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정부 "50인 미만 기업 52시간제 유예 없다"

    ... 노동부는 300인 이상 사업장과 50∼299인 사업장에는 계도기간을 부여했지만, 5∼49인 사업장에는 부여하지 않을 방침이다. 중소기업계는 코로나19 사태로 타격을 입은 만큼 1년 이상의 계도기간이 필요하다고 요구했지만 고용부는 탄력근로제 단위 기간을 최장 6개월로 확대한 개정 근로기준법이 지난 4월 시행에 들어가는 등 주 52시간제 안착을 위한 보완 입법이 이뤄졌기 때문에 별도 계도기간이 필요하지 않다고 판단했다. 조현석기자 hscho@wowtv.co.kr ⓒ ...

    한국경제TV | 2021.06.16 21:16

  • thumbnail
    50인 미만 기업도 7월부터 주 52시간…'근로자 대표' 등 보완 필요

    ... 사업장에 대해 계도기간을 부여하지 않기로 한 것은 주 52시간제 시행에 큰 차질이 없을 것으로 보기 때문이다. 다만 근로자 대표 등 관련 제도를 좀 더 보완하지 않을 경우 일부 사업장에서는 장시간 근로를 계속할 수 있다는 지적도 나온다. ... 다양한 지원 방안을 시행할 방침이다. 우선 전국 48개 지방노동관서에 설치한 노동시간 단축 현장 지원단을 통해 탄력근로제와 같은 유연근로제 도입 방안 등을 안내할 계획이다. 탄력근로제는 일정 단위 기간 중 업무가 많은 주의 근로시간을 ...

    한국경제 | 2021.06.16 17:08 | YONHAP

  • thumbnail
    정부 "50인 미만 기업 93% 주 52시간 가능"…계도기간 안 준다

    내달 주 52시간제 시행 앞두고 조사 결과 공개 "탄력근로제 등 활용 가능" 정부는 다음 달부터 주 52시간제 적용 대상인 50인 미만 사업장의 90% 이상이 주 52시간제를 준수할 수 있는 상태로 파악됐다고 ... 50∼299인 사업장에는 계도기간을 부여했지만, 5∼49인 사업장에는 부여하지 않을 방침이다. 탄력근로제 단위 기간을 최장 6개월로 확대한 개정 근로기준법이 지난 4월 시행에 들어가는 등 주 52시간제 안착을 위한 보완 ...

    한국경제 | 2021.06.16 11:00 | YONHAP

사전

노동유연성 [Labour market flexibility] 경제용어사전

경기침체나 회복 등 외부 변수에 따라 인적자원을 신속하고 탄력적으로 배분할 수 있는 노동시장의 능력. 노동유연성이 높으면 고용주가 근로자를 쉽게 해고할 수 있어 노동자의 근로 안정성은 떨어진다. 반면 노동유연성이 낮으면 신규 채용이 ... 회원국 중 미국은 OECD 36개국 중 두 번째로 노동유연성이 높은 데 비해 한국은 34위로 최하위다. 국내에서는 근로기준법상 근로자를 해고하려면 긴박한 경영상의 이유, 노조와의 협의, 고용노동부 장관의 허가 등 까다로운 조건을 충족해야 ...

인가연장근로 경제용어사전

근로자의 동의를 받은 사용자가 고용노동부 장관의 인가를 얻어 최장 근로시간(300인 이상 사업장은 2018년 7월1일부터 주 52시간)을 초과해 근로하도록 지시할 수 있는 제도. 탄력근로시간제 등 기존 유연근무제는 평균 근로시간을 주 52시간으로 맞춰야 하지만, 인가연장근로로 인정받으면 그럴 필요가 없다. 이전에는 자연재해나 중대 사고가 발생할 때만 허용됐다. 기업들은 석유화학업체의 정기보수 기간, 조선사의 선박 시운전 기간 등에도 이를 인정해달라고 ...

고정성 경제용어사전

상여금이나 수당이 통상임금이 되려면 정기성, 일률성, 고정성 요건을 충족시켜야 한다. 통상임금은 연장근로수당 등의 기준임금이므로 연장근로 등을 하기 전에 미리 확정돼 있어야 한다는 요건. '15일 이상 근무'나'재직자에게만 지급' 등 추가적인 조건과 관계없이 일정 근무에 대한 대가를 확정적으로 지급하는 것을 말한다.

웹문서

  • 한국경제 좋은 일터 연구소

    ... [선임기자 칼럼] 적극 행정과 적폐 사이 [뉴스의 맥] 부당노동행위 처벌 폐지 등 '... 좋은일터지표 탄력근로시간제 확대해야 하나 [찬성] 건설·조선, 계절 수요변동 큰 업종 등 3개월 단위론 근로시간 조정 어려워 ... 주에 52시 김영완 김영완 한국경영자총협회 노동정책본부장 [반대] 현행 제도로도 기업 애로 해소 가능… 탄력근로 확대는 일방적 기업 편들기 OECD 평균 훨씬 웃도는 장시간 근로 해소가 우선 탄력근로시간제는 기업 업무량의 ...

    http://gwp.hankyung.com
  • 한국경제 좋은 일터 연구소

    ... 평가사업 대학 최고위 과정 평가 이공계 대학 평가 지방브랜드평가(KLBCI) 대학 취업·창업 역량 평가 탄력근로시간제 확대해야 하나 [찬성] 건설·조선, 계절 수요변동 큰 업종 등 3개월 단위론 근로시간 조정 어려워 ... 필요하다. 김영완 김영완 한국경영자총협회 노동정책본부장 [반대] 현행 제도로도 기업 애로 해소 가능… 탄력근로 확대는 일방적 기업 편들기 OECD 평균 훨씬 웃도는 장시간 근로 해소가 우선 탄력근로시간제는 기업 업무량의 ...

    http://gwp.hankyung.com/apps/gwp.columnsndebates_list
  • 한국경제 좋은 일터 연구소

    ... 평가사업 대학 최고위 과정 평가 이공계 대학 평가 지방브랜드평가(KLBCI) 대학 취업·창업 역량 평가 탄력근로시간제 확대해야 하나 2018/05/21 17:34 오는 7월1일 '주 52시간 제도' 시행을 앞두고 노사가 ... 반드시 필요하다. 김성희 김성희 고려대 노동문제연구소 교수 [반대] 현행 제도로도 기업 애로 해소 가능… 탄력근로 확대는 일방적 기업 편들기 OECD 평균 훨씬 웃도는 장시간 근로 해소가 우선 탄력근로시간제는 기업 업무량의 ...

    http://gwp.hankyung.com/apps/gwp.columnsndebates_view?no=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