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61-170 / 28,9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창원산단 재도약] ③ "아직 삭막한 느낌"…산업에 문화 입혀 정주여건 개선(끝)

      ... 해도(창원국가산단 야간 경관조명 개선사업) 약간의 변화만으로는 드라마틱한 변화가 체감되지는 않는 것이 현실"이라고 덧붙였다. A씨는 이어 "회사 내에서는 우수 인력을 충원하려고 하면 상대적으로 지역 거주에 대한 불평·불만이 있으니 구인이 쉽지 않다는 얘기도 나온다"며 "젊은 친구들이 창원에 와서 주말에 쉬면서 할 만한 것들이 충분치 않으니 차라리 수도권에 남겠다는 마인드인 것 같다"고도 했다. 30대 B씨 역시 창원국가산단의 정주여건 개선 필요성을 역설했다. ...

      한국경제 | 2024.04.21 07:04 | YONHAP

    • thumbnail
      [경제영토 넓히는 한상] ⑨ 국내외 인재 파견 민아윤 대표

      ... 유학생의 취업이다. 우선 국내 유학 및 취업을 희망하는 외국 인력을 모집해 대학과 연계해 학업을 마치도록 한 후, 항공·조선 등 전문 분야 취업을 통해 전문인력비자(E7)을 취득하도록 돕는다. 그는 "신입생 모집이 어려운 지방대학과 구인난을 겪는 지방기업 양쪽에 도움이 되는 일"이라고 소개했다. 지난해부터는 항공 산업이 밀집한 경남 사천지역 기업들의 외국인력 조달을 맡고 있다. 그는 "17만명에 달하는 외국인 유학생의 상당수가 졸업 후 한국기업 취업을 희망하지만 ...

      한국경제 | 2024.04.19 16:28 | YONHAP

    • thumbnail
      부활하는 징병제…젊은층은 "군입대 싫다"

      ... 이코노미스트는 나라가 부유해질수록 국가를 위해 희생하려는 의지가 약해지는 경향이 있으며 제2차 세계대전 패전국이나 군부독재를 경험한 나라에서는 특히 군에 대한 회의적 시각이 큰 편이라고 분석했다. 또 세계 주요국의 청년 실업률이 낮고 구인난이 생겨 노동시장에서 군이 민간 부문과 경쟁하는 데 어려움을 겪는다는 시각도 있다. 냉전이 지나고 군사 활동도 첨단기술 중심으로 바뀌면서 많은 나라에서 징병제를 폐지했으나 최근 일부 국가는 의무 복무제 재도입을 고려하고 있다. ...

      한국경제TV | 2024.04.18 20:32

    • thumbnail
      "죽일까? '그래!"…'파주호텔 사건' 남성들의 섬뜩한 대화

      ... 파악됐다. 경찰은 이들의 범행 동기가 금전적 이유일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지난 10일 파주시 야당동의 한 호텔에서 20대 남성 2명이 추락사하고, 이들이 머물던 객실에서 여성 2명이 숨진 채 발견되면서 수사에 착수했다. 남성 2명은 친구 사이이며, 여성 2명 중 1명은 남성들과 아는 사이이지만 다른 1명은 구인·구직 채팅방을 통해 남성들과 연락한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휘경기자 ddehg@wowtv.co.kr

      한국경제TV | 2024.04.18 20:21

    • thumbnail
      김용태 "개혁신당, 무작정 탄핵? 국민 원치 않아" [당선인 인터뷰]

      ... 야당과 협치가 가능한 분, 야당과 대화가 가능한 분이 후임 국무총리가 돼야 한다." ▶ 차기 당권 주자로도 거론되는데? "보수 정당이 바뀌어야 한다는 생각이 있다는 것의 방증이라고 생각한다. 하지만 지금은 지역구인 포천·가평에서 주민들과 했던 약속을 지키는 데 집중하고 최선을 다하려고 한다. 어떤 시대 정신이 있다면 고민해야겠지만, 지금은 지역에 집중하고 싶다." ▶ 개혁신당이 탄핵을 언급하면서 '범보수' ...

      한국경제 | 2024.04.18 20:00 | 홍민성

    • thumbnail
      병력 부족한데 군입대는 꺼려…각국 징병제 부활 화두로

      ... 부유해질수록 국가를 위해 희생하려는 의지가 약해지는 경향이 있으며 제2차 세계대전 패전국이나 군부독재를 경험한 나라에서는 특히 군에 대한 회의적 시각이 큰 편이라고 해석했다. 경제적 원인도 있다. 세계 주요국의 청년 실업률이 낮고 구인난이 생겨 노동시장에서 군이 민간 부문과 경쟁하는 데 어려움을 겪는다는 것이다. 이에 각국은 젊은 세대의 시선을 끌기 위해 분투하고 있다. 독일 군은 '우리는 독일에 봉사한다'는 슬로건을 내걸고 애국심 고취에 나서는 동시에 틱톡이나 ...

      한국경제 | 2024.04.18 19:56 | YONHAP

    • thumbnail
      파주 4명 사망사건 남성들 '빚 있었다'…'죽일까' '그래' 대화

      ... 10일 파주시 야당동의 한 호텔에서 20대 남성 2명이 추락사하고, 이들이 머물던 객실에서 여성 2명이 숨진 채 발견되면서 수사에 착수했다. 남성 2명은 친구 사이이며, 여성 2명 중 1명은 남성들과 아는 사이이지만 다른 1명은 구인·구직 채팅방을 통해 남성들과 연락한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김 청장은 허경영 국가혁명당 명예 대표 고소·고발 사건과 관련해서는 "정치자금법 위반, 식품위생법 위반, 성추행 등 고소·고발 사건이 많고 관계자도 많다"며 "정치자금법 위반 ...

      한국경제 | 2024.04.18 18:31 | YONHAP

    • thumbnail
      김빛내리 교수 "무슨 실험부터 중단해야 하나 걱정"(종합)

      ... 주제를 연구하는데 그런 주제는 여기 들어갈 수 없다"며 "길게 봤을떼는 그런 연구가 정말 쓸모 있는 연구가 된다는 점을 잘 이해해주시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날 대학 연구 활성화 방안 발제자로 나선 최병호 고려대 교수는 "신진연구인력 양성 및 우수 중견 연구자 확보를 통해 대학을 세계적 수준의 연구 허브로써 육성할 필요가 있다"며 대학 연구경쟁력 강화와 대학, 기업, 지자체 등 협력을 통해 국가 경쟁력 확보가 가능하다고 제언했다. TF 팀장인 이창윤 과기정통부 ...

      한국경제 | 2024.04.18 16:02 | YONHAP

    • thumbnail
      이공계 석학들 "이공계 인재 유입 위해선 안정적 지원 필수"

      ... 말했다. 서울대 석박사통합과정을 수료한 김동우 씨는 "국가 차원에서 이공계 학생이 주도적으로 연구할 수 있는 사업과 제도가 마련되면 좋겠다"고 희망했다. 이날 대학 연구 활성화 방안 발제자로 나선 최병호 고려대 교수는 "신진연구인력 양성 및 우수 중견 연구자 확보를 통해 대학을 세계적 수준의 연구 허브로써 육성할 필요가 있다"며 대학 연구경쟁력 강화와 대학, 기업, 지자체 등 협력을 통해 국가 경쟁력 확보가 가능하다고 제언했다. TF 팀장인 이창윤 과기정통부 ...

      한국경제 | 2024.04.18 14:00 | YONHAP

    • thumbnail
      대통령실 구인난?…추미애 "박근혜 탄핵 직전 분위기"

      ... 핵심 인사들까지 하마평에 오르내리고 있다. 대통령실은 한덕수 국무총리 후임으로 박영선 전 의원을, 비서실장에 양정철 전 민주연구원장을 검토한다는 보도에 "검토된 바 없다"는 입장을 밝혔지만, 대통령실 '구인난'이 심화한 것 아니냐는 우려가 나온다. 이번 총선에서 경기 하남갑에 출마해 당선된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은 17일 SBS라디오 '김태현의 정치쇼'에 출연해 최근 흘러나오는 각종 인사설을 두고 "박근혜 ...

      한국경제 | 2024.04.17 10:10 | 이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