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68821-168830 / 171,72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에너지사용 효율성 갈수록 저하...시설투자 시급

    ... 효율성이 갈수록 떨어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 기업들의 에너지절약 시설 투자가 시급한 것으로 지적되고 있다. 11일 동력자원부에 따르면 국내 제조업체들은 지난 85년에 1백만원어치의 부가가치를 생산하기 위해 석유로 따져 평균 0.74t의 에너지를 썼으나 91년엔 똑같은 부가가치를 생산하는데 0.81t의 에너지를 투입한 것으로 집계됐다. 특히 철강,화학 등 에너지를 많이 쓰는 업종일수록 이같은 에너지 효율성 저하현상은 더욱 두드러진 것으로 나타났다. 철강업의 ...

    한국경제 | 1992.05.11 00:00

  • 국내 최대규모 폐수처리시설 완공...유공

    유공은 하루 처리량이 1만9천t으로 국내최대규모인 종합폐수처리시설을 11일 완공,6월1일부터 시험가동에 들어간다. 11일 유공은 2백63억원을 들여 울산콤플렉스내 모든정제시설의 폐수를 수집,수질이 법정기준치보다 10배이상 깨끗한 물을 만들어내는 종합폐수처리장을 완공했다고 발표했다. 이 시설은 물리적처리를 비롯 화학 생물 고도처리등 4단계를 거쳐 폐수를 생물학적 산소요구량(BOD)8?,화학적산소요구량(COD)10?,부유고형물 10?,유분0.8?,페놀 ...

    한국경제 | 1992.05.11 00:00

  • 국내조선업계,신규수주 질보다 양에 치우쳐...상공부분석

    ... 신규수주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일본에 이어 세계2위의 신조선수주실적을 올렸던 국내조선업계가 부가가치를 기준으로 계산한 수주실적에서 일본의 절반에도 못미쳤고 서유럽에도 뒤져 3위에 그쳤다. 선박의 부가가치를 기준으로 계산한 t수(컴펜세이트 그로스t)에서 일본은 지난해 4백48만1천t을 수주,37.7%의 시장점유율로 1위를 차지했으나 한국은 이의 절반에도 못미치는 2백22만1천t에 불과해 점유율도 18.7%에 그쳤다. 벨기에 덴마크 프랑스 독일 그리스 ...

    한국경제 | 1992.05.11 00:00

  • 수입 시멘트값 하락...건축경기 위축불구 수입 늘어

    수입시멘트값이 떨어지고 있다. 11일 건설부가 내놓은 " 92년 1.4분기 주요 건자재 수급동향 "에 따르면 수입시멘트값이 수요둔화로 지난해 같은기간보다 t당 4천원이 내린 5만2천 원에 거래되고 있는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건축경기가 위축되고 있음에도 시멘트수입량은 대폭적으로 는데 따른 것이다. 이 기간중 외국산시멘트 수입량은 1백70만6천t으로 지난해 같은기간보다 2백82.5%가 는데 이어 4월중에도 작년 4월보다 52%가 많은 73만4천t이 ...

    한국경제 | 1992.05.11 00:00

  • 국산합성수지 일본수출위축...값인하요구 채산성 안맞아

    ... 이틀만에 허용량을 소화했었다. 이처럼 대일수출이 부진한것은 일본업체들이 내수침체등을 이유로 동남아수출가보다도 낮은가격을 제시,우리업계가 채산을 맞출수가 없기때문이다. 호남석유화학은 일본측이 코폴리머(Copolymer)를 t당 1백달러가 싼 범용제품가격에 공급토록 요청하자 일본수출에 엄두도 못내고 있다. 호남석유화학은 당 20엔이상의 관세가 면제되는 특혜관세기간중 동남아가격보다 t당 1백달러정도 비싼값에 5천 6천t상당의 PE PP를 그동안 수출해왔다. ...

    한국경제 | 1992.05.11 00:00

  • 원화 수표 이용한 해외 밀반출 성행

    원화 수표를 이용한 재산의 해외 빼돌리기가 성행하고 있다. 원화 수표 밀반출은 공항과 항만의 X선투시기에 적발되지 않는데 다, 한번에 달러나 여행자 수표(T/C) 보다 훨씬 많은 돈을 빼돌릴 수 있어 재산도피나 해외부동산 구입자금등으로 이용되고 있다.

    한국경제 | 1992.05.11 00:00

  • 우리회사 최고 ..한국타포린.. 국내최대의 방수천 전문업체

    ... 주목을 받고있다. 지난86년엔 충남부여에 대지5만평 건평1만2천평규모의 타포린단일공장으로는 세계최대 시설을 새로 마련,동종업계의 부러움을 샀다. 생산규모도 늘어나 산업용및 농업용덮개로 쓰이는 PE(폴리에틸렌)타포린 2만t,PVC타포린 6천t으로 신장됐고 올연말 PVC생산설비 1개라인이 추가설치되면 연간생산량은 1만2천t으로 증가,내년매출액 4백억원 달성이 무난할 것으로 전망되고있다. 이처럼 한국타포린이 인수된지 10년만에 급성장하게된 배경엔 오사장의 ...

    한국경제 | 1992.05.10 00:00

  • 슬래그 시멘트 공급, 내달부터 대폭 증가

    슬래그시멘트공급이 대폭 늘어난다. 9일 시멘트업계에 따르면 쌍용양회의 광양 슬래그시멘트공장이 오는 6월에 완공,올해중 60만t의 슬래그시멘트가 추가로 공급된다. 쌍용의 슬래그시멘트공장완공으로 올 하반기중 슬래그시멘트공급량은 한국고노시멘트와 고려시멘트 포항아주시멘트등 3개사의 공급량을 합쳐 총 1백70만 1백80만t에 달하게된다. 슬래그시멘트는 제철과정에서 생기는 폐기물인 슬래그를 보통시멘트와 5대5로 혼합해 만든 시멘트이다. 보통시멘트보다 ...

    한국경제 | 1992.05.09 00:00

  • 국내 자동차업계, 디젤엔진 개발 적극 나서

    ... 자동차 회사들이 상용차용 디젤엔진의 개발에 적극 나서고 있다. 9일 자동차업계에 따르면 지난 89년3월 디젤엔진의 독자개발에 나선 현대자동차는 최근 배기량 3천5백68 출력 1백마력의 디젤엔진 K-1을 개발했고 기아자동차도 1t급 디젤엔진 개발을 끝냈다. 현대는 K-1엔진의 개발을 통해 축적된 기술을 바탕으로 앞으로 고출력 저배기가스의 디젤엔진 개발을 본격화해 현재 이 회사가 생산하고 있는 모든 상용차에 독자개발한 디젤엔진을 장착할 계획이다. 아시아자동차도 ...

    한국경제 | 1992.05.09 00:00

  • 배수관용 파형강관용 강판생산 확대...포항제철

    7일 이회사는 고속도로배수관 관개수로및 지하배수관용으로 쓰이는 파형강관용 강판을 올해 6천t생산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포철은 지난해 삼원건화(주)등 4개 중소업체와 공동으로 파형강관을 개발,1천6백t의 강판을 생산했었다. 파형강관은 도금량이 6백g/ 를 넘는 극후 아연도금강판을 가공한것으로 직경 30 1백80 의 대구경강관이다. 고내식성이 요구되는 고속도로배수관 관개수로및 지하배수관등에 주로 쓰인다. 파형강관은 기존의 콘크리트흄관보다 ...

    한국경제 | 1992.05.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