. 준대형 체급인 BMW iX는 최신 5세대 e드라이브 기술이 적용돼 최고출력이 500마력을 넘고 1회 충전 주행거리도 WLTP 기준 600km를 넘어선다. 국내 시장에는 ...

    한국경제 | 2021.10.15 10:33 | 오세성

  • thumbnail
    Premium 막 오른 '전기차 대전'…비건 카까지 나온다

    ... 트렌드에 맞춰 100% 재생 가능한 차량을 선보이기도 했다. 이번 IAA 이후, 볼보를 필두로 자동차업계에서는 동물 가죽 대신 식물성 재료를 활용한 ‘비건 카’ 출시 바람도 불고 있다. 뮌헨에 본사를 둔 BMW는 ‘순환 경제’를 이번 모빌리티 주제로 내세웠다. 자동차 제조에는 강철·플라스틱·알루미늄·고무 등이 쓰이는데, 재활용할 수 있는 원자재 비율을 높이겠다는 계획이다. ...

    한국경제 | 2021.10.15 06:02 | 김형규

  • thumbnail
    Premium 철강 탄소중립의 열쇠 쥔 수소 환원 제철 기술

    ... 철광석의 산소가 결합해 이산화탄소가 배출된다. 탄소중립을 위해 일본, 미국, 영국, 중국의 제철 회사는 코크스를 수소로 대체하는 혁신 기술 발굴에 착수했다. 수소 환원 시 생기는 물질은 이산화탄소가 아닌 물이 된다. 폭스바겐, BMW, 도요타자동차 등은 차체를 제조할 때 발생하는 탄소배출량의 저감 목표를 세웠다. 주재료인 철강의 탄소중립은 일본의 산업 경쟁력을 유지하는 데 필요한 부분이기도 하다. 일본은 지난 6월에 발표한 ‘그린 성장 전략’에서 ...

    한국경제 | 2021.10.15 06:00

  • thumbnail
    테슬라에 벤츠까지 다 하는데…현대차만 못하는 '이것'

    ... 예약'으로 선점하는 것도 가능하다. 취소할 경우엔 전액 환불해준다. 소비자가 원한다면 상담도 제공한다. 최종적으로 잔금을 치르고 차량을 받으려면 매장을 방문해야 하지만, 구매 과정 대부분을 온라인에서 처리할 수 있도록 했다. BMW도 신차를 온라인으로 판매하고 있다. BMW코리아는 2019년 'BMW샵 온라인'을 오픈해 매달 독특한 색상을 입혀 희소성을 높인 한정판 모델을 선보인다. 같은 그룹 미니 코리아도 지난해 '미니 샵 온라인'을 ...

    한국경제 | 2021.10.14 22:00 | 오세성

  • 'BMW 챔피언십' 한국선수 통산 200승에 도전

    고진영(26)과 장하나(29) 등 각 투어를 대표하는 톱랭커가 오는 21일 부산 기장군 LPGA 인터내셔널 부산에서 개막하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총상금 200만달러)에 대거 출전한다. 대회 조직위원회는 14일 “올해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에 출전하는 선수 84명이 정해졌다”고 밝혔다.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은 국내 유일의 LPGA투어 정규 대회로 올해는 고진영을 비롯해 박인비(33), ...

    한국경제 | 2021.10.14 17:50 | 조희찬

  • thumbnail
    [권훈의 골프확대경] LPGA투어 대회라더니 한국대회?

    BMW 챔피언십 출전 선수 58%가 한국 선수…메이저 챔프 5명 중 1명만 참가 오는 20일부터 나흘 동안 부산 LPGA 인터내셔널에서 열리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 출전 선수는 84명이다. 그런데 한국 선수가 무려 49명에 이른다. 절반을 훌쩍 넘겼다. 한국 국적은 아니지만, 한국에서 태어났거나 이민 간 부모를 둔 동포 선수 7명을 합치면 56명으로 늘어난다. 이런 현상은 대회조직위가 정한 출전 자격에 해당하는 ...

    한국경제 | 2021.10.14 11:12 | YONHAP

  • thumbnail
    21일 부산 개막 LPGA 투어 대회에 고진영·장하나 등 출전

    21일 부산에서 개막하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총상금 200만 달러)에 고진영(26), 장하나(29) 등 국내외 투어에서 활약하는 톱 랭커들이 출전한다. 대회 조직위원회는 14일 "올해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에 출전하는 선수 84명이 정해졌다"고 발표했다. 국내 유일의 LPGA 정규 투어 대회인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 올해 대회에는 세계 랭킹 2위 고진영과 박인비(33), 김효주(26), 김세영(28) 등 ...

    한국경제 | 2021.10.14 09:36 | YONHAP

  • 대구국제미래자동차 엑스포…완성차·부품업체 참가 러시

    ... 방식 초소형 전기차 마이브 m2와 초소형 전기차에서 충전이 가능한 접이식 전기 자전거를 공개한다. 부품 분야 리딩 기업들도 대거 참가한다. 삼성SDI는 한 번 충전에 620㎞를 주행하는 5세대 배터리와 삼성SDI의 배터리가 적용된 BMW 전기차, 전기 스쿠터를 전시한다. AVL은 자율주행 실도로 환경 측정 장치와 차량, 전기차 애프터마켓용 검사장비를 소개한다. 서울로보틱스는 3차원(3D) 센서를 활용한 자율주행 솔루션, 라이다를 활용해 전시장 내 환경을 실시간으로 ...

    한국경제 | 2021.10.13 18:04 | 오경묵

  • thumbnail
    "더 잘보이네"…車 엠블럼, 2D가 대세

    ... 로고를 평면으로 단순화했다는 게 공통점이다. 명함부터 사내 문서, 광고에 이르기까지 교체에 큰 비용을 들여야 하는데도 완성차 업체들이 로고를 바꾸는 이유는 무엇일까. 13일 업계에 따르면 기아, 제네시스, 제너럴모터스(GM), BMW, 미니, 폭스바겐, 닛산, 푸조, 르노, 볼보 등 10여 개사가 지난해부터 최근까지 새 로고나 엠블럼을 적용했다. 제네시스는 첫 전용 전기차 GV60에 기존보다 두께를 80% 줄인 납작한 엠블럼을 적용했다. 기아는 27년 만에 빨간색 ...

    한국경제 | 2021.10.13 17:16 | 김형규

  • thumbnail
    '르쌍쉐', 안방서도 벤츠·BMW에 뒤진다…사상 초유의 상황

    국내 완성차 업체 중견3사 입지가 점차 좁아지고 있다. 올해는 르노삼성·쌍용차·한국GM 3사 모두 수입 브랜드인 메르세데스-벤츠와 BMW에 연간 실적이 뒤지는 첫 해가 될 것이란 관측이 나온다. 13일 각 사에 따르면 올해 들어 지난달까지 중견3사 완성차 내수 판매량은 합계 13만463대에 그쳤다. 지난해 같은 기간 기록한 19만6213대에 비해 33.6% 뚝 떨어진 수치다. 업체별로는 쌍용차가 전년 동기 대비 34.5% ...

    한국경제 | 2021.10.13 15:26 | 오세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