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8751-68760 / 75,85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부동자금 언제 증시로 눈돌리나

      ... 엇갈리지만 주가가 지속적인 상승세를 보여조만간 700선을 넘어설 것이라는 데는 대부분 의견이 일치하고 있다. 대신경제연구소 김영익 투자전략실장은 "경기 회복 초기에는 주식, 채권, 부동산 중 주식의 기대수익률이 가장 높다"면서 "전세가격 하락에 따라 4분기에는 부동산가격 안정세가 정착되는 한편 경기지표도 개선될 것으로 보여 4분기 중반에는 부동자금이 증시로 유입될 것"이라고 말했다. LG투자증권 황창중 투자전략팀장은 "부동자금의 증시 유입시점을 정확히 ...

      연합뉴스 | 2003.06.15 00:00

    • 주가 700선 눈앞 .. 전문가 진단

      ... 크게 올라갈 이유가 없지만 외국인 매수 등 모멘텀이 지속되면 680∼700선까지도 갈 수 있다. 하지만 현실적인 지표들이 경기회복 기대감을 확인해줘야 추세 상승이 가능하다. 2.4분기 기업실적 발표 등을 전후해 조정을 보일 수 있지만 ... 현재의 상승세는 경기에 대한 확신에서 비롯된 것이라기 보다 수급개선에 따른것이기 때문이다. 향후 미국과 한국의 경기지표를 지켜봐야 하겠지만 지표가 개선된다면 연말까지850선까지도 상승할 수 있을 것으로 본다. (서울=연합뉴스) 증권팀 ...

      연합뉴스 | 2003.06.15 00:00

    • thumbnail
      [98년 '바이코리아' 재현되나] 외국인 대형블루칩 집중 타깃

      ... 외국인, 왜 사나 연초에 한국 증시를 떠나게 했던 악재들이 하나둘씩 해결 방향을 잡아가고 있다. 북핵과 사스의 영향력은 눈에 띄게 줄어들었다. 국내 경기도 하반기부터 회복될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하다. 카드채, SK사태 등도 나름대로 방향을 찾아가고 있다. 물론 세계경제의 원동력인 미국의 각종 지표가 호전되고 있다는게 밑바탕에 깔려 있다. 외국인은 작년 말부터 한국에 대한 투자 비중을 줄이기 시작했다. 지난 2월부터 세 달 동안 2조1천1백88억원어치를 ...

      한국경제 | 2003.06.15 00:00

    • [美國증시] '숨고르기' vs '약세장 진입'

      ... '전망'은 많았지만 실제 그런 전망을 뒷받침해 주는 '증거'들은 별로 나타나지 않고 있다. 따라서 이번주에 발표될 경제지표들은 신중론자들이 향후 장세를 전망하는 데 결정적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뉴욕지역 제조업동향(월요일) 소매물가지수 ... 주 중 발표될 모건스탠리 베어스턴스 리먼브러더스 등 금융주들과 서킷시티 베스트바이 등 소매업종들의 수익발표도 경기흐름을 읽는 좋은 잣대가 될 것으로 분석된다. 하지만 낙관론자들은 단기적인 경제지표 결과에 관계없이 시장을 밝게 ...

      한국경제 | 2003.06.15 00:00

    • 美 소비자 신뢰도 급락..경제회복 기대에 '찬물'

      ... "달러화 하락세가 무역적자폭을 좁히는데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나 1∼2년은 걸릴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주 발표된 각종 경제지표들은 미 경제가 무기력하다는 사실과 FRB가 추가금리인하를 통해 부양에 나설 필요성이 있음을 보여준다고 전문가들은 지적했다. 전문가들은 5월중 소매판매 증가율이 0.1%에 그쳤고 FRB의 지역 경기동향보고서인 베이지북에 경제활동이 "평균이하"라고 지적된 점 등을 들었다. BMO 파이낸셜 그룹의 선임 연구원 살 과티에리는 ...

      연합뉴스 | 2003.06.14 00:00

    • thumbnail
      실질 국민총소득 2년만에 감소.. 총 저축률 26%

      올 1·4분기 중 국민들의 체감경기를 나타내는 실질 국민총소득(GNI)이 2년3개월 만에 감소했다. 또 총저축률이 17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하며 6년 만에 총투자율을 밑돌아 성장잠재력이 약해지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한국은행이 ... GNI가 전년 동기보다 감소한 것은 지난 2000년 4·4분기(-0.6%) 이후 2년3개월(9분기) 만이다. 지표경기와 체감경기 간의 괴리를 보여주는 실질 국내총생산(GDP)과 GNI 증가율 간 격차도 5.5%포인트에 달해 ...

      한국경제 | 2003.06.13 00:00

    • 부동산.국고채 거품논란

      ... 가운데 최근에는 금융기관들이 대출위험을 피해 국고채에 자금을 집중, 또다른 거품논란을 빚고 있다. 최근 국고채 금리하락은 은행들이 향후 경기전망을 어둡게 보고 국고채 가격이더 오를 것으로 예상, 국고채를 집중적으로 사들인 때문이라는 것이다. 12일 국고채 수익률은 국고채, 통화안정증권 물량확대 등 정부당국의 개입의지표명으로 전날보다 0.03%포인트 오른 4.06%를 기록했지만 금리하락 추세는 지속될것이라는 전망이 강하다. 여기에는 무엇보다 향후 ...

      연합뉴스 | 2003.06.13 00:00

    • thumbnail
      실질 국민소득 2년만에 1.8% 감소

      ...으로 전년동기 대비 6.3% 증가했으나 물가 등을 감안한 실질 국민총소득(GNI)은 1.8%가 감소했다. 실질 GNI가 줄어든 것은 지난 2000년 4.4분기(-0.6%)이후 2년여만으로 국내총생산(GDP) 성장률과 같은 지표에 비해 국민들이 느끼는 체감 경기가 그만큼 악화됐음을 의미한다. 1.4분기 실질 GNI 증가율이 실질 국내총생산(GDP) 성장률 3.7%에 못미친 것은교역 조건 악화로 국민소득의 실질 구매력이 줄었기 때문이라고 한은은 설명했다. 교역 ...

      연합뉴스 | 2003.06.13 00:00

    • [투자전략]FOMC..단기 부담 ?

      ... 도이치뱅크 투자전략팀은 현 장세가 90년대 초 상황과 비슷한 유동성 랠리가 펼쳐지고 있다며 이는 증시 대세 상승과 경기 확장에 앞서 나타나는 일반적 특징이라고 지적했다. 서울외환 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일대비 1원 하락한 1192.2원으로 ... 평가했다.실제로 PC 재고 사이클이 상승 반전하는 등 IT회복 조짐이 빠르게 일어나고 있으나 IT를 제외한 분야의 지표 흐름은 여전히 긍정적이지 않다고 지적했다. 최근 시장의 모습은 다소 과열된 것으로 보인다고 주장했다. 또한 미 ...

      한국경제 | 2003.06.13 00:00 | ch100sa

    • JP모건,"한은,당분간 현재의 覇 고수할 것"

      ... 꼽았다.또한 중국과 미국 등 해외경제가 견고한 추이속 국내외 금융시장이 개선되고 있는 점 등이 바닥을 치고 하반기 점진적 경기회복 기대감을 낳게 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이어 주택가격 동향은 좀 더 지켜봐야 하나 유가와 농수산물 가격 하락으로 ... 배경으로 작용할 것으로 평가했다. 이에 따라 추가 콜금리 인하를 위해서는 주택가격의 확실한 안정세 하반기 회복 기대감을 무너뜨리는 경제 지표 들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한경닷컴 박병우기자 parkbw@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6.13 00:00 | parkb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