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7131-17140 / 18,9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탄핵 가결' 이후] 공직자 특별감찰 강화

      ... 있다는 판단에 따라 총리실과 감사원을 중심으로 특별감찰을 강화해나가기로 했다. 감사원은 13일 오는 '4ㆍ15 총선'전까지 한달간 전국 주요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비상정국 특별공직기강 점검'을 실시해 주요 기관 운영상황을 점검하고 고위 공직자를 위주로 공직기강 감찰에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를 위해 감사원은 특별조사국장 지휘하에 3∼4개 팀을 구성해 암행감찰에 나서기로 했으며, 각급 기관의 자체 감사기구에도 감찰에 적극 나서라고 요청했다. 고건 대통령 권한대행은 ...

      한국경제 | 2004.03.14 00:00

    • [盧대통령 탄핵가결] 인도네시아.베네수엘라서 부패로 탄핵..외국사례

      ... 사임했고,페루의 후지모리 대통령도 2000년 부정부패혐의로 탄핵발의 절차가 시작되자 자진 사퇴했다. 같은 해 뇌물수수혐의로 탄핵대상이 된 필리핀의 조지프 에스트라다 대통령도 국회표결전에 물러났다. 파라과이의 라울 쿠바스대통령은 정적암살 연루혐의로 탄핵대상이 되자 1998년 사임했다. 탄핵제도는 14세기 영국에서 법원이 소추할수 없는 고위 공직자들의 부정비리를 심판하자는 취지에서 시작됐다. 이정훈 기자 leehoo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4.03.13 00:00

    • [천자칼럼] 권력통제수단

      그리스나 로마시대에도 탄핵이 있었다고 한다. 정치인이나 고위 공직자의 비행이 있을 때 그리스의 민회나 로마의 원로원에서 이들을 심판하고 처벌했는데 이를 탄핵제도라 불렀다고 한다. 당시는 주로 정적을 제거하기 위한 수단으로 탄핵이 악용되곤 했다. 오늘날 국민의 대표기관인 의회가 탄핵소추를 하는 것과는 물론 거리가 멀다. 근대적 의미의 탄핵심판제도는 의회제도를 처음으로 정착시킨 영국에서 시작됐다는 게 통설이다. 14세기 왕위에 올랐던 에드워드 ...

      한국경제 | 2004.03.12 00:00

    • "경찰 `중앙수사국' 설치돼야" .. 경찰대 교수

      ... 기관지를 통해 공식화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김 교수는 이 글에서 현재의 경찰서 위주 수사 체제로는 정치인.고위 공직자.대기업 비리 사건은 고사하고 전국 단위의 광역범죄나 국제.테러.마약.조직.금융범죄등에도 효과적으로 대처할 ... 지적했다. 그는 대안으로 경찰청 수사국의 기능을 대폭 강화, 중앙수사국을 설치하고 국제.조직.테러.재정금융.정치인.고위공직자 관련 범죄수사와 범죄분석, 과학수사 등 지원기능을 통합할 필요가 있다고 제시했다. 또 지방경찰청에 설치될 `지방수사국'은 ...

      연합뉴스 | 2004.03.11 00:00

    • 중국 법원 작년 장관급 6명에 사형 등 유죄 판결

      중국 법원은 2003년 장관급 전직 고위 공직자 6명에게 직무와 관련한 죄를 물어 사형, 무기징역 등의 유죄판결을 했다고 샤오양(蕭揚) 최고인민법원(대법원격) 원장이 10일 밝혔다. 샤오양 원장은 이날 제10기 전국인민대표... 왕쉐빙 등 6명으로 이들에게는 사형, 무기징역, 12~15년의장기형이 선고됐다. 보고에 따르면. 중국 법원은 작년 공직자를 비롯한 직무 관련 범죄 2만2천건을 다뤘다. 재판 건수는 모두 568만건에 이르렀고 재판에 관련된 금액은 총 ...

      연합뉴스 | 2004.03.10 00:00

    • 외교부 차량 중앙선 침범사고 늑장처리

      외교통상부 고위 공직자가 탄 관용 차량이 중앙선을 침범해 교통사고를 유발하고도 사고 이틀 후에야 피해자를 만나 사고 처리에 나선 것으로 밝혀졌다. 7일 용산경찰서 등에 따르면 지난 4일 오후 7시20분께 서울 남산 1호터널에서한남대교 방면 편도 4차선 중 1차선을 달리던 외교부 소속 그랜저 승용차가 중앙선을 침범했다. 이로 인해 마주오던 최모(28.여)씨의 SM5 승용차가 외교부 차량과 충돌을 피하려고 급정거했고, 이 바람에 최씨 차를 뒤따르던 ...

      연합뉴스 | 2004.03.07 00:00

    • [사설] (8일자) 삼성생명 부당 회계처리 논란

      ... 충분하다. 생보사 이익배분 문제라는 결코 가볍지 않은 사안을 들고나왔기 때문에도 그렇지만, 정책당국의 책임있는 고위당국자가 이런 식으로 개인의견을 밝힌 것은 전례없는 일이라는 점에서 특히 그러하다. 이 부위원장의 '개인의견' 발표가 ... 그로 인해 많은 의견이 있을 수 있는 것 또한 사실이다. 하지만 아무리 확고한 소신이 있다고 하더라도 차관급 공직자가 조직의 공식의견도 정해지지 않은 상태에서 이런 식의 발표를 해도 되는 것인지는 정말 의문이 아닐 수 없다. 이번에 ...

      한국경제 | 2004.03.07 00:00

    • 국회 재산변동 내역 공개

      국회 공직자윤리위는 27일 오후 국회의원 269명과 1급 이상 국회직 공무원 35명 등 총 304명의 지난해 12월말 현재 재산 신규 등록과 변동 신고 내용을 공개한다. 이번 재산공개는 지난 93년 고위공직자 재산공개가 처음 이뤄진 이후 12번째이며, 공직자윤리법 제정에 따라선 11번째이다. 국회 공직자윤리위는 신고된 재산변동 내역을 2개월 동안 실사, 허위 공개 여부를 확인할 예정이다. 재적 의원 271명 가운데 지난해 12월 이후 비례대표 ...

      연합뉴스 | 2004.02.27 00:00

    • 고위공직자 581명 재산증감 보니 .. 장관 14명중 13명이 재산불려

      26일 공개된 "고위공직자 재산변동 상황"을 보면 재산을 불린 공직자들이 늘어났다. 재산증가자 비율은 지난해 73.8%에서 75.2%로 높아졌다. 노무현 대통령은 월급저축과 권양숙 여사의 빌라 매각대금 입금 등으로 2백18.4%나 ... 달갑지 않은 정서가 형성될 수 있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노 대통령 신고누락 논란 노무현 대통령은 재산공개 공직자 중 12번째로 재산이 많이 늘었다. 지난해 첫 신고때 빌라매각 대금을 누락했던 데다 취임 후 받은 봉급 대부분을 ...

      한국경제 | 2004.02.26 00:00

    • 행정부 고위공직자 75.2% 재산증가

      행정부 1급 이상 고위공직자의 75.2%가 지난해재산을 불린 것으로 나타났다.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위원장 박만호)가 공직자윤리법 규정에 의해 노무현 대통령과 고 건 국무총리를 포함, 27일자 관보를 통해 공개할 2003년 12월31일 현재 재직중인 행정부 1급 이상 공직자 581명의 2003년 재산증감 내역에 따르면 재산이 늘어난 공직자는 1억원 이상 증가자 93명(전년도 93명)을 포함해 모두 437명(// 451명)으로 75.2%(// 73.8%)였다. ...

      연합뉴스 | 2004.02.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