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2591-12600 / 13,0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사회면톱] 정치권제공 비자금 추궁..검찰, 비자금 보강수사

      노태우전대통령 비자금 사건을 수사중인 대검 중수부(안강민 검사장)는 20일 오후 노씨 구속 이후 처음으로 이 사건 주임검사인 문영호 중수2과장과 김진태 검사 등을 노씨가 수감된 서울구치소로 보내 비자금 총액, 조성경위, 사용처 등에 대한 보강수사를 벌였다. 검찰은 이날 조사에서 노씨가 대국민 사과성명에서 밝힌 비자금 조성액 5천억원과 그동안 검찰의 수사결과 파악된 액수사이에 1천5백억~2천억원 가량의 차이가 남에 따라 노씨가 이 차액을 ...

      한국경제 | 1995.11.20 00:00

    • 이현우씨 구속 수감..경호실 재직때 최소 26억상당 수뢰혐의

      노태우전대통령 비자금 사건을 수사중인 대검 중수부(안강민 검사장)는 17일 이현우전청와대경호실장이 재직중 대형 인허가사업과 관련, 기업총수들 로부터 최소 26억5천만원을 받은 사실을 확인, 이씨를 이날 오후 특정범죄 가중처벌법상 뇌물및 알선수재, 저축관련 부당행위등 혐의로 구속수감했다. 검찰에 따르면 이씨는 경호실장 재직중인 지난 89년12월~92년4월 청와대 별관안가등에서 동아그룹 최원석회장으로부터 진해 잠수함기지 건설공사등 국방부에서 ...

      한국경제 | 1995.11.18 00:00

    • [사회면톱] 검찰, 이원조/김종인/금진호씨 출국 금지

      노태우전대통령 비자금 사건을 수사중인 대검중수부(안강민 검사장)는 18일 노씨의 비자금 조성에 깊이 관여한 것으로 드러난 이원조전의원과 김종인전청와대경제수석등 2명을 이날 오전 출국금지조치 했다. 안중수부장은 "노씨의 비자금 조성에 적극 개입한 측근인사로 이전의원과 김전수석등이 거론되고 있다"며 "오늘,내일(19일,20일)중으로 소환할 계획은 없으나 앞으로 수사계획에 따라 필요하면 불러 조사하겠다"고 말해 내주초께 이들을 소환할 것임을 ...

      한국경제 | 1995.11.18 00:00

    • 이현우씨 수뢰 확인, 빠르면 17일 영장청구 .. 노씨 비자금

      노태우전대통령 비자금사건을 수사중인 대검 중수부(안강민검사장)는 16일 5회째 소환한 이현우전청와대 경호실장(57)을 상대로 이틀째 철야조사를 벌여 이씨로부터 노씨 비자금조성과정에 적극 개입했다는 진술을 확보했다. 검찰은 또 이씨가 이 과정에서 노씨와 별도로 거액의 뇌물을 받은 혐의 사실도 일부 파악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이에따라 이씨에 대해 빠르면 17일중 특정범죄 가중처벌법(뇌물) 위반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할 방침이다. 검찰의 ...

      한국경제 | 1995.11.17 00:00

    • 검찰,금진호의원등 측근인사 조만간 사법처리

      노태우전대통령 비자금 사건을 수사중인 대검 중수부(안강민 검사장)는 17일 노씨에 대한 사법처리가 일단락됨에 따라 노씨의 비자금 조성경위및 사용처등에 대한 보강수사에 본격 착수했다. 검찰은 노씨를 기소하기 앞서 15~20일 가량 보강수사를 통해 비자금 총액을 규명하는 한편 비자금 조성과정에서 핵심 측근들의 개입 여부등에 대해 중점 조사키로 했다. 검찰은 이와 관련, 6공 당시 금융계의 황제로 불려졌던 이원조전의원과 김종인전청와대경제수석, ...

      한국경제 | 1995.11.17 00:00

    • [1면톱] 노전대통령 서울구치소에 수감 .. 2,358억 수뢰혐의

      헌정사상 처음으로 전직대통령이 구속수감됐다. 노태우 전대통령 비자금사건을 수사중인 대검중수부(안강민검사장)는 16일 노전대통령(62)을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뇌물수수혐의로 서울구치소에 구속수감했다. 검찰은 노전대통령이 재임기간동안 국내 기업들로부터 국책사업과 대형건설사업과 관련,2천3백58억9천8백만원의 뇌물을 받은 혐의라고 밝혔다. 이로써 노전대통령비자금사건은 지난달 19일 민주당 박계동의원이 국회에서 노전대통령의 비자금계좌를 폭로한 ...

      한국경제 | 1995.11.16 00:00

    • [1면톱] 노태우씨 16일 구속..대검, 15일 2차소환/철야조사

      노태우전대통령 비자금 사건을 수사중인 대검중수부(안강민검사장)는 15일 오후 노전대통령을 재소환, 철야 조사했다. 검찰은 그동안 36개 기업인들에 대한 소환조사와 계좌추적을 통해 노전대통령이 10여개 기업총수들로부터 뇌물을 받은 혐의를 일부 확인, 특정범죄가중처벌상 뇌물수뢰혐의등으로 16일중 구속영장을 청구할 방침 이다. 검찰의 고위관계자는 이와관련, "대통령의 권한이 경제전반에 미치는 만큼 대통령이 기업으로부터 성금이나 정치자금의 명목으로 ...

      한국경제 | 1995.11.16 00:00

    • 검찰, 노태우씨 철야조사..오늘중 구속방침

      노태우전대통령 비자금 사건을 수사중인 대검중수부(안강민검사장)는 15일 오후 노전대통령을 재소환,철야조사했다. 검찰은 노전대통령에 대해 빠르면 16일중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수뢰 죄를 적용,구속영장을 청구할 방침이다. 노전대통령은 대형국책사업과 각종 이권사업에서 기업인당 50억원에서 4백억원의 뇌물을 수수한 혐의를 받고있다. 검찰은 그동안 36개 기업인들에 대한 소환조사와 계좌추적을 통해 10 여개 기업총수들이 노전대통령이 뇌물을 받은 ...

      한국경제 | 1995.11.16 00:00

    • [사회면톱] 부동산에 355억 유입 확인 .. 노씨 비자금 사건

      노태우전대통령 비자금 사건을 수사중인 대검 중수부(안강민 검사장)는 노전대통령이 금융기관 신설인가및 산업은행 시설자금 대출과정에서 거액의 비자금을 조성한 혐의를 잡고 15일 이현우전청와대경호실장을 5차로 소환, 이에 대해 집중추궁했다. 검찰은 또 이전경호실장이 6공당시 국영기업체 및 은행장인사에 직접 개입한 뒤 이들로부터 거액의 비자금을 상납받았을 것으로 보고 이 부분에 대한수사도 벌였다. 검찰은 이같은 조사를 통해 노씨가 재임기간중 ...

      한국경제 | 1995.11.15 00:00

    • 이동호 전산업은행총재 소환 조사...검찰, 노씨 비자금수사

      노태우전대통령 비자금 사건을 수사중인 대검중수부(안강민 검사장)는 14일 6공 당시 산업은행총재와 내무부장관을 지낸 이동호씨를 소환조사했다. 검찰은 이씨를 상대로 이씨가 지난 90년 산업은행 총재로 있으면서 기업 체들에게 산업은행 시설설비자금을 대출해주면서 수수료를 챙겼는지 여부와 노전대통령의 손아래 동서인 금진호민자당의원이 기업체들이 이 자금을 대 출받도록 알선해 주면서 커미션을 받았느지 여부에 대해 집중추궁했다. 검찰은 이에 앞서 ...

      한국경제 | 1995.11.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