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681-10690 / 11,48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4프로농구 뒷돈 거래 파문 확산

    ... 놓였다. 이상민의 경우에도 올시즌 연봉 계약을 하면서 5억원을 받았으나 KBL에 신고한 연봉은 3억원 밖에 되지 않아 나머지 2억원에 대해서는 기한 내에 모기업 광고를 찍어야하는 상황이다. 이상민은 또 지난 5월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으면서 타 구단과의 사전접촉제한 규정을 어긴 것으로 밝혀져 1천만원에 달하는 벌금이 부과될 전망이고 사전에 이상민을 영입하려 한 구단들에 대해서도 약 2천만원의 벌금이 물려질 것으로 보인다. 이에 대해 김영기 KBL 부총재는 ...

    연합뉴스 | 2002.08.30 00:00

  • 잉글랜드축구 에릭손감독 "젊은 피 수혈하겠다"

    2002한일월드컵축구대회 8강 진출국인 잉글랜드대표팀에 일부 젊은 피가 가세한다. 스벤-고란 에릭손 감독은 23일(이하 한국시간) 잉글랜드축구협회(FA) 웹사이트를 통해 "10월부터 열리는 2004년유럽선수권대회 예선전에는 젊은 선수들을 일부 보강해 팀을 새롭게 짤 것"이라고 밝혔다. 에릭손 감독은 "월드컵 멤버들중 상당수가 아직 젊기 때문에 대폭적인 변화는없겠지만 몇 명의 새로운 얼굴들을 기용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잉글랜드는 2002년유럽선수권대회 ...

    연합뉴스 | 2002.08.23 00:00

  • [프로축구] 팀간 천적관계, 또 다른 볼거리

    ... 모르겠지만 선수들이 수원과의 경기에 대해서는 이길 수 있다는 자신감을 가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수원을 제물로 생각하고 있는 안양이 가장 무서워하는 팀은 아이러니컬하게도 10개 구단중 최약체로 평가되는 대전 시티즌이다. 지난해에는 FA컵대회를 포함해 2무2패를 기록했고 올 해는 2승1무로 우위를 보이고 있지만 문제는 이상하리만치 경기가 잘 풀리지 않는다는 데 있다. 이 때문에 안양 관계자들은 올 해 한 번도 패하지 않았으면서도 여전히 '대전징크스'에 시달리고 ...

    연합뉴스 | 2002.08.20 00:00

  • "美 이라크공격, 생각보다 훨씬 신속"

    ... 현재 USS 조지 워싱턴호는 아라비아해 북부에 머물고 있고 USS 에이브러햄 링컨호는 정기적인 임무교대를 위해 아라비아해로 향하고 있다고 이들은 말하고 USS 에이브러햄 링컨호는 최근 폭탄 및 미사일 장착능력을 크게 개선한 슈퍼호넷 FA18E 전폭기를 미 해군에서 처음으로 탑재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슈퍼호넷 전폭기는 아프가니스탄 공격에서 상당량이 사용된 정밀유도무기 제이댐(JDAM,조인트디렉어택뮤니션)과 매버릭 유도미사일, 함(Harm) 대레이더 폭탄, 그리고 ...

    연합뉴스 | 2002.08.18 00:00

  • [프로축구] 퇴출선수들, 새둥지서 맹활약

    ... 96년 울산에 처음 입단한 뒤 98년 월드컵대표팀에 발탁되며 장밋빛 미래를 보장받는 듯 했으나 안정되지 못한 수비력을 자주드러내며 2000년 상무 제대후 전북으로 트레이드됐다. 2000년 시즌 `골넣은 골키퍼' 명단에 등록하고 전북을 FA컵 우승으로 이끄는 등재기의 발판을 마련했던 서동명은 이듬해 어깨 부상으로 부진을 면치 못했고 2002년조윤환 감독의 부임과 함께 부천의 골키퍼 이용발이 영입되면서 다시 울산으로 돌아가는 설움을 겪었다. 하지만 서동명은 올시즌 화끈한 ...

    연합뉴스 | 2002.08.05 00:00

  • 美프로야구 롤렌, 세인트루이스 이적

    ... 필라델피아의 10년간 총 1억4천만달러(연봉 1천400만달러)에 이르는 장기계약 요구를 거부한 후 트레이드설이 끊임없이 나돌았었다. 올 해초 롤렌과 1년기간 총 860만달러에 계약했던 필라델피아는 이번 시즌을 끝으로 자유계약선수(FA)를 원한 롤렌을 포기한 대가로 새로운 선수를 수혈한데 이어내년 6월 드래프트에서 2명을 지명할 수 있게 됐다. 지난 96년 필라델피아 유니폼을 입고 빅리그에 입문, 이듬해인 97년 내셔널리그신인왕을 차지했던 롤렌은 지난 해까지 ...

    연합뉴스 | 2002.07.30 00:00

  • 프로농구 서울SK, 우지원 지명 뒤 김영만과 교환

    프로농구 서울 SK는 서장훈(29)을 서울 삼성에 내준 대가로 3일 삼성의 포워드 우지원(29)을 지명한 뒤 곧바로 현금 1억원을 얹어 울산 모비스의 포워드 김영만(31)과 맞바꾸기로 합의했다. 금전 문제로 자유계약선수(FA)인 서장훈과 재계약치 못한 서울 SK는 지난 22일삼성과 서장훈이 계약하자 삼성으로부터 금전적 보상을 받지 않는 대신 선수 1명을데려올 수 있는 권리를 선택했었다. 이에 따라 서울 SK는 마침 보호선수 3명의 명단에서 빠져있는 ...

    연합뉴스 | 2002.07.03 00:00

  • [월드컵 이모저모] 에릭손 감독, "리그일정 조정해야"

    ... 데이비드 베컴에게 너무 많은 걸 기대했다"며 "피로에 지친 선수들을 데리고 대회에 참가했다"고 한탄했다. 그는 "잉글랜드에서는 너무 많은 경기를 치른다. 대표팀에서 오언 하그리브스만이 프리미어리그 소속이 아닌데 그가 가장 컨디션이 좋았던 선수"라고 덧붙였다. 한편 에릭손 감독은 잉글랜드축구협회(FA)로부터 2002~2003시즌 프리미어리그 일정을 논의하기 위한 자리에 참석해 줄 것을 요청받았다. (서울=연합뉴스) economan@yna.co.kr

    연합뉴스 | 2002.06.23 00:00

  • [월드컵] 히딩크감독은 "역시 명장"

    ... 세우면서 세계적인 명장 반열에 오른다. 86년 네덜란드의 명문 PSV에인트호벤 감독을 맡자마자 네덜란드리그 정상에 오른 데 이어 3년연속 우승트로피를 차지하며 거칠 것 없는 지도자생활을 시작했다. 특히 88년에는 네덜란드리그와 FA컵을 동시 석권한 데 이어 유럽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에서는 벤피카를 승부차기끝에 꺾고 유럽축구정상에 올랐다. 터키와 스페인의 클럽을 맡아 잠시 주춤했던 히딩크 감독은 네덜란드대표팀 사령탑에 올라 '96유럽선수권에서 네덜란드를 8강으로 ...

    연합뉴스 | 2002.06.22 00:00

  • 서장훈, 프로농구 삼성행

    프로농구 서울 SK와의 재계약 실패로 자유의 몸이됐던 '국보급 센터' 서장훈(28)이 서울 삼성에서 둥지를 틀게됐다. 삼성은 자유계약선수(FA)인 서장훈과 연봉 4억3천100만원, 계약기간 5년에 입단계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삼성 정형웅 단장은 "정상급 센터의 영입을 통해 취약 포지션의 전력보강과 세대교체를 동시에 해결하고 농구 명가로서의 명예와 자존심을 회복하기 위해 서장훈을 영입하게 됐다"고 말했다. 서장훈은 "다소 매너리즘에 빠진 ...

    연합뉴스 | 2002.06.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