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전체 뉴스

  • thumbnail
    '7만전자' 횡보 삼성전자, 숨고르기 끝?…"이제 눈여겨볼 때"

    ... 상반기에 부진했던 비메모리 반도체 부문에서 하반기부터 본격 매출 증가가 기대되기 때문이다. 김경민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3분기 반도체 부문에서 메모리 신규 라인의 초기 가동 비용 반영이 마무리되고 128단 낸드 플래시(NAND Flash) 고단화 및 15nm 디램 미세화 영향으로 원가 절감이 가시적"이라며 "비메모리 반도체의 경우 그동안 부진했던 SoC(System on Chip) 출하가 개선되고 파운드리 서비스 가격이 현실화되면서 평소의 ...

    한국경제 | 2021.08.03 10:14 | 차은지

  • thumbnail
    '원익QnC' 52주 신고가 경신, MOMQ Risk, 완전 해소 국면 진입 - 유안타증권, BUY(유지)

    ... BUY(유지) 07월 28일 유안타증권의 이재윤 애널리스트는 원익QnC에 대해 "21년/22년 영업이익이 각각 891억원/ 1,202억원으로 전망되는 데 반해 동사 시가 총액은 8,000억원 수준에 불과함. 1) 글로벌 반도체(3D NAND/Foundry) 고객사들의 Capex 경쟁이 심화되는 과정에서 쿼츠웨어, Si Ring, SiC 등과 같은 소모성 부품 업종의 실적 모멘텀이 부각되고 있고, 2) MOMQ의 실적 개선이 가속화되면서 동종 업종 업체 대비 Valuation ...

    한국경제 | 2021.08.03 10:09 | 한경로보뉴스

  • thumbnail
    '원익QnC' 52주 신고가 경신, MOMQ Risk, 완전 해소 국면 진입 - 유안타증권, BUY(유지)

    ... BUY(유지) 07월 28일 유안타증권의 이재윤 애널리스트는 원익QnC에 대해 "21년/22년 영업이익이 각각 891억원/ 1,202억원으로 전망되는 데 반해 동사 시가 총액은 8,000억원 수준에 불과함. 1) 글로벌 반도체(3D NAND/Foundry) 고객사들의 Capex 경쟁이 심화되는 과정에서 쿼츠웨어, Si Ring, SiC 등과 같은 소모성 부품 업종의 실적 모멘텀이 부각되고 있고, 2) MOMQ의 실적 개선이 가속화되면서 동종 업종 업체 대비 Valuation ...

    한국경제 | 2021.07.29 15:33 | 한경로보뉴스

사전

96단 4D 낸드플래시 [96-layer 512 gigabit (Gb) CTF-based 4D NAND flash] 경제용어사전

K하이닉스는 2018년 10월말 세계 최초로 CTF(charge trap flash) 구조에 PUC(peri under cell) 기술을 결합하여 개발한 96단 512기가비트(Gb) TLC(3비트 단위로 데이터 저장) 4D 낸드. 기존 3D 낸드와 비교해 한 단계 진화했다는 의미로 '4D'라는 이름을 붙였다. 3D 낸드는 메모리반도체업계의 패러다임을 바꾼 제품이다. 셀을 평면(2D)으로 배치하는 과정에서 집적도의 한계에 직면하자 이를 수직으로 ...

96단 3차원 낸드플래시 [3D NAND flash with 96-layer] 경제용어사전

데이터가 저장되는 3D셀을 96단 쌓아 올린 5세대 3D 낸드. 삼성전자가 2018년 5월부터 평택 공장에서 양산을 시작했으며 6월부터 이를 기반으로 한 SSD의 양산을 시작했다. 96단 3D낸드플래시는 기존 64단 3D 낸드 대비 데이터 전송 속도가 1.4배 빠르고 데이터 입력 시간도 30% 줄었다. 칩 하나에 1Tb(테라비트)까지 담을 수 있다. 최대 512Gb(기가비트)를 저장했던 64단 3D 낸드 대비 2배 가까이 많은 데이터를 저장할 ...

72단 256Gb 3D 낸드플래시 [72-layer 256 gigabit three-dimensional NAND Flash] [72-l] 경제용어사전

2017년 4월 10일 SK하이닉스가 업계 최초로 개발에 성공 했고 2017년 하반기 부터 양상을 개시하겠다고 발표한 4세대 낸드 제품을 말한다. 이 제품은 SK하이닉스 고유 기술을 적용해 개발했으며, 적층수 증가에 따른 공정 난이도 극복을 통해 현재 양산 중인 48단 3D 낸드보다 데이터를 저장하는 셀(Cell)을 1.5배 더 쌓는다. 256Gb 낸드는 칩(Chip) 하나만으로도 32GB(기가바이트) 용량의 저장장치를 만들 수 있다. SK하이...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