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78,3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애플에 맞서다 주가 '반토막' 났다…페북 창업자의 '눈물' [황정수의 테크톡]

    SNS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을 거느린 세계적인 빅테크(big tech) 기업, 메타플랫폼이 최근 고난의 행군 중입니다. 사명을 바꾸고(페이스북→메타플랫폼) 수조원을 연구개발(R&D)에 쏟아부을 정도로 메타버스(metaverse)에 주력했지만 주가는 신통치 않습니다. 올 들어 현재까지 메타플랫폼의 주가 하락률은 46.68%로 아마존(-15.76%) 마이크로소프트(-12.80%) 알파벳(구글, -16.08%), 애플(-5.44%) 등 ...

    한국경제 | 2022.08.14 09:15 | 황정수

  • thumbnail
    "채식 다이어트 여성, 고관절 골절 위험 높다"

    ... 먹는 여성과 채식을 하지만 생선은 허용하는 형태의 다이어트를 하는 여성은 골다공증 위험이 높지 않았다. 연구팀은 "채식 그룹은 육류를 자주 섭취하는 그룹보다 체질량 지수(BMI)가 낮고 뼈 건강에 필요한 영양소인 단백질과 비타민D 섭취량이 적은 것으로 밝혀졌다"면서 "이는 모두 고관절 골절의 위험 요인이 될 수 있다"고 지적했다. 다만, 체중이 표준 이하인 BMI 23.5 이하 여성은 채식만이 아니라 어떤 유형의 다이어트를 하든 고관절 ...

    한국경제 | 2022.08.12 21:30 | 이보배

  • thumbnail
    모듈·부품 분할해 수익성 향상…존속 모비스엔 AS부문 남긴다

    ... 꼽힌다. 현대모비스는 자동차업계의 골칫거리인 차량용 반도체 공급난을 해소하기 위해 반도체 등 전장 부문 투자를 확대하고 있다. 존속 현대모비스는 영업이익률이 20%에 달하는 AS 부문에서 벌어들인 현금을 전장과 연구개발(R&D) 기능에 쏟을 것으로 전망된다. 그러나 자회사로 전환되는 본사 내 생산 관리직들의 반발은 분할안의 변수다. 현대모비스는 전환 인력에 대한 인센티브 방안을 준비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대모비스가 2018년 추진된 현대자동차그룹 지배구조 ...

    한국경제 | 2022.08.12 17:37 | 박한신

  • thumbnail
    SK하이닉스, 美 반도체 공장 내년 1분기 '첫삽'

    ... 220억달러) 규모를 투자하겠다고 밝혔다. SK하이닉스는 이 중 19조5000억원(약 150억달러)을 후공정인 ‘어드밴스트 패키징(advanced packaging)’과 반도체 관련 연구개발(R&D)에 투자할 예정이다. 패키징은 회로가 새겨진 반도체 웨이퍼에 전자기기가 서로 신호를 주고받을 수 있는 형태로 반도체 칩을 포장하는 기술을 말한다. SK하이닉스는 미국에 반도체 패키징 공장을 지을 경우 미국 ‘반도체 칩과 ...

    한국경제 | 2022.08.12 17:36 | 배성수

  • thumbnail
    현대모비스 사업 분할…모듈·부품 자회사 신설

    현대모비스가 모듈과 부품 부문을 분할해 자회사 두 곳을 신설한다. 존속법인인 모비스에는 주요 수익원인 애프터서비스(AS)와 연구개발(R&D)·투자, 전장 부문 등을 남겨 생산 조직을 효율화한다는 구상이다. 이번 계획과 내용은 다르지만 모비스 분할이 2018년 현대차그룹 지배구조 개편의 핵심 방안이었다는 점에서 관심을 모은다. 12일 자동차업계에 따르면 현대모비스는 최근 모듈과 핵심 부품 생산을 각각 신설 자회사에 이관하는 분할안을 ...

    한국경제 | 2022.08.12 17:29 | 박한신

  • thumbnail
    정철균 슐럼버저 AI팀장 "이젠 원유도 AI로 채굴하는 시대"

    ... 에너지 전쟁>이란 책을 지인들과 함께 펴냈다. 정 팀장은 슐럼버저의 고객인 오일 메이저들이 에너지 전환기에 다각화(diversification), 탈탄소화(decarbonization), 디지털화(digitization)라는 3D를 위해서 엄청난 노력을 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정 팀장은 “에너지 기업들은 석유나 가스뿐만 아니라 태양광, 풍력 등 다양한 에너지원에 투자하고 있다”고 했다. 탈탄소화는 이미 오일 메이저들이 확보하고 있는 기술이다. ...

    한국경제 | 2022.08.12 17:21 | 서기열

  • 전·현직 한국경제학회장 "바른 정책이라도 타이밍·순서 중요"

    ... 손봐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영선 전 회장(연세대 경제학부 명예교수)은 “정부가 해야 하는 건 크게 위기관리와 잠재성장률 제고 등 두 가지”라며 “노동과 투자, 연구개발(R&D)에서 유연성 있는 제도를 만들어 가는 것도 중요하다”고 했다. 신(新)냉전 시대에 경제정책과 외교·안보 정책의 조화가 그 어느 때보다 필요하다는 지적도 나왔다. 김 전 회장은 “우선 국제금융 안정, 재정수지 ...

    한국경제 | 2022.08.12 17:16 | 조미현/황정환

  • [사설] 5년 만에 '정상 경영' 이재용, 초격차 리더십 발휘해야

    ... 권고했는데도 문재인 정권의 검찰이 무리하게 기소한 사안이다. 이 부회장의 리더십은 지금부터 시험대에 올랐다. 스마트폰과 TV·가전 부문의 실적 악화 속에 삼성전자 영업이익의 70%를 차지하는 반도체마저 부진의 늪에 빠져드는 상황이다. D램 가격이 하락하면서 미국 마이크론이 실적 전망을 낮추는 등 ‘반도체 혹한기’ 우려도 나온다. 미국이 반도체과학법과 인플레이션 감축법(IRA), 칩4 동맹 등을 통해 중국 배제를 노골화하고 있어 삼성의 전략적 ...

    한국경제 | 2022.08.12 17:04

  • thumbnail
    [기고] 고준위 방사성폐기물 처분기술 개발에 박차 가해야

    ... 과학적 근거가 되는 유럽연합 공동연구소 보고서의 결론에 따르면, 고준위 방사성 폐기물을 지하에 처분하는 것은 가장 안전하고 장기적인 솔루션이다. 그런 만큼 최근 정부가 발표한 ‘고준위 방사성 폐기물 연구개발(R&D) 로드맵’은 안전하고 깨끗한 원자력의 미래를 위한 첫걸음이라고 평가한다. 이번 고준위 방폐물 R&D 로드맵은 1조4000억원 규모 예산을 투입해 운반, 저장, 부지, 처분을 포함한 고준위 방사성 폐기물 관리의 모든 ...

    한국경제 | 2022.08.12 16:59

  • thumbnail
    AWS 무료 교육 제공하는 크몽…업라이즈는 '일자리 으뜸기업' [Geeks' Briefing]

    ... 기술력과 해외 진출 가능성이 높은 스타트업을 선정해 육성하는 대표적인 민간투자주도형 기술 창업 프로그램이다. 이번 팁스 선정은 팁스 운영사인 KB인베스트먼트의 추천으로 이루어졌다. 트리니들은 향후 2년간 5억원의 기술개발(R&D) 자금을 지원 받는다.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스타트업 815 NEXT’로 통합분야 유망 기업 발굴 판교 창업존 운영기관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가 지난 11일 ‘제8회 스타트업 815 NEXT’를 ...

    한국경제 | 2022.08.12 16:30 | 김주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