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641-10650 / 11,47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로축구] FA시장, 대어급 속출로 술렁

    프로축구 정규리그 폐막이 다가오면서 FA(자유계약선수) 시장이 술렁이고 있다. 시행 첫해인 지난해에 이어 두번째를 맞는 올해 FA 시장은 K-리그 흥행을 좌우할 만한 `대어급'이 쏟아져 나옴에 따라 각 구단간 물밑 영입경쟁이 치열할 전망이다. 올시즌 종료와 함께 FA 자격을 얻는 선수는 이운재, 고종수(이상 수원), 김도훈(전북), 황선홍(전남), 우성용(부산), 신태용(성남) 등 전체 51명 중 팀의 간판급톱스타만 해도 10명 선이다. 팀별로는 ...

    연합뉴스 | 2002.11.07 00:00

  • [프로농구] 삼성, 4연승으로 단독 선두

    ... 84-80으로꺾었다. 이로써 삼성은 개막전에서 대구 동양에 덜미를 잡혔지만 이후 4경기를 연달아 이기며 4승1패를 기록, 이날 동양을 연장 접전 끝에 꺾은 원주 TG(3승1패)를 따돌리고 단독 1위로 치고 나왔다. 시즌을 앞두고 자유계약선수(FA) 서장훈을 영입하면서 우지원 등 주전들을 대폭 내보내는 모험을 감행한 삼성은 백업 멤버가 부족하다는 일각의 지적도 있었지만 '서장훈만 있으면 우승 후보'라는 것을 증명이라도 하듯이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서장훈은 발바닥 부상으로 ...

    연합뉴스 | 2002.11.03 00:00

  • 박찬호, 20여일만에 미국 복귀

    ... 국내에 머무는 동안에도 지난달 24일 충남 공주에서 열린 제3회 박찬호기 전국초등학교 야구대회 개막식과 팬사인회 등을 제외하고 일체 외부 행사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고 휴식과 체력 유지에만 전념해왔다. 현재까지 자유계약선수(FA)를 선언하지 않아 텍사스 잔류를 굳힌 박찬호는 다음 시즌에도 제1선발로 나서 명예회복을 노리고 있다. 텍사스가 호아킨 베노아, 콜비 루이스 등으로 제2~4선발 로테이션을 짜고 FA시장에서 크게 보따리를 풀지 않는 선에서 1명 ...

    연합뉴스 | 2002.11.01 00:00

  • 최희섭, 내년시즌 시카고 1루수 무혈 입성

    `빅맨' 최희섭(23)이 내년시즌 시카고 컵스의 주전 1루수 자리를 사실상 확보했다. 미국프로야구 시카고 컵스는 1일(한국시간) 올시즌 주전 1루수로 활동했던 프레드 맥그리프와의 재계약을 포기하고 자유계약선수(FA)로 방출했다. 이 때문에 AP와 AFP 등 주요 외신들과 현지 언론은 내년 시즌 컵스의 주전 1루수는 한국인 최초의 메이저리그 타자인 최희섭의 몫이 될 것이라고 일제히 보도했다. 지난 99년 고려대를 중퇴하고 태평양을 건넜던 최희섭은 ...

    연합뉴스 | 2002.11.01 00:00

  • 잉글랜드축구도 금지약물 난드롤론 파문

    지난해 이탈리아 프로축구를 강타했던 금지약물 난드롤론 파동이 올해는 `축구종가' 잉글랜드에서 재연되고 있다. 잉글랜드축구협회(FA)는 현재 난드롤론 양성반응을 보인 선수들이 있으며 이들에 대한 조사를 진행중이라고 BBC스포츠가 31일(한국시간) 보도했다. 근육강화제의 일종인 난드롤론은 지난해 페르난두 코투, 에드가 다비즈, 과르디올라 등 이탈리아 프로축구 선수들이 양성반응을 보여 논란속에 출전정지 등 징계를받았지만 잉글랜드 프로축구에서는 적발된 ...

    연합뉴스 | 2002.10.31 00:00

  • 메이저리그 매덕스, FA 신청

    '컨트롤의 마법사' 그레그 매덕스(36.애틀랜타 브레이브스)가 자유계약선수(FA) 시장에 나왔다. 사이영상 4회 수상에 빛나는 매덕스와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의 중심 타자 제프켄트(34)를 비롯한 32명의 선수가 30일(한국시간) FA를 선언했다. 이로써 이날까지 181명의 FA 자격선수중 102명이 신청을 마쳤으며 공시 마감시한인 11월13일이다. FA 선언 선수들은 11월13일까지는 소속 구단이 독점적 협상권을 가지며 이후에는 다른 팀과도 ...

    연합뉴스 | 2002.10.30 00:00

  • [2002 KS 대상] 계양전기 '180mm 디스크 그라인더'

    ... 93년 ISO9001 인증, 2001년 ISO14001 환경인증 등을 차례로 획득했다. 지난해에 국가표준화 부문 산업표준화 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올해 KS 대상을 받는 1백80㎜ 전기 디스크 그라인더(제품명 DGJ-180FA)는 작업 도중 작업자의 감전사고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도록 이중절연 구조를 채택한 것이 특징이다. 제품 및 모터 수명을 보호해 장시간 사용할 수 있도록 오토스톱 카본브러시를 채택했으며 90도 회전이 가능하다. 나일론 재질을 이용해 ...

    한국경제 | 2002.10.29 00:00

  • 중국축구 이장수 감독의 칭다오, FA컵 결승진출

    이장수 감독이 이끄는 중국 프로축구 1부리그(갑A)의 칭다오(靑島)가 FA(축구협회)컵 결승에 올랐다. 칭다오는 27일 열린 빠이쩐방(八一振邦)과의 FA컵 준결승 홈 2차전에서 1-1 무승부를 기록했지만 지난 24일 원정 1차전에서 3-1로 이긴데 힘입어 1승1무를 기록하며 결승에 진출했다. 칭다오는 준결승에서 저쟝(浙江)에 2전 전승을 거둔 랴오닝(遙寧)과 내달 우승컵을 놓고 맞붙는다. 지난 2000년 충칭(重慶) 감독 시절 FA컵 우승을 ...

    연합뉴스 | 2002.10.27 00:00

  • [프로농구] 김희선, '삼성 해결사 신고'

    ... 2년 선배인 문경은(인천 SK)에 이어 동갑내기 우지원(울산 모비스)에 밀려 좀처럼 주전 자리를 꿰차지 못해왔기 때문이다. 서장훈과 함께 팀내 최고참인데다 올시즌 주장의 중책까지 맡은 것도 부담스러웠고 내년부터 자유계약선수(FA)로 풀리게 돼 올시즌 어떤 열매를 거두느냐는 너무나도 중요했다. 하지만 애타게 기다렸던 기회는 올시즌 너무나 의외로 쉽게 찾아왔다. 서장훈을 영입한 삼성이 샐러리캡(연봉총액 상한제)을 맞추기 위해 우지원을 내보낸데다 백업슈터 이정래마저 ...

    연합뉴스 | 2002.10.27 00:00

  • 양준혁, 부진으로 연봉 1억 반납

    올시즌 데뷔 이래 최악의 한해를 보낸 양준혁(33.삼성)이 부진의 책임을 돈으로 물게 됐다. 올시즌을 앞두고 삼성과 FA 계약을 한 양준혁은 계약 당시 설정했던 옵션을 채우지 못해 1억원을 팀에 반납해야 한다. 지난해 12월 역대 FA 최고액(계약금 10억원/연봉 3억3천만원)으로 4년간 삼성과사인한 양준혁은 당시 규정타석을 채우지 못하면 5천만원을 반납하고 ▲90경기 미만출장 ▲타율 0.270 미만 ▲60타점 미만 중 한 가지라도 미달되는 경우에도 ...

    연합뉴스 | 2002.10.2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