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581-590 / 644건

초과유보이득세 [accumulated earning taxor accumulated profits tax] 경제용어사전

주주에게 배당으로 지불되면 부과될 높은 개인소득 세를 피하기 위해 기업 내에 유보된 유보이익 에 부과되는 세금.

채권 [bond] 경제용어사전

... 권하고 있다. 사회초년생은 우량 회사채를 고려해보는 게 바람직하다는 조언이다. 이미 발행돼 유통되고 있는 회사채는 만기가 다양하고, 최소 투자금액도 1000원 단위로 부담이 작아 본인의 자금 사정에 맞춰 투자할 수 있다. 금융소득종합과세 대상자는 시중금리가 낮았던 2020~2021년 사이 발행된 채권에 투자하는 것이 유리하다. 채권은 매매차익은 비과세이나 이자소득은 금융소득종합과세 대상이기 때문이다. 2022년들어 채권에 투자하는 개인투자자가 늘면서 채권을 ...

차명계좌 경제용어사전

... 가상의 이름을 사용하는 가명(假名)계좌와는 다르다. 차명계좌는 크게 상대방의 허락을 얻어 개설한 합의 차명과 동의 없이 남의 이름을 훔쳐 개설한 계좌로 나뉜다. 1993년 정부는 금융실명제 도입 이후 비실명자산에 대해 그 이자 및 배당소득에 대해 90%의 세율로 소득세를 매기도록 하고 있다. 또 실명제 시행 이전의 비실명자산에 대해서는 90% 차등과세는 물론, 실명제 실시일(1993년 8월12일) 당시 가액의 50%를 과징금으로 징수하도록 명시한다.

증권거래세 [securities transaction tax] 경제용어사전

... 상장된 주권 등을 양도하는 경우, 외국유가증권시장에 주권 등을 상장하기 위해 인수인에게 주권 등을 양도하는 경우에는 과세되지 않는다. 반면 미국 일본 독일 등엔 증권거래세가 없다. 투자자가 주식을 팔아 돈을 벌었을 때만 이익금에 양도소득세를 매긴다. 일본도 과거에는 거래세가 있었다. 하지만 주식시장을 활성화하기 위해 거래세를 폐지했다. 일본 정부는 1989년 증권거래세율을 기존 0.55%에서 0.3%로 내린 뒤, 10년에 걸쳐 증권거래세와 양도소득세를 병행 부과하면서 ...

총저축률 경제용어사전

국민경제 전체가 자유롭게 처분할 수 있는 소득이 그해에 모두 소비되지 않고 남는 부분이 있는데, 이를 저축이라고 한다. 총저축률은 국민경제가 소비나 저축으로 처분할 수 있는 소득(국민총가처분소득)에서 저축이 차지하는 비율을 말한다. 저축은 투자를 위한 재원으로 쓰인다. 따라서 저축의 증가 없이는 궁극적으로 투자의 증가도 있을 수 없다. 저축은 한 나라의 경제성장과 경제의 자립도를 높이는 중요한 역할을 하는 셈이다. 각 나라가 총 저축률 을 끌어올리기 ...

중산층 [middle class] 경제용어사전

세계적으로 통일된 기준은 없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의 경우 소득의 중간값의 50~150%의 소득계층을 중산층으로 보고 있다. OECD는 중위소득의 50% 미만을 빈곤층, 50~150% 미만을 중산층, 150% 이상을 고소득층으로 분류하고 있다.

조세피난처 [tax haven] 경제용어사전

◆조세 피난처란? 경제협력개발기구(OECD)는 조세피난처(tax haven)를 소득세나 법인세를 부과하지 않거나 15% 이하인 국가와 지역으로 규정하고 있다. 이 밖에 세금 제도의 투명성, 세금 정보 공유, 기업의 실질적인 사업 수행 여부도 고려한다. 이런 기준에 따라 OECD가 조세피난처로 규정한 곳은 36개국이다. 각국이 개별적으로 지정한 조세피난처까지 포함하면 50곳 이상일 것이란 추정이다. 영국 조세정의네트워크(TJN)가 내놓은 2012년 ...

조세피난방지세제 경제용어사전

다국적기업 이 법인세 부담이 낮은 곳에 가공회사를 설립, 조세를 회피하는 것을 규율하기 위한 제도다. 1997년 1월부터 우리나라에서도 기업의 자본도피용 해외진출 및 해외발생 소득에 대한 절세를 막기 위해 도입되었다. 내국법인이 해외조세 피난처에 장부상으로만 있는 유령회사에 소득을 부당히 유보할 경우 이를 내국법인의 배당소득으로 간주, 과세하게 된다. 조세피난처 란 법인의 부담세액이 실제 발생소득의 15% 이하인 국가 또는 지역이다. 과세대상은 ...

조세부담률 [ratio of amount of taxes [to national income]] 경제용어사전

국민들이 소득 중에서 얼마만큼을 세금으로 부담하느냐를 나타내주는 지표. 국민총생산(GNP)에서 국민이 낸 세금(국세+지방세)이 차지하는 비중을 말한다. 조세부담률은 국민들의 평균세율이라고 할수 있으며 세금부담이 무거운지 가벼운지를 판단하는 데 자주 이용된다. 조세부담률이 낮으면 국민들의 가처분소득이 많아져 민간경제가 활성화된다는 긍정적인 측면도 있으나 정부의 재원확보가 어려워 공공사업이 제대로 수행되지 못할 수도 있다.

조세 경제용어사전

국민들로부터 거둬들인 세금을 말하는데, 과거 담배·인삼 등 전매사업에서 발생한 전점매익금도 여기에 포함되었다. 이를 세입원천별로 보면 소득 및 이익세, 사회보장 기금, 재산세 , 재화및 용역세, 국제무역거래세 등으로 분류한다. 한편 GNP에 대한 조세수입이 차지하는 비중(조세수입/경상GNP)을 조세부담률 이라고 하는데, 이는 국민 전체의 조세부담 정도를 나타내주는 지표라할 수 있다. 조세부담률의 크기는 조세의 누진 정도, 국가의 조세징수능력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