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291-300 / 545건

베를린 컨센서스 [Berlin Consensus] 경제용어사전

당면한 유럽위기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경기부양보다 긴축정책을 추진해야 위기발생국의 도덕적 해이를 줄이면서 재정여건을 개선, 균열된 유럽통합을 재추진할 수 있다는 주장. 독일이 앞장서서 일관되게 주창했다는 점에서 '베를린 컨센서스'라 불린다.

그렉시트 [Grexit] 경제용어사전

...eece)와 탈퇴, 탈출을 뜻하는 exit의 합성어로 그리스의 유로존 이탈을 뜻한다. 2012년 그리스는 유로화 도입에 따른 경상수지 적자의 심화와 방만한 재정운영으로 인해 재정난을 겪게되었는데 이 위기를 극복하기위해 트로이카 (유럽재무장관회의, 국제통화기금, 유럽중앙은행)의 구제금융에 의존하게 된다. 트로이카는 구제금융을 제공하는 조건으로 정부지출의 축소와 증세를 요구하고 이는 그리스 국민들의 반발을 불러왔다. 그 시점에 그리스에서 총선이 실시되었는데 총선과정에서 ...

유로 6 [EURO 6] 경제용어사전

유럽연합(EU)이 도입한 경유차 배기가스 규제단계의 명칭. 1992년 EURO 1에서 출발해 2013년 유로6까지 지속적으로 강화되어 왔다. EURO 6 기준에 의하면 대형경유차의 경우 질소산화물 (NOx)을 EURO 5 단계(2.0kWh)의 1/5 수준인 0.4gkWh까지만 허용한다. 이 기준은 2015년부터 국내 디젤 신차에도 도입된다. 버스와 덤프트럭 등 대형 상용차는 1월부터, 포터 같은 중소형 상용차와 승용차는 9월부터다. 유로6는 유로5에 ...

안전통화의 저주 [curse under safe haven] 경제용어사전

미국, 유럽의 잇따른 위기로 안전통화로 부각된 엔화가 강세가 돼 가뜩이나 어려운 일본경제가 디플레이션 이 우려될 정도로 더 어렵게 하는 상황을 말한다. 배리 아이켄그린 미국 버클리대 교수가 처음 주장했던 '안전 통화의 저주'는 미국과 유럽의 잇단 위기에 따라 안전 피난처(safe haven)로 엔화 수요가 증가되는 현상을 말한다. 일본의 경기침체가 지속되는 가운데서도 미국, 유럽의 잇따른 경제위기로 엔화가 오히려 안전통화로 부각돼 강세를 띠게 ...

패시브 하우스 [passive house] 경제용어사전

... 사용량을 최소화하는 에너지 절감형 주택이다. 이를 위해 단열재 등을 충분히 활용하고 벽채도 두껍게 하며 창문도 삼중창을 사용하여 하는등 단열효과를 극대화한다. 능동적(active)으로 태양열등 외부 에너지를 끌어쓰는 액티브 하우스(active house)에 대응하는 개념이다. 1991년 독일에서 처음 도입됐고 이후 오스트리아, 영국 등 유럽에 확산되고 있는 추세이다. 일반적으로 패시브 하우스는 냉방 및 난방을 위한 최대 부하가 ㎡당 10W 이하이다.

셰일 오일 [shale oil] 경제용어사전

... 뽑아내는 전통적인 유정과 달리 셰일원유는 첫해에 65~70%의 원유가 한꺼번에 나오는 것도 특징이다. 이 때문에 업체들은 지역을 옮겨다니며 시추공을 수십에서 수백개씩 계속 뚫어야 한다. 암반에 균열을 일으키는 과정에서 화학물질을 사용하기 때문에 유럽을 비롯한 대부분 국가가 생산량을 제한하고 있다. 중국은 세계 최대 셰일원유 및 가스 매장 국가로 추정되지만 수압파쇄법에 필요한 물이 부족한 데다 생산기술이 높지 않아 아직 생산을 시작하지 못하고 있다.

이지 머니 [easy money] 경제용어사전

미국ㆍ유럽 등 선진국들이 금융위기극복을 위해 막대한 유동성 을 풀면서 조달비용이 낮아진 자금

국채교환 경제용어사전

... 민간채권단은 BNP파리바, 도이체 방크, 알리안츠 등 총 12개로서 민간채권단이 보유한 2천60억유로 규모의 그리스 국채에 대해서 53.5%의 손실률을 적용해서 1070억유로를 탕감하고 남은 금액은 최고 30년만기 장기국채와 2년만기 유럽재정안정기금 채권으로 교환된다. 그리스는 국채교환에 성공해야만 유로존 재무장관들이 약속한 1,300억 유로규모의 2차 금융지원을 받을 수 있고 실패할 경우에는 디폴트( 채무불이행 )상황에 직면하게 된다. 그리스정부는 민간채권단의 ...

국채 매입프로그램 [Security Market Program] 경제용어사전

유럽중앙은행 (ECB)이 유럽지역 국공채 시장의 심리안정과 유동성 보강을 위해 유럽존 국가의 국공채를 매입하는 프로그램 . 2011년 12월부터 실시하고 있는 유럽 장기대출 프로그램(LTRO)과 함께 EU가 취하고 있는 양적완화 프로그램의 한 축으로 평가받고 있다. ECB는 SMP를 통해 2010년 5월부터 아일랜드와 포르투갈, 그리스의 국채를, 2011년에는 이탈리와와 스페인의 국채를 매입했으며 이후에도 ECB는 유로존 부채 취약국들의 ...

LTRO [Long Term Refinancing Operation] 경제용어사전

유럽중앙은행 (ECB)이 자금난에 빠진 유럽국가들을 지원하기 위해 1%대의 저금리로 유럽은행들에게 3년간 돈을 빌려주는 제도이다. 2011년 12월 21일 ECB는 1차 LTRO를 통해 523개 유럽은행에 4,890억유로를 1% 저금리로 제공했고 2012년 2월 29일 2차 LTRO를 통해 5,000억유로 안팎의 자금을 공급했다. 1, 2차 양적완화 와 유사한 성격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