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5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늑대전사 선구자' 주미 중국대사 부임에 미중갈등 악화 전망(종합)

    ... 뉴욕타임스(NYT)는 28일(현지시간) 친 대사가 이날 워싱턴 DC에 도착했다면서 강성인 그의 부임으로 중국 정부가 한층 강도 높은 대미 공세에 나설 가능성이 크다고 보도했다. 친 신임 대사는 베이징에서 국제관계를 전공한 뒤 UPI통신 베이징 사무소에서 어시스트로 일했다. 1992년 외교부에 발을 들인 뒤 정통 외교 관료로 경력을 쌓았고, 특히 2005년 대변인으로 임명된 뒤 티베트와 신장 인권 문제 등에 대한 서구의 비판을 강도 높게 받아치는 강경한 모습으로 ...

    한국경제 | 2021.07.29 15:04 | YONHAP

  • thumbnail
    '전투적 반론가' 주미 중국대사 부임에 미중갈등 악화하나

    ... 전망이다. 뉴욕타임스(NYT)는 28일(현지시간) 친 대사가 이날 워싱턴 DC에 도착했다면서 강성인 그의 부임으로 중국 정부가 한층 강도높은 대미 공세에 나설 가능성이 크다고 보도했다. 친 신임 대사는 베이징에서 국제관계를 전공한 뒤 UPI통신 베이징 사무소에서 어시스트로 일했다. 1992년 외교부에 발을 들인 뒤 정통 외교 관료로 경력을 쌓았고, 특히 2005년 대변인으로 임명된 뒤 티베트와 신장 인권문제 등에 대한 서구의 비판을 강도높게 받아치는 강경한 모습으로 ...

    한국경제 | 2021.07.29 12:06 | YONHAP

  • thumbnail
    생활화학용품 배출 초미세먼지로 연간 34만~90만명 조기 사망

    ... 추정치 10배…발전소·공장 등 처럼 2차 배출원도 규제 필요 주방 연료나 페인트, 살충제 등 일상에서 사용되는 생활화학용품에서 나오는 초미립자로 인한 공기 오염이 과학자들이 생각했던 것보다 훨씬 더 치명적이라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UPI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미국 볼더 콜로라도대학교 연구진은 일상 화학용품 사용에 따른 초미립자 오염으로 인한 조기 사망자가 연간 34만~90만 명에 달한다는 결과를 '유럽 지구과학학회' 개방형 정보열람 학술지 '대기 화학·물리학'(Atmospheric ...

    한국경제 | 2021.07.28 11:17 | YONHAP

  • thumbnail
    "두경부암 환자, 자살 위험 최대 5배↑"

    ... 암이라 5년 생존율이 45%에 불과하다. 미국 듀크 대학 의대 두경부외과 전문의 노사야바 오자주와-페터스 박사 연구팀이 10년 동안 발생한 약 13만5천 명의 두경부암 환자에 관한 자료를 분석한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밝혀졌다고 UPI 통신이 24일 보도했다. 이 중 405명이 자살한 것으로 밝혀졌다. 특히 지방 지역에 거주하는 두경부암 환자는 자살률이 일반인에 비해 5배 이상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연구팀은 밝혔다. 도시와 도시 교외 지역에 사는 두경부암 ...

    한국경제 | 2021.07.26 10:59 | YONHAP

  • thumbnail
    "매번 같은 번호로 될 때까지 했다"…5년 만에 '로또 2등' [글로벌+]

    캐나다 온타리오주에 사는 한 여성이 5년 동안 같은 숫자세트를 써넣다가 '로또 2등'에 당첨됐다. 25일 UPI통신과 현지 매체등에 따르면 온타리오주 애니스모어(Ennismore)에 사는 정원사 앤 히키(Anne Hickey)씨는 작년 9월8일에 추첨한 로또 맥스(LOTTO MAX)에서 2등을 차지했다. 그녀는 지난 19일 2등 상금인 약 20만 캐나다 달러(한화 약 1억8000만원)를 수령했다. 상금을 수령하러 온 토론토의 OLG ...

    한국경제 | 2021.07.25 11:08 | 김하나

  • thumbnail
    선물로 받은 복권 긁었더니…23억 '잭팟' 터진 女 [글로벌+]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주에 거주하는 한 여성이 가족의 친구가 선물로 준 복권이 우리돈 23억원에 당첨돼 화제다. 19일(현지시간) UPI 뉴스 등 현지 외신에 따르면 노스캐롤라이나주 샬렛의 카렌 산드레즈가 '100배 더캐시' 복권에 당첨됐다고 보도했다. 이 복권은 산드레즈 가족의 친구가 한 푸드마트에서 20달러에 구매해 선물로 준 것이다. 산드레즈가 복권을 긁자 나온 문구는 2백만 달러. 한화 약 23억원에 달하는 금액이었다. 그는 ...

    한국경제 | 2021.07.20 18:14 | 신현보

  • thumbnail
    "새 항응고제 아벨라시맙, 혈전 예방 효과 탁월"

    ... 결과가 나왔다. 캐나다 맥매스터(McMaster) 대학 의대의 제프리 웨이츠 생의학 교수 연구팀이 무릎 인공관절 치환술(knee replacement) 환자 412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임상시험 결과 아벨라시맙의 탁월한 효과가 확인됐다고 UPI 통신이 19일 보도했다. 이들에게는 수술 후 아벨라시맙 또는 항응고제 에녹사파린(제품명: 로베녹스)이 투여됐다. 그 결과 아벨라시맙 그룹에서는 수술 후 최대 1개월 동안 혈전이 나타나지 않은 환자가 에녹사파린 그룹보다 80% ...

    한국경제 | 2021.07.20 10:29 | YONHAP

  • thumbnail
    46억 '잭팟' 당첨된 20대…"믿을 수 없어 볼 꼬집어" [글로벌+]

    미국 뉴욕에 거주하는 한 20대 남성이 미시간주에 갔다가 구매한 복권에서 우리돈 46억 원에 달하는 '잭팟'이 터졌다. 19일 UPI 뉴스 등 외신에 따르면 익명의 26세 청년이 400만 달러(한화 약 46억 원)에 당첨됐다. 이 청년은 미시간의 디어본시의 한 주류판매점에서 30달러(한화 3만4000원)치 복권을 구매했다. 추첨일인 지난주 목요일 그는 복권을 구매한 가게에 갈 일이 있다는 친구에게 복권을 건내 당첨 여부를 확인해줄 ...

    한국경제 | 2021.07.19 18:16 | 신현보

  • thumbnail
    녹내장, 새 유전자 검사법 개발

    ... 실명까지 이를 수 있다. 호주 애들레이드(Adelaide) 대학 의대 안과 전문의 제이미 크레이그 박사 연구팀은 녹내장과 관련된 다수의 유전자 변이를 혈액 또는 소변 샘플에서 찾아내는 새로운 녹내장 유전자 검사법을 개발했다고 UPI 통신이 15일 보도했다. 이 새로운 유전자 검사법은 현재 녹내장 진단에 이따금 사용되고 있는 단일 변이유전자(MYOC p.Gln368Ter variant) 검사법보다 정확도가 16배 높다고 연구팀은 밝혔다. 이 새로운 유전자 검사법은 ...

    한국경제 | 2021.07.16 10:20 | YONHAP

  • thumbnail
    실수로 산 똑같은 복권 '잭팟'…자신과 당첨금 나눠 가진 女 [글로벌+]

    ... 자신의 생일을 복권 당첨 번호로 사용한 한 여성이 결국 복권에 당첨돼 화제다. 이 여성은 실수로 복권 2장을 같은 번호로 샀는데, 이 번호에서 '잭팟'이 터져 1등 당첨금을 본인이 나눠 받았다. 14일(현지시간) UPI 등 외신에 따르면 수잔 그레이는 매주 토요일 추첨하는 '캐롤라이나 캐시 5(Carolina Cash 5)' 복권을 최근 같은 번호로 두 장을 샀다. 그레이는 번호는 같지만 추첨 일자가 다른 복권을 살 생각이었다. 하지만 ...

    한국경제 | 2021.07.15 17:59 | 신현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