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501-510 / 644건

국민소득 경제용어사전

① 국민소득은 한 나라 안에 있는 가계·기업·정부 등의 모든 경제주체가 일정기간에 새로이 생산한 재화와 용역의 가치를 금액으로 평가하여 합한 것으로 한 나라의 경제수준을 종합적으로 나타내는 대표적인 지표라고 할 수 있다. 국민소득은 생산의 범위 및 평가방법에 따라 국민총생산(GNP), 국내총생산 (GDP), 국민순생산 (NNP), 국민가처분소득 (NDI), 국민소득(NI), 개인가처분소득(PDI) 등으로 나뉜다. 이와 같은 국민소득지표로 ...

분배국민소득 [national income distributed] 경제용어사전

생산활동에 참여한 개개의 생산요소에 지불된 소득과 기업가의 이윤을 말한다. 임금, 지대, 이윤, 배당, 이자 등의 소득을 말한다. 우리나라 의 국민소득 계정에서는 피고용자보수, 비법인기업 소득, 재산소득, 법인 에 대한 직접세 , 일반정부의 재산과 기업소득을 가산한 데에서 공채이자 및 소비자부채이자를 공제한다.

국민소득의 실질화 경제용어사전

경상가격에 의한 국민총생산을 불변가격 으로 환가하여 실질 국민소득 을 계산하는 것. 국민소득은 각 생산물에 단위당 부가가치 를 곱하여 화폐금액으로 표시한 다음 이를 합계하여 추계하고 있는데 이때 적용되는 가격에 따라 경상국민소득(명목국민소득)과 불변국민소득(실질국민소득)으로 분류된다. 경상국민소득은 당해연도의 생산물에 당해연도 가격을 곱하여 산출한 것이고 불변국민소득은 당해연도의 생산물에 특정 기준시점(기준년)의 가격(불변가격)을 곱하여 ...

대외수취요소소득 경제용어사전

우리나라의 국민이 외국에서 노동이나 자본 등의 생산요소를 제공한 대가로 받은 소득을 말한다. 대외수취요소소득은 국민총생산에 포함된다. 즉, 국민총생산은 국내총생산 에 대외수취요소소득에서 대외지급요소소득 을 차감한 대외순수취요소소득을 더한 것이다.

대외지급요소소득 경제용어사전

외국인이 국내에서의 생산활동으로 만들어진 부가가치 로 해외에 지급하여야 할 요소소득을 말한다. 따라서 우리나라의 국민총생산을 산정할 때에는 제외되어야 한다. 즉, 국민총생산은 국내총생산 에다가 대외수취요소소득 에서 대외지급요소소득을 뺀 대외순수취요소소득을 더한 것이다.

미경과소득 [unearned income] [unea] 경제용어사전

회계상에서 미리 받은 임차료나 고객들로부터 다른 선급금과 같은 아직 가득하지 않았지만 수령한 소득. 미경과소득은 보통 회사의 대차대조표 상에 유동부채 로 분류된다. 세무적으로는 근로에서 발생하는 임금이 아닌 배당, 이자, 임차료 같은 원천으로부터의 소득을 말한다.

배당소득 경제용어사전

법인의 이익이나 잉여금 의 배당 또는 자본전입으로 인한 무상주 식 등 배당소득이 발생한 경우에 부과되는 세금을 말한다. 우리나라에선 배당소득에 대해 14%의 배당소득세와 지방소득세 1.4%를 더해 15.4%의 세율로 원천징수한다. 분리과세되는 배당소득에는 비실명자산의 배당소득, 거주자와 배우자 합산 4천만원 이하의 이자 및 배당소득, 상장법인 또는 장외등록법인이 소액주주 에게 지급하는 배당이 있다. 종합과세되는 배당소득에는 상장법인 또는 ...

금융소득종합과세 경제용어사전

이자소득, 배당소득 등의 금융소득 을 종합소득에 합산하여 과세하는 제도. 누진세율 을 적용하여 부의 재분배를 촉진하고 조세 형평성을 실현하기 위해 마련됐다. 1996년부터 금융실명제 의 후속조치로 도입되었으나 1997년 말에 발생한 외환위기 등으로 전면 유보하였다가 2001년 1월 1일부터 다시 실시되었다. 금융소득 종합과세는 개인별 금융소득(이자·배당소득)이 연 2000만원을 초과하면 금융소득을 다른 소득과 합산해 누진세율을 적용하는 ...

화폐소득 [money income] 경제용어사전

오직 화폐로만 측정된 소득. 이는 실질소득 과 대조되는데, 실질소득은 인플레이션 또는 디플레이션 에 기인한 화폐의 구매력 변화를 고려한다.

근로소득 세액공제 경제용어사전

근로자에게 부과한 소득세에서 소득에 따라 일정 금액을 공제해주는 제도. 소득별로 한도를 정해 놓고 근로자 개인의 산출세액에서 일정 비율을 곱해 나온 금액만큼을 빼주는 방식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