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2871-22880 / 25,1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3박4일 금강산관광 첫 출발

      현대아산은 수익개선을 위해 새로 개발한 3박4일일정의 금강산관광 상업운항을 4일 시작했다고 밝혔다. 새 관광상품 이용 관광객 200여명은 이날 오후 설봉호 편으로 금강산에 들어가며, 직원숙소를 개.보수한 금강빌리지(객실 69개)에 투숙할 예정이다. 이들은 기존의 2박3일 상품에 비해 관광일정이 하루 늘어남에 따라 구룡연과 만물상, 삼일포.해금강 등 3개 코스를 모두 관광할 수 있게 된다. 새 관광상품의 가격은 호텔해금강 등에 비해 숙소시설이 ...

      연합뉴스 | 2002.06.04 00:00

    • [KedOK '매물마당'] '서울 성북구 월곡동 상가건물' 등

      ... 이용중이다. 종합클리닉센터 학원 등으로 적당하다. 융자 12억원.25억원.(02)943-6464 인천 서구 연희동 모텔=신공항고속도로 북인천IC에서 차로 2분 거리에 있는 대지 1백20평,연면적 3백20평 모텔.총 6층 건물로 객실 36실을 갖추고 있다. 인천서구청에서 걸어서 2분거리이다. 10m 도로에 접해 있다. 자동차 15대를 주차할 수 있다. 지난 98년 준공됐으며 월 3천만원의 수익이 나온다. 융자 7억원.13억원.(032)566-8128 ...

      한국경제 | 2002.06.03 09:59

    • 설봉호, 4일부터 월간 20차례 운항

      ... 그대로 두고, 그 사이사이에3박4일짜리 여행상품을 끼워 넣는 방식으로 설봉호 운항횟수를 늘리기로 했다. 이에따라 설봉호는 금강산 도착 다음날 오전 속초항으로 귀항한 뒤 당일 오후 3박4일짜리 여행상품 이용 관광객들을 태우고 다시 금강산으로 들어가게 된다. 한편 현대아산은 설봉호 증편운항으로 늘어나는 관광객을 수용하기 위해 직원숙소를 개.보수한 `금강 빌리지'(객실 71개)를 최근 오픈했다. (서울=연합뉴스) 심인성기자 sims@yna.co.kr

      연합뉴스 | 2002.06.03 00:00

    • [라이벌/대전] '호텔리베라유성-유성호텔'..선의의 경쟁

      ... 호텔. 이탈리아의 유명한 관광지인 리비에라(Riviera)에서 이름을 따 온 이 호텔은 '조그만 찬사를 위한 최대의 서비스'를 모토로 고객지향의 마케팅을 펴고 있다. 2001년 신안그룹이 인수해 오늘에 이르고 있는 이 호텔의 객실은 모두 1백74실. 최대 1천6백명까지 수용해 국제행사를 치를 수 있는 다이너스티홀과 3백∼4백명을 수용하는 3개 홀을 갖춰 세미나 심포지엄 등 각종 단체 행사가 연중 끊이지 않는다. 1915년 개관한 유성호텔은 80여년의 역사와 ...

      한국경제 | 2002.06.03 00:00

    • [경제월드컵 CEO에 사실상 '국빈 대접']

      ... 전해졌다. 또 방한 인사들의 편의와 안전을 위해 KOTRA 직원이 가이드가 되고 운전기사와경호원 1명씩도 편의와 안전을 위해 종일 따라붙어 `밀착 서비스'를 벌였다. 물론 숙소는 특급호텔인 리츠칼튼과 롯데의 스위트룸 이상급의 객실이 제공됐다. 이들이 입국할 때는 인천공항까지 지위에 따라 산자부의 국.과장급이 면세구역까지 마중을 나가 초스피드로 차량까지 안내됐다. 가장 파격적인 것은 공항을 나서자마자 시작된 경찰의 에스코트. 공항에 마중나간 것에 대해서는 ...

      연합뉴스 | 2002.06.01 00:00

    • 롯데호텔 노사, 해고자 복직문제 놓고 갈등

      ... 공식 후원호텔인 롯데호텔은 현재 전국 10개 경기장, 32경기의 모든 연회행사는 물론 VIP고객 및 자원봉사자(총 17만8천400명)의 음식과 서비스를 전담 제공하고 있다. 한편 롯데호텔은 2년전 74일간에 걸친 파업으로 인해 노조원 1천100여명 강제연행이라는 호텔 업계 사상 초유의 사태를 낳았으며 특히 객실과 식당, 백화점내 면세점 영업중단으로 수백억원의 매출손실을 기록한 바 있다. (서울=연합뉴스) 심인성기자 sims@yna.co.kr

      연합뉴스 | 2002.06.01 00:00

    • 방한 CEO들에 국빈급 의전

      ... 인사들의 편의와 안전을 위해 KOTRA 직원이 가이드를 맡고 편의와 안전을 위해 운전기사와 경호원이 1명씩 종일 따라붙어 '밀착 서비스'를 제공했다. 물론 숙소는 서울의 특급호텔인 리츠칼튼호텔과 롯데호텔의 스위트룸 이상급의 객실이 제공됐다. 이들이 입국할 때는 지위에 따라 산자부의 국·과장급이 인천공항 면세구역까지 마중을 나가 차량까지 초고속으로 안내했다. 가장 파격적인 것은 공항을 나서자마자 시작된 경찰의 에스코트. 행사 관계자는 "초청인사들이 공항마중에 ...

      한국경제 | 2002.06.01 00:00

    • 쌍용정보통신 용평리조트 고객정보시스템 수주

      쌍용정보통신(대표 염정태)은 용평리조트(대표 김대욱)의 고객정보시스템 구축사업을 수주했다고 31일 밝혔다. 이에 따라 쌍용정보통신은 용평리조트내 호텔, 콘도 및 부대시설에 인터넷 기반의 실시간 통합예약시스템, 요금정산시스템, 기가비트급 통신망을 비롯해 객실예약,영업장 관리, 임직원 관리시스템을 구축하게 된다. (서울=연합뉴스) 김범수기자 bumsoo@yna.co.kr

      연합뉴스 | 2002.05.31 00:00

    • [2002 한.일 월드컵] 도시는 축구로...농촌은 선거로

      ... 걱정이다. 부산시는 월드컵 경기가 6월2,4,6일에 집중돼 7일 이후 분위기가 급랭할 것으로 우려하고 있다. 부산시는 월드컵 기간중 외국인 관광객 수가 3만2천여명에 이를 것으로 전망했다. 그러나 지금까지 예약이 완료된 객실은 2천6백5실로 예약률이 17.6%선에 그치고 있다. 관심을 끌만한 빅경기가 없는 대전은 더욱 심각하다. 대전시가 도심 곳곳에 설치한 홍보 광고물과 달리 호텔 등 숙박업소와 상가에선 "월드컵기간 한 달 간 파리만 날리게 됐다"고 ...

      한국경제 | 2002.05.30 20:45

    • [2002 한.일 월드컵] 도시는 축구로...농촌은 선거로

      ... 있다. 부산시는 월드컵 경기가 6월2,4,6일에 집중돼 7일이후 월드컵 분위기가 급냉할 것으로 우려하고 있다. 부산시는 월드컵 기간중 외국인 관광객수가 3만2천여명에 이를 것으로 전망했다. 그러나 지금까지 예약이 완료된 객실은 2천6백5실로 예약률이 17.6%선에 그치고 있다. 대전은 상황이 더욱 심각하다. 관광객들의 관심을 끌만한 빅이벤트 경기가 없기때문이다. 대전시가 도심 곳곳에 치장한 홍보광고물과 시가지 전경과는 달리,숙박업소와 호텔,상가에선 ...

      한국경제 | 2002.05.30 17: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