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7221-17230 / 18,87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청와대 비서진 재산내역

      차관급 이상 고위 공직자 재산공개 의무에 따라 청와대의 수석.보좌관 10명도 24일 재산을 신고했다. 가장 많은 재산을 가진 것으로 확인된 인사는 김태유 정보과학기술보좌관으로, 총재산이 57억8천800만원에 달했다. 김 보좌관은 개발여력이 많은 것으로 평가되는 경기 오산 원동에 대지 488㎡와 경기 화성에 임야 446㎡을 보유, 각각 3억8천400만원과 650만원에 신고했다. 또 시중은행과 증권사, 보험사, 신용금고 등 10여곳에 8억4천450만원의 ...

      연합뉴스 | 2003.04.24 00:00

    • 검찰, 사정칼날 뽑았나

      ... 소환통보에서 벗어나 특단의 대책을 강구할 움직임을 보여 정치권을 긴장시키고 있다. 검찰은 현재 전국 각 지검.지청별로 공직자고위층의 비리첩보 수집을 강화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 안팎에서는 노무현 대통령이 나라종금 로비의혹 ... 검찰은 `원칙론'을 강조하면서 사정활동자체에 대해서는 긍정도 부정도 않는 `NCND' 입장을 취하고 있다. 검찰 고위 관계자는 "사정은 검찰의 일상적인 기본업무로 시기나 대상 등을 특정하는 기획사정이나 표적사정은 있을 수 없다"며 ...

      연합뉴스 | 2003.04.24 00:00

    • 중국, 공직자 출국금지령 .. 환자 2천158명

      중국의 사스(SARS.중증급성호흡기증후군) 감염자가 2천158명으로 늘어난 가운데 중국 지도부는 공직자들에 대해 해외출국 금지령을 내렸다. 홍콩 언론들은 23일 중국 공산당 중앙판공청과 국무원이 사스 확산을 막기 위해전국 각급 ... 쓰촨(四川)성 2명 등의 순이다. 이와 관련, 세계보건기구(WHO) 베이징 주재원인 제프리 맥파랜드 박사는 "최근중국 고위 지도부가 사스 척결을 위해 적극 행동하고 있으며 보고서도 정직한 것으로 보인다"고 평가했다. (홍콩=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3.04.23 00:00

    • 국정원 개혁.운영방안 제시

      ... 어렵고 예산낭비가 우려되며 분리하더라도 이를 조정.통할하는 기구가 필요하다"며 반대했고 '국정원의 정보수집범위를 대외.대북정보에 국한하자'는 주장에 대해서도 부정적 입장을 보였다. 그는 그러나 ▲국내정보 수집업무는 유지하되 정치인.고위공직자 동향보고 등 국가안보와 관련없는 사찰적 정보수집 업무의 폐지 ▲정부 부처 및 언론사 등에 대한 출입관행 폐지 ▲국정원의 대공수사권과 관련해 북한 및 국외와 연관성이 없는 국내 보안범죄에 관한 수사권의 검경 이관을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

      연합뉴스 | 2003.04.22 00:00

    • "보안범죄 수사권 검경 이양"

      ... 내정자는 국정원을 국내 정보기관과 해외 정보기관으로 분리하는 방안에 대해 "예산낭비가 우려되고 분리하고 나서도 이를 조정.통할하는 기구가 다시 필요할 것으로 보이는 만큼 분리는 적절치 않다"며 "국내 정보수집 업무는 유지하되 정치인.고위공직자 동향보고 등과 같이 국가안보에 직접 관련이 없는 사찰적 정보수집 업무는 폐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 국정원 수사권 폐지문제와 관련, "수사권을 전면적으로 폐지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으며 북한 및 국외와 연관성이 없는 국내 ...

      연합뉴스 | 2003.04.22 00:00

    • 김 행자, "검.경 수사권 공유해야"

      ... 중요한 부분이 자치경찰제"라고 강조했다. 그는 또 최근 호남 소외론 주장과 관련,'앞으로 인사에서도 지역안배를 고려하지 않을 것인가'라는 질문에 "원칙적으로 지역안배는 고려하고 싶지 않다"고 대답하면서 "장관이나 차관 등 정무직 고위공직자를 임명할 때와 달리 1급 이하 공무원은지역안배가 기준이 되는 것이 아니라 적재적소나 개인 역량을 고려해 배치하는 것이인사"라고 말했다. 김 장관은 이어 향후 선거 일정과 관련, "주제 넘는 얘기 같으나 대통령 임기를4년 중임제 ...

      연합뉴스 | 2003.04.22 00:00

    • 법사위 '사법부윤리' 논란

      ... 의원은 "국민의 `유전무죄 무전유죄'라는 법감정은 아직 뿌리깊다"면서"대법원이 전보 후 사표수리로 끝낸 것은 미온적인 조치로 징계에 회부했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함승희(咸承熙) 의원은 "지난 5년간 수뢰 및 알선수재 등으로 기소된 고위공직자 100명 중 무죄판결 6명을 제외한 72.3%(68명)가 집행유예 이하의 판결을 받는 등 법원이 고위공직자에 대해 `솜방망이 처벌'을 내렸다"며 "사법부가 여전히 개혁의 대상임을 보여주는 것"이라며 강력한 대책을 추궁했다. 이에 ...

      연합뉴스 | 2003.04.15 00:00

    • 이남기 前공정위장 출금 .. 검찰, SK 금품수수 혐의

      ... 로비 가능성을 제기하고 있다. 검찰 관계자는 이와 관련,"이남기씨 계좌를 뒤지는 것이 아니라 (SK의) 다른 관련 계좌의 자금이동 경로를 추적 중"이라고 말해 계좌추적이 특정인에 한정된 것이 아니라 SK 계좌에서 흘러나간 자금을 전방위적으로 확인중임을 간접 시인했다. 검찰은 SK측이 이 전 위원장 외에 고위 공직자 1~2명에게도 금품을 전달한 정황을 포착,수사확대를 검토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오상헌 기자 ohyeah@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4.11 00:00

    • [다산칼럼] 고령사회와 인사정책..金仁浩 <시장경제연구원 운영위원장>

      ... 법에 명시된 사유에 관계없이 퇴직을 강요당함으로써 초래되는 '법치주의'의 손상,정부로부터 정당한 이유 없이 퇴출된 공직자들의 자리 마련을 위해 그 영향권 아래 있는 기관들이 겪는 인사의 불안정성과 심리적·사회적 갈등,그리고 이런 인사가 ... 파장은 끝없이 지속될 것이다. 심지어 민간기업들도 그 영향권에 있는 것이 우리사회의 구조적인 특성이다. 퇴출된 고위공무원이 국영기관이나 금융권으로 전출되면 그 개인은 실업을 면하겠지만,최종적으로 민간기업의 어느 힘없는 한사람이 밀려나 ...

      한국경제 | 2003.04.10 00:00

    • [공직사회 개혁 로드맵 제시]

      ... 공무원을 국민으로부터 존경받는 최고의 인재로 거듭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로드맵은 정무직과 1-3급 공직자를 `개혁 전도사'로 설정, 인사개혁의 확산을 유도하고 6-9급에 대해선 동반자 관계를 구축해 `개혁 지지계층'으로 ... 2005년까지는 이들 제도가 안착토록 한다는 복안이다. ◇인적자원 역량 강화 = 정무직은 정치적 책임성을, 1-3급 고위직은 조직 리더십을, 4-5급 중간관리직은 정책 전문성을, 6-9급 일선 실무직은 대민 서비스 능력을각각 직위별 핵심역량 ...

      연합뉴스 | 2003.04.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