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10 / 2,82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운동, 우울증 치료에 효과 있다"

    ... 말라가(Malaga) 대학 의대 정신의학 전문의 후안 벨론 교수 연구팀은 걷기 운동, 조깅, 요가, 근력 운동이 우울증 치료에 상당한 효과가 있으며 여기에 심리치료나 약물치료를 병행할 경우 가장 큰 효과가 나타난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고 UPI 통신이 19일 보도했다. 총 1만4천170명이 대상이 된 218편의 관련 연구 논문을 종합 분석한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나타났다고 연구팀은 밝혔다. 우울증이 가장 크게 줄어드는 운동은 댄스였다. 걷기 운동이나 조깅, 요가, ...

    한국경제 | 2024.02.20 10:32 | YONHAP

  • thumbnail
    농민 이어 공항직원·교사까지…유럽 곳곳 파업 물결

    ... 트랜스링크 노동자 8천명이 일일 파업에 나서 기차·버스 운행이 중단됐다. 이에 따라 출퇴근 길에 극심한 교통 정체가 빚어졌다. 또 일부 학교들도 스쿨버스 운전사, 급식 담당 직원, 행정 직원 등의 단체행동으로 인해 문을 닫았다. UPI통신에 따르면 이들 학교 조합원은 2일에도 이틀째 파업을 이어갈 예정이다. 앞서 지난달 18일 17만여명이 소속된 공공부문 16개 노조가 북아일랜드 사상 최대 규모인 파업을 하루 동안 벌여 학교·대중교통이 중단된 바 있다. 노조는 ...

    한국경제 | 2024.02.02 12:22 | YONHAP

  • thumbnail
    나홀로 질주하는 印 '코끼리 경제'…"2030년까지 7%대 성장률"

    ... 지출을 촉진할 수 있었다고 인도 정부는 평가한다. 이밖에 빠른 속도로 정착되고 있는 디지털 인프라가 지속해서 제도적 효율성을 향상하고 기업 환경을 개선하고 있다고 재무부는 평가했다. 현재 인도에선 약 3억5000만명이 모바일결제시스템(UPI)을 사용하고 있다. 나렌드라 모디 총리는 국제무대에서 “인도는 세계에서 디지털 거래가 가장 많이 이뤄지고 있는 나라”라는 점을 강조하곤 한다. 인도 재무부는 도시 지역 실업률이 6.6%까지 낮아진 데 대해서도 ...

    한국경제 | 2024.01.30 08:58 | 장서우

  • thumbnail
    "당뇨병 진단 후 체중 감소만으로 혈당 관리 어렵다"

    ... 관리하기는 어렵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홍콩 중문 대학 당뇨병·비만 연구소의 안드레아 루크 박사 연구팀은 이 같은 연구 결과를 온라인 과학 전문지 '공공 과학 도서관-의학'(PLoS Medicine) 최신호에 발표했다고 UPI 통신이 24일 보도했다. 지금까지 임상시험에서는 당뇨병 진단 후 체중을 줄이고 줄인 체중을 유지하는 것만으로 혈당 관리가 가능한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그러나 이 임상시험 결과가 실제도 그런지는 확실하지 않다. 그래서 연구팀은 ...

    한국경제 | 2024.01.25 11:04 | YONHAP

  • [인사] UPI뉴스

    ▲ 대표 겸 발행인·편집인 류순열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3.12.27 16:03 | YONHAP

  • thumbnail
    '1억' 복권 2장 당첨된 행운男…"반은 다른 사람 준다" 왜?

    미국의 중년 남성이 복권 판매 직원의 실수로 구매한 같은 번호의 복권 두 장이 각각 10만 달러(약 1억3000만원)에 당첨되는 행운을 얻었다. 22일(현지시간) UPI통신과 현지 언론에 따르면 노스캐롤라이나 주도(州都) 롤리의 교외도시 가너에 사는 티모시 에머릭은 지난주 자신이 일하는 창고형 대형마트 '비제이스'(BJ's)에서 뜻하지 않게 복권 두 장을 샀다가 '더블 행운'의 주인공이 됐다. 에머릭은 "판매 ...

    한국경제 | 2023.12.23 12:17 | 신민경

  • thumbnail
    실수로 같은 번호 2장 샀는데...'당첨금 2배'

    ... 1억3천만 원)에 당첨됐다. 노스캐롤라이나 주도(州都) 롤리의 교외도시 가너에 사는 티모시 에머릭은 지난주 자신이 일하는 창고형 대형마트 '비제이스'(BJ's)에서 2장의 복권을 샀다가 행운의 주인공이 됐다고 22일(현지시간) UPI통신과 지역언론이 보도했다. 에머릭은 "판매 직원이 실수로 동일한 번호의 복권을 2장 인쇄했는데, 잠시 망설이다가 2장을 모두 사기로 했다"고 말했다. 지난 13일 복권 추첨 결과, 에머릭이 고른 번호가 10만 달러 당첨 번호가 ...

    한국경제TV | 2023.12.23 08:04

  • thumbnail
    1억여원짜리 복권 2장 당첨된 美 남성 "한 장은 형에게"

    미국의 중년 남성이 복권 판매 직원의 실수로 구매한 같은 번호의 복권 2장이 각각 10만 달러(약 1억3천만 원)에 당첨되는 행운을 얻었다. 22일(현지시간) UPI통신과 지역언론에 따르면 노스캐롤라이나 주도(州都) 롤리의 교외도시 가너에 사는 티모시 에머릭은 지난주 자신이 일하는 창고형 대형마트 '비제이스'(BJ's)에서 뜻하지 않게 2장의 복권을 샀다가 '더블 행운'의 주인공이 됐다. 에머릭은 "판매 직원이 실수로 동일한 번호의 복권을 2장 ...

    한국경제 | 2023.12.23 07:47 | YONHAP

  • thumbnail
    90세에 석사학위를? 美 만학도 할머니 '화제'

    미국에서 90세 여성이 석사 학위를 취득해 주목받고 있다. 18일(현지시간) UPI통신은 미국 텍사스주에 거주하는 90세 미니 페인 씨가 노스텍사스대학교에서 최고령으로 석사학위를 취득했다고 보도했다. 그는 학제간 연구 전공으로 석사학위를 받고 노스텍사스대를 무사히 졸업했다. 페인 씨의 지도교수인 빌리 로슬러 교수는 "미니는 진정한 '평생 학습자'다. 90세에 학위를 취득한 그의 끈기는 인상적이다"라며 "과정을 ...

    키즈맘 | 2023.12.19 19:54 | 김주미

  • thumbnail
    '나이는 숫자에 불과'…미국서 90세 할머니 석사학위 받아

    "공부 아직 안 끝나…배움 계속해나가고 싶다" 미국에서 90세라는 고령에 석사 학위를 취득한 만학도 여성이 화제가 되고 있다. 18일(현지시간) UPI통신은 미국 텍사스주에 사는 90세의 미니 페인 씨가 노스텍사스대학교에서 최고령으로 석사학위를 취득했다고 보도했다. 폐인 씨는 1950년 고등학교를 졸업한 뒤 2년제 대학에 잠시 다녔다. 그 후 30년간 필사·문서처리사로 일하다가 68세 때 은퇴했다. 은퇴 후 페인 씨는 다시 학업을 이어가기로 ...

    한국경제 | 2023.12.19 15:1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