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9601-79610 / 87,03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주5일 베팅族' 확산 .. 火.水 경정~金 경륜~土.日 경마

      ... 18일부터 경정(競艇)이 개막하면서 베팅에 죽고 사는 '꾼'들의 활동 영역도 넓어지고 있다. 경정은 자신이 선택한 모터 보트에 돈을 걸고 순위별로 당첨금을 받는 '제3의 레이스'. 매주 화요일과 수요일 경기도 하남시 미사리 조정경기장에서 펼쳐진다. 그동안 주말만 손꼽아 기다려야 했던 '베팅 마니아'들은 경정이 본격화되면서 공백기의 아쉬움을 톡톡히 달래고 있다. 실제 개장 3주째였던 지난주 미사리 경기장에는 1만여명에 가까운 사람들이 몰려 경정에 대한 높은 관심도를 ...

      한국경제 | 2002.07.15 00:00

    • thumbnail
      K리그 안양-수원전

      안양종합경기장에서 14일 열린 안양 LG치타스와 수원 삼성블루윙스와의 경기에서 안양 안드레(왼쪽)와 수원 이기형이 공중볼을 다투고 있다. /안양=연합

      한국경제 | 2002.07.15 00:00

    • 정몽준 회장, 대구시 프로축구단 창단 지원 약속

      ... 10만명이상의 시민과 지역 중소기업 다수가 참여하는 시민구단 형태"라면서 "앞으로 대구상공회의소가 주축이돼 구단 창단을 위한 시민설명회를 가질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조 시장은 "프로축구단의 창단이후 적자를 낼 경우에 대비해 월드컵경기장의 1년간 유지비(30억원)를 구단에 지원할 수 있는 방안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정 회장은 히딩크 감독과 23명의 대표선수들이 사인한 축구공과 4만달러에 달하는 월드컵 기념주화, 월드컵 참가 32개국의 국기 메달, 전국 ...

      연합뉴스 | 2002.07.15 00:00

    • [프로축국] 뜨거운 경기장, 썰렁한 경기장

      월드컵으로 뜨겁게 달아올랐던 전국의 월드컵 경기장들이 한국프로축구 정규리그인 K-리그 개최여부에 따라 명암이 갈라지고 있다. 울산.대전.수원.전주 등 프로축구 연고구단을 보유하고 있는 경기장들은 한국축구팀이 월드컵 `4강 신화'를 창조하면서 조성된 축구붐속에 월드컵 스타들이 K-리그에 출전하면서 몰려드는 입장객들로 유례없는 `호황'을 누리고 있다. 반면 제주 서귀포경기장을 비롯한 광주.인천.대구.서울 등 경기장들은 월드컵이후 단 한차례의 경기도 ...

      연합뉴스 | 2002.07.14 00:00

    • "기업인들도 축구선수처럼 뛰자"..손길승 SK회장 K리그 시축

      손길승 SK회장은 14일 부천 종합경기장에서 열린 K-리그 부천 SK개막전에 그룹 및 주요 계열사 임직원 30여명과 함께 참석,시축한데 이어 경기를 관람했다. 지난 월드컵에서 한국팀의 8경기를 모두 참관한 손 회장의 '축구 사랑'이 K-리그로 이어진 것이다. 손 회장은 월드컵으로 시작된 국운 상승과 국민 통합,IT강국 이미지 제고 등의 분위기가 K-리그를 통해 지속되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K-리그를 참관하게 됐다는 것이다. 손 회장은 "이번 월드컵은 ...

      한국경제 | 2002.07.14 00:00

    • 손길승 SK회장, K리그 시축

      `월드컵을 통한 국운상승'을 주장하며 지난 월드컵기간 8번이나 축구장을 찾는 열성을 보였던 손길승(孫吉丞) SK회장의 축구사랑이 K리그에도 그대로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손회장은 14일 오후 부천종합경기장에서 열린 K리그 부천SK-전남드래곤즈 경기에 그룹 및 주요 계열사 임직원 30여명과 함께 참석해 시축을 하고 경기를 관람했다고 SK는 밝혔다. 손회장의 K리그 관람은 월드컵으로 시작된 국운상승과 국민통합의 분위기가 K리그를 통해서 계속 이어지기를 ...

      연합뉴스 | 2002.07.14 00:00

    • [프로축구] 부천, 2연승하고 선두 부상

      ... 2002 삼성 파브 K-리그에서 2연승하며 선두로 뛰어 올랐고 안양 LG는 라이벌 수원 삼성을 꺾고 3경기만에 첫 승을 신고했다. 14일 부천과 안양종합운동장에는 비가 내리는 가운데서도 각각 2만명이 넘는 관중이 몰리는 등 대전월드컵경기장의 1만8천450명을 포함해 3경기에 모두 7만821명의 관중이 입장해 축구열기가 이어졌다. 부천은 3만1천127명이 모여든 부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경기에서 후반 17분 아프리카 말리 용병 다보의 결승골을 끝까지 지켜 전남 드래곤즈를 ...

      연합뉴스 | 2002.07.14 00:00

    • 한.일, 월드컵 입장권 문제 공동 대처

      ... FIFA 회장이 언급한 평가위원회를 조속히 개최할 것 ▲평가위 구성을 FIFA 입장권소위원회와달리할 것 ▲양국 조직위 사무총장을 평가위에 참여시킬 것 등 3가지 요구조건을 블래터 회장에게 전달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양국 사무총장은 또 ▲경기장 데이터 제출시기 ▲입장권 작성 및 송부 지연 ▲무더기 공석사태 ▲해외판매분 정보부족 등을 둘러싼 입장권판매대행사 바이롬과의 논란을 평가위원회에서 의제로 다루기로 합의했다. 한편 FIFA와 양국 조직위는 지난달 27일 월드컵조직위원회 ...

      연합뉴스 | 2002.07.13 00:00

    • 월드컵 대표선수 환영행사

      울산시는 13일 오후 7시 문수경기장에서 열리는 2002 프로축구 정규리그 울산 첫경기를 맞아 4강 신화를 이룬 월드컵 대표선수를 격려하는 환영행사를 열기로 했다. 박맹우(朴孟雨) 울산시장은 경기 시작전 월드컵 대표선수인 울산현대의 이천수,현영민 선수와 전북현대의 최진철 선수에게 꽃다발을 전달하고 울산현대 소속의 이천수, 현영민 선수에게는 감사패와 행운의 열쇠도 전달한다. (울산=연합뉴스) 이종완기자 lovelove@yna.co.kr

      연합뉴스 | 2002.07.13 00:00

    • AG 한국팀 속한 축구준결승 장소 번복 말썽

      부산 아시안게임(AG)조직위원회가 한국이 속한 남자 A조 축구 준결승전을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연다고 발표했다가 하루만에 부산 구덕운동장으로 바꿔 울산시가 강력 반발하고 있다. 13일 울산시에 따르면 부산 AG조직위는 지난 9일 오후 3시 롯데호텔에서 열린 조추첨에서 한국팀이 속한 A조1위 준결승전을 오는 10월10일 오후 5시 울산 문수구장에서 연다고 확정, 발표하고 다음날인 10일 오전 울산시에 통보했다. 그러나 부산 AG조직위는 10일 ...

      연합뉴스 | 2002.07.1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