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51-60 / 106건

    바운스 [Bounce] 골프용어사전

    ①아이언 클럽을 똑바로 세웠을 때 리딩 에지와 트레일링 에지와의 차이를 나타내는 각도.②친 볼이 지면에 낙하한 후 튀는 일.예컨대 “Approach shot bounce over the green.”처럼 쓰임.

    비트 업 그린 [Beat-up green] 골프용어사전

    오후 시간대가 되어 스파이크 자국 등으로 요철이 많은 그린.스파이크 자국은 규칙상 수리할 수 없으므로,공식 대회에서 늦은 시간에 티오프하는 플레이어들은 가끔 이런 상황에 직면해 손해를 보기도 함.2005년 마스터스골프토너먼트 때 비제이 싱은 앞에서 플레이한 필 미켈슨이 그린에 스파이크 자국을 많이 남겼다며 항의해 두 선수가 서먹서먹해한 적이 있음.

    에이프런 [Apron(of the green)] 골프용어사전

    그린을 갓 벗어난 지점으로 잔디를 짧게 깎아놓은 구역을 말함.대개 그린을 감싸는 둥그런 띠 형태이며 잔디 길이는 그린보다는 짧고 페어웨이보다는 긺.'Fringe'라고도 함.'그린 에지(edge)'와는 구별됨.

    어게인스트 더 그린 [Against the green] 골프용어사전

    볼 근처나 플레이선의 잔디가 플레이어 쪽으로 뉘어있는 상태.요컨대 잔디가 역결인 상황.이럴 땐 평상시보다 강하게 쳐주어야 원하는 샷을 낼 수 있음.반대는 'With the green”.

    위드 더 그린 [With the green] 골프용어사전

    볼 근처나 플레이선의 잔디가 그린(목표) 쪽으로 뉘어있는 것.요컨대 잔디가 순결인 상황.이럴 땐 살짝 쳐도 볼이 생각보다 많이 구름.반대는 'Against the green'.

    다른 퍼팅 그린 [Wrong putting green] 골프용어사전

    현재 플레이하고 있는 홀의 퍼팅 그린 이외의 퍼팅 그린.'다른 퍼팅 그린'으로 불림.

    그린 마일리지 [Green mileage] 경제용어사전

    주행거리에 따라 보험료 를 차등 적용하는 제도. 약정한 주행거리 이내이면 일반 자동차 보험보다 적은 기본보험료를 내고, 약정 거리를 넘어서면 초과거리에 따라 보험료를 추가로 지불하는 방식이다. 2012년부터 시행될 예정이다.

    그린카 [green car] 경제용어사전

    에너지 소비 효율이 우수한 무공해 또는 저공해 차.전기나 연료전지 를 사용하는 전기차,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카 , 하이브리드카 , 연료전지차와 화석연료를 사용하는 클린 디젤차로 나뉜다.

    그린 프라이스 [green price] 경제용어사전

    소비자가 신재생에너지 로 생산된 전력을 기존 전기요금보다 높은 가격(녹색가격)으로 구매하는 제도를 말한다. 의무적인 것은 아니며 지불할 의사가 있는 소비자만 자발적으로 부담한다. 마케팅분야에서는 제품에서 거품을 뺀 적정한 제품공급가를 의미하는 쪽으로 사용된다.

    G세대 경제용어사전

    G세대는 푸른색을 뜻하는 '그린(Green)'과 세계화를 뜻하는 '글로벌(Global)'의 영어 첫 글자에서 따온 신조어다. 1988년 이후 태어나 선진국으로 넘어가는 문턱에서 자라난 G세대는 이전 세대에 비해 특히 건강하고 적극적이며 세계화돼어 있고 개인주의 문화에 익숙하다. 또한 인터넷 을 일찍부터 접한 세대여서 정보습득이 빠르고 조기유학ㆍ영어교육 등으로 최고의 경쟁력을 갖춘 집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