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571-10580 / 11,8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FC 함남' 축구협 공식대회 첫 출전

    ... 클럽에 힘을 보태고 있다. 또 청소년대표 출신 포워드 강현(37)과 골키퍼 현병탁(35), 전국체전 400m 메달리스트 출신 미드필더 정원식(44) 등이 버텨 결코 무시할 수 없는 전력을 선보일 것이라고 이 감독은 자신했다. FA컵 예선에서 실업팀을 잡아 돌풍을 일으킨 클럽축구의 강자 봉신클럽, 재능교육 등 내로라하는 강팀들이 참가하는 코니그린컵에서 FC 함남의 도전을 지켜볼만하다. (서울=연합뉴스) 옥 철기자 oakchul@yna.co.kr

    연합뉴스 | 2005.04.22 00:00

  • thumbnail
    공 다투는 에인트호벤의 박지성

    PSV 에인트호벤의 박지성(오른쪽)이 20일 네덜란드 로테르담의 데퀴프스타디움에서 벌어진 암스텔컵(FA컵) 준결승에서 페예노르트의 카림 사이디와 공을 다투고 있다.

    연합뉴스 | 2005.04.21 09:46

  • 프랑스 축구 3부리그팀, 컵대회 4강 진출

    ... 오세르와의 8강전에서 후반 30분 뱅상 에우망이 선제골을 터뜨려 '칼레의 기적'을 재현하는 듯했지만 종료 직전 통한의 동점골을 허용한 뒤 연장 8분 루이지 피에로니에게 결승골을 얻어맞아 무릎을 꿇었다. 한편 이날 열린 이스라엘 스테이트컵(FA컵) 8강전에서도 3부리그 하포엘 아쉬켈론이 이스라엘 프리미어리그의 브네이 예후다를 3-0으로 제압하고 준결승에 진출하는 이변을 연출했다. (서울=연합뉴스) 강건택기자 firstcircle@yna.co.kr

    연합뉴스 | 2005.04.21 00:00

  • [AFC챔피언스리그] 부산, 파죽의 4연승

    FA컵 챔피언 부산 아이파크가 2005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에서 페르세바야 수라바야(인도네시아)를 완파하고 파죽의 4연승을 달렸다. 이안 포터필드 감독이 이끄는 부산은 20일 인도네시아 수라바야에서 열린 대회 G조 조별리그 4차전 원정경기에서 이정효, 도화성, 뽀뽀가 릴레이 골을 뽑아 한수 아래 전력의 페르세바야를 3-0으로 제압했다. 부산은 4전 전승으로 조 1위를 질주했고 4경기에서 17득점, 무실점의 퍼펙트 행진을 이어갔다. ...

    연합뉴스 | 2005.04.20 00:00

  • 박지성.이영표, 오노 신지와 '한일대결'

    ... '태극듀오' 박지성과 이영표(이상 에인트호벤)가 일본대표팀 출신 미드필더 오노 신지(페예노르트)와 맞대결한다. 에인트호벤 구단 홈페이지는 21일 새벽 3시45분(이하 한국시간) 로테르담 데퀴프스타디움에서 열리는 페예노르트와의 암스텔컵(FA컵) 준결승을 앞두고 박지성, 이영표를 포함한 18명의 출전선수 명단을 20일 발표했다. 박지성은 코뼈 타박상으로 지난 17일 빌렘Ⅱ와의 원정경기에 결장했지만 이제는 부상에서 회복, '경기에 뛸 수 있는 몸상태'라는 것이 구단 홈페이지의 ...

    연합뉴스 | 2005.04.20 00:00

  • [프로농구] 신기성.현주엽, `FA 대박 예감'

    '신기성과 현주엽을 잡으면 팀 전력이 달라진다.' 2004-2005 프로농구가 막을 내림에 따라 각 구단이 자유계약선수(FA)로 풀리는 신기성(원주 TG삼보)과 현주엽(부산 KTF) 영입을 위한 치열한 신경전에 돌입했다. 포인트가드 신기성은 올 시즌 정규리그 최우수선수(MVP)로 소속팀 TG삼보에게 2년만에 우승트로피를 안겨준 일등공신으로 유능한 포인트가드가 부족한 타구단의 영입 1순위다. 올해 챔프전을 관람차 귀국한 `농구 대통령' 허재조차 ...

    연합뉴스 | 2005.04.19 00:00

  • [스폰서 섹션] 에이치테크(주).."공장 자동화 설비 선두주자"

    ... 있어 업계의 비상한 관심을 모으며 주목되고 있다. 지난 2004년 중국과 말레이시아,미국 등지에 수출 500만불을 기록하며 수출탑 수상의 영광을 안기도 했던 자동화 설비 플랜트 전문기업 에이치테크(주)(대표 최대현 www.htech-fa.co.kr 02-2113-7323)가 바로 그 주인공.운반,하역 Conveyor류의 기술보급 관련 외국계 계열사에서 30여년간 근무,기술전무로 퇴직한 최대현 대표의 이력만큼이나 화려한 에이치테크(주)의 임직원들은 대다수가 일선 엔지니어 ...

    한국경제 | 2005.04.19 00:00

  • [AFC챔피언스리그] 나드손-김진규, 수원벌 결투

    "나드손(수원 삼성)의 창이냐, 김진규(주빌로 이와타)의 방패냐."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우승을 노리는 '레알' 수원 삼성이 20일 오후 7시 일본 FA컵 챔피언 주빌로 이와타를 홈으로 불러들여 E조 조별리그 4차전을 벌인다. 지난 6일 적지에서 나드손의 결승골을 잘지켜 낭보를 전해온 수원은 현재 2승1무(승점 7)로 중국의 선전 젠리바오(승점 7)에 득실차로 뒤진 2위를 유지하고 있다. 선두로 도약하기 위해 승점 3이 반드시 ...

    연합뉴스 | 2005.04.19 00:00

  • 맨체스터, 잉글랜드 FA컵에서 아스날과 대격돌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명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잉글랜드 FA컵 결승에서 아스날과 맞붙는다. 맨체스터는 18일(이하 한국시간) 밀레니엄스타디움에서 열린 뉴캐슬 유나이티드와의 대회 준결승에서 '득점기계' 루드 반 니스텔루이의 두 골을 발판삼아 4-1 완승을 거두며 결승에 진출했다. 맨체스터는 이로써 오는 22일 같은 장소에서 열리는 결승에서 블랙번을 재물로 삼아 결승에 오른 아스날과 우승컵을 놓고 양보할 수 없는 한판 승부를 펼친다. ...

    연합뉴스 | 2005.04.18 00:00

  • 아스날, 잉글랜드 FA컵 결승 진출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명문 아스날이 잉글랜드 FA컵 결승에 올랐다. 아스날은 17일(이하 한국시간) 블랙번과의 FA컵 준결승에서 전반 42분 프랑스 출신의 미드필더 로베르토 피레스가 선제골을 넣고 후반 교체로 들어간 로빈 페르시에가 두골을 보태 3-0으로 승리했다. FA컵 결승전에만 17번째로 진출한 아스날은 18일 열리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와 뉴캐슬 유나이티드전 승자와 다음달 22일 밀레니엄스타디움에서 대망의 결승전을 벌인다. 지난 ...

    연합뉴스 | 2005.04.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