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43391-243400 / 245,37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채권시황] 수익률 계속 하락세..3년만기 연 11.75%

      ... 연11.75%의 수익률을 기록했다. 이날 회사채 발행물량이 3백75억원에 불과했으며 이 가운데 대우자동차 발행물량등 2백억원 이상을 발행기업이 되가져갔다. 주식시장규제로 채권수익률 추가하락에 대한 기대감이 고조되면서 일부 증권사가 공격적인 매수에 나섰으며 외국계은행들도 이에 가세했다. 양도성예금증서(CD)수익률도 하락세가 계속돼 91일물이 전일보다 0.05% 포인트 낮은 연11.25%의 수익률을 나타냈다. 한편 단기자금시장에서는 보험사자금등 월초자금유입이 이어지면서 ...

      한국경제 | 1994.02.03 00:00

    • [배구] 한양대 '대학패권'-현대자동차 '실업정상'..대통령배

      ... 16-14로 극적인 역전에 성공했다. 사기가 오른 한양대는 2세트에서도 김세진의 블로킹 위를 통과하는 타점높은 강타로 시종 리드를 지킨 끝에 15-10으로 이겨 승기를 잡았다. 벼랑에 몰린 성대는 3세트들어 신진식 권순찬의 오픈공격과 김병선의 속공으로15-12로 이겨 한세트를 만회하고 4세트에서도 김병선의 속공에다 상대의 공격범실로15-8로 승리,세트스코어 2-2타이를 만들었으나 막판 한양대의 블로킹벽에 걸려 분루를 삼켰다. 현대서비스와 한양대는 우승상금 ...

      한국경제 | 1994.02.03 00:00

    • [제국의칼] (376) 제2부 대정변

      ... 그곳을 지키고 있는 창의대 대원들을 등뒤로부터 냅다 기습했던 것이다. 아이즈의 원군 선발대가 도착했다는 소식에 기뻐하고 있던 대원들은 난데없이 그들에게 뒤통수를 얻어맞게 되니 당해낼 재간이 없었다. 앞에서는 정식 관군이 공격을 하고, 뒤에서는 특수 부대가 달려드니 순식간에 그만 흑문의 방어는 무너지고, 대원들은 거의 전멸하다시피 되고 말았다. 협공작전으로 흑문을 격파한 정식 관군과 특수부대는 우루루 본진을 향해 노도처럼 진격해 들어갔다.

      한국경제 | 1994.02.03 00:00

    • [유통톱] 맥주광고 이어 가전/식음료부문도 비방광고전 가열

      ... MSG (글루타민산나트륨) 유해론을 제기 기존업체인 제일제당과 미원의 반발을 사 공정거래위원회에 제소된바 있다. 이밖에도 태평양과 남양알로에의 알로에 광고,매일유업의 남양산업과 남양 유업을 겨냥한 이유식광고등 후발메이커들의 공격적이고 도전적인 광고가 점점 더 늘어나고 있다. 한편 이같은 현상에 대해 조병양(한양대 광고학)교수는 "공정하고 객관적 인 비교광고라면 소비자에게 선택할수 있는 정보를 제공한다는 측면에서 바람직한 현상으로서 이미 미국 일본 ...

      한국경제 | 1994.02.03 00:00

    • [농구] 삼성생명 4연패 '시동'..여자농구챔피언결정전

      ... 통틀어 팀통산 첫 200승째를 올리는 기쁨도 누렸다. 지난 1,2차대회 부터 기분좋은 20연승을 기록하고 지난 89년 이후 4년만의 정상탈환을 노리는 국민은행은 이날 전반에 던진 3점슛 12개중 10개가 빗나가는등 특유의 공격력을 살리지 못하고 주저앉았다. 전반 6분30초까지 역전 5번을 주고받으며 평행선을 달리던 삼성생명은 이날 승리의 주인공 한현선이 1분사이에 3차례나 골밑슛을 성공시켜 15- 10으로 앞서나가면서 쉽게 경기를 풀어갔다. 주도권을 ...

      한국경제 | 1994.02.02 00:00

    • < 오늘의 채권시황 > 수익률 소폭 추가 하락

      ... 연11.75%의 수익률을 기록했다. 이날 회사채발행물량이 3백75억원에 불과했으며 이가운데 대우자동차발행물 량등 2백억원 이상을 발행기업이 되가져갔다. 주식시장규제로 채권수익률 추가하락에 대한 기대감이 고조되면서 일부 증 권사가 공격적인 매수에 나섰으며 외국계은행들도 이에 가세했다. 양도성예금증서(CD)수익률도 하락세가 계속돼 91일물이 전일보다 0.05%포인 트 낮은 연11.25%의 수익률을 나타냈다. 한편 단기자금시장에서는 보험사자금등 월초자금유입이 이어지면서 ...

      한국경제 | 1994.02.02 00:00

    • [제국의칼] (375) 제2부 대정변

      ... 지었다. "이미 작전이 시작되었는데도 비밀인가요?" "미리 알아버리시면 재미가 없습니다. 틀림없이 오늘중으로 아시게 될테니 기다려 주십시오" "허, 그것 참." 사이고는 약간 어이가 없는 듯한 웃음을 떠올렸다. 동정군 공격부대의 총본영인 에도성의 천수각에서 오무라가 찾아올라온 사이고와 그런 얘기를 나누고 있을 즈음, 창의대의 본진인 간에이지의 오층 누각에서 항쟁을 지휘하고 있던 아마노는 뜻밖의 소식에 두눈이 휘둥그래지며 만면에 활짝 웃음을 떠올리고 ...

      한국경제 | 1994.02.02 00:00

    • [증시사랑방] 1,007고지

      ... 회복이라는 막강한 증시 전력이 갖춰졌기 때문이다. 통계청발표에 의하면 4.4분기에도 역시 생산과 판매가 늘어났으며 설비투자도 꾸준하게 증가하여 경기회복이 진행중인 것으로 확인되고 잇으니 주가를 끌어올리는 아군의 힘은 막강한 상태이다. 여기에 금리까지 하향추세에 있으니 엄청난 지원사격이 가세하고 있는 형편이다. 어쨌든 1007포인트는 80년대말 이후 두번째 공격이라 축적된 경험으로 고지재탈환을 노리는 소총수들의 발걸음은 빨라질것 같다.

      한국경제 | 1994.02.01 00:00

    • [제국의칼] (374) 제2부 대정변

      ... 사이고는 오무라를 돌아보며 불쑥 물었다. "오늘중으로 끝이 나겠소?" "글쎄요. 기다려 봐야죠" "지금 전황이 어떻소?" "최선을 다하고 있다는 보곱니다" "최선을 다하고 있다. 흠, 그럼 여의치 않다는 뜻이구려. 꼭두새벽에 공격을 시작해서 점심때가 지난 지금까지 여의치 않다면 오늘 끝내기는 틀린 것 같소. 오늘 못 끝내면 장마처럼 질질 끌게 될텐데. 야단 아니오" 그러자 오무라는 약간 곤혹스러운 표정을 지으며 말했다. "그럴 리는 없습니다. 오늘중으로 ...

      한국경제 | 1994.02.01 00:00

    • [제국의칼] (373) 제2부 대정변

      날이 활짝 밝아 아침이 되자,전투는 본격적으로 전개되었다. 여전히 비가 내리는 속에 동정군은 총공격을 감행했고,창의대의 대원들은 결사의 각오로 항전했다. 포격과 총격전에 이어 여기저기서 백병전이 벌어지기도 했다. 칼과 창을 휘두르며 맞붙어 서로 베고 서로 찌르는 처절한 싸움이었다. 죽어 뻗어진 시체와 부상을 당하여 나뒹구는 몸뚱이들이 발에 밟힐 지경으로 널렸고, 낭자한 피가 빗물에 씻겨 시뻘건 물줄기를 이루며 흘렀다. 동정군의 총지휘자인 ...

      한국경제 | 1994.01.3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