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6281-16290 / 16,6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카메룬축구스타 음보마, K리그서 뛴다

    ... 지난달 영국계 에이전트의 소개로 국내 축구매니지먼트사인 '월드풋볼트레이닝'과 접촉, 줄다리기 협상을 벌인 끝에 최근 K-리그 진출에 합의하고 이달말 정식계약을 맺는 것으로 2일 밝혀졌다. 내년 1월로 예정된 음보마의 한국행 조건은 ... 프랑스 등 유럽무대에서 잔뼈가 굵은 터라 적응에 애를 먹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월드풋볼측은 "음보마가 일본 J-리그 감바 오사카에서 뛴 적이 있어 선수 스스로 한국 적응에 상당한 자신감을 보이고 있다"고 전했다. 지난 92년 프랑스리그 ...

    연합뉴스 | 2002.09.02 00:00

  • 김도훈 2골 작렬 .. 김현석 최다출장

    ... 한풀이를 했다. 김현석(울산 현대)은 최다출장 기록을 세웠다. 국내 최고액 선수 김도훈은 1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벌어진 프로축구 2002삼성파브 K리그 원정경기에서 2골,1어시스트를 기록하며 파죽의 3연승을 달리던 성남에 브레이크를 걸었다. 전북은 성남과 3-3으로 비겨 승점 19로 정규리그의 반환점을 돌았고,선두 성남은 승점 26을 기록했다. 대전 원정에 나선 울산은 파울링뇨(2골.1어시스트)의 활약에 힘입어 홈팀 시티즌에 3-2로 역전승했다. ...

    한국경제 | 2002.09.02 00:00

  • 프로축구 심판들, 공정한 경기 운영 결의

    2002삼성파브 K-리그 전임심판들이 2일 오후 서울신문로 축구회관에서 공정하고 원활한 경기 운영을 다짐하는 결의대회를 가졌다. 심판들은 이날 최근 일어난 판정 시비에 대해 반성하고 철저한 자기관리와 엄정한 판정으로 프로축구 중흥에 앞장 서겠다는 결의문을 채택했다. (서울=연합뉴스) 최태용기자 cty@yna.co.kr

    연합뉴스 | 2002.09.02 00:00

  • 프로축구 토종 골잡이 득세 두드러져

    중반기를 지나고 있는 2002프로축구 삼성파브 K-리그에서 토종 스트라이커들의 득세가 두드러지고 있다. 지난해 정규리그와 올해 개막대회인 아디다스컵에서 각각 산드로(수원)와 샤샤(성남)가 득점왕에 오른데 이어 에드밀손(전북) 미트로(수원) 디디(부산) 등 A급 외국인 스트라이커들이 더해져 정규리그 득점왕 경쟁에서도 용병들의 득세가 점쳐졌었다. 예상대로 초반만 해도 샤샤(성남) 다보(부천) 코난(포항) 마니치(부산) 등이 득점레이스를 주도하고 이동국(포항)과 ...

    연합뉴스 | 2002.09.02 00:00

  • [프로축구]김도훈.김현석, `노장 만세'

    ... 최다출장 기록을 세워 `그라운드의 철인'으로 등록했다. 국내 최고액 선수 김도훈은 1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벌어진 프로축구 2002삼성파브 K-리그 원정경기에서 2골,1어시스트를 기록하며 파죽의 3연승을 달리던 성남에 브레이크를 걸었다. 전북은 김도훈의 활약으로 성남과 3-3으로 비겨 승점 19로 정규리그의 반환점을돌았고, 선두 성남은 승점 26을 기록했다. 김도훈이 월드컵의 한을 딛고 화려한 부활을 선언한 날이었다. 전북은 경기 시작 35초만에 ...

    연합뉴스 | 2002.09.01 00:00

  • [프로축구] 우성용, 킬러 진면목 과시

    토종 우성용(29, 부산 아이콘스)이 확연히 달라진 골결정력을 선보이며 킬러의 진면목을 과시했다. 1일 수원 월드컵경기장에서 벌어진 2002삼성파브 K-리그 수원 삼성전. 우성용은 팀이 0-1로 뒤지며 패배가 거의 기정사실로 받아들여지던 후반 44분 모처럼 찾아 온 득점기회를 놓치지 않고 헤딩슛, 기어이 동점골을 뽑아냈다. 황철민의 센터링과 윤희준의 헤딩패스로 골문 앞에 볼이 떠 오르자 우성용은 기다렸다는 듯이 뛰어 오르며 헤딩했고 공은 월드컵대표팀 ...

    연합뉴스 | 2002.09.01 00:00

  • K리그 경기장서 창작 애니메이션 상영

    K리그 경기장에서 국내 창작 애니메이션이 상영된다. 문화관광부는 한·일 월드컵 이후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프로축구 경기장에서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국산 창작 애니메이션을 상영할 예정이라고 29일 밝혔다. 문화부는 '원더풀 데이즈' '스퀴시''오세암' '에그콜라' 등 12편을 편집한 43분짜리 애니메이션을 DVD로 제작,경기시작 2시간 전부터 상영할 계획이다. 9월1일 부천 대전 수원 전주 경기장을 시작으로 10월27일까지 모두 ...

    한국경제 | 2002.08.29 00:00

  • 프로축구장에서 애니메이션 상영

    월드컵 대회 이후 열기를 더해가는 K리그 경기장에서 국내 창작 애니메이션이 상영된다. 문화관광부는 내달 1일 부천, 대전, 수원, 전주경기장을 시작으로 '원더풀 데이즈' '스퀴시' '오세암' '에그콜라' 등 모두 12편을 편집한 43분짜리 애니메이션을 DVD로 제작, 경기시작 2시간 전부터 13차례 상영할 계획이다. 극장 개봉을 앞둔 장편애니메이션 「엘리시움」은 10월 19일부터 전편을 5차례 상영하기로 했다. 문화관광부 관계자는 "최근 프로축구장을 ...

    연합뉴스 | 2002.08.29 00:00

  • [프로축구] 홍명보 이적갈등 극복여부에 관심

    ... 대응도 달라질 것"이라고 말하는 등 미국진출에 대한 강한 바람을 그대로 안고 있는 만큼 '미련'때문에 앞으로 국내리그에서 동기의식을 찾지 못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한편 일단 선수의 의지를 꺾은 포항구단이 선수에게 어떻게 동기를 ... 무언가를 제시해야 할 상황이다. 자신의 이상과 구단과의 계약관계 사이에서 갈등하는 홍명보가 중반전이 진행중인 K리그에서 흔들림 없이 활약하며 팬들의 기대에 부응할 수 있을지에 관심이 모아진다. (포항=연합뉴스) 조준형 기자 ...

    연합뉴스 | 2002.08.29 00:00

  • 삼성전자, 프로축구 1골당 TV 1대씩 경품

    프로축구 2002삼성파브 K-리그의 타이틀스폰서인 삼성전자는 다음달부터 1골당 1대씩의 삼성 LCD TV를 경품으로 내놓는다. 삼성전자는 수원, 성남, 부천, 대전, 전남, 전북, 부산, 포항 등 등 8개구단과 협의해 9월 1일부터 K-리그 경기에서 터진 수만큼의 TV를 추첨을 통해 관중에게 주는 `슛~골인! 삼성 LCD TV행운 대축제'를 실시하기로 했다고 29일 밝혔다. (서울=연합뉴스) 박성제기자 sungje@yna.co.kr

    연합뉴스 | 2002.08.2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