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81-190 / 47,2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수이(SUI) 재단 "韓, '전략적 요충지'...더 많은 투자 진행할 것"

      ... 있다"면서 "한국은 글로벌 게임 산업의 리더인만큼 여기서 많은 기회를 엿보고 있다"고 강조했다. 수이를 둘러싼 이른바 '버거코인'에 대한 논란도 언급했다. 작년 10월 17일 수이는 국회 정무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유통량 조작 의혹을 받으며 '버거코인'의 대표격으로 언급된 바 있다. 시우루니스는 "수이 재단은 유통량 관련 최신 정보를 볼 수 있는 API를 대중들에게 공개하고 있다"면서 "이뿐만 아니라 생태계를 위해 ...

      한국경제 | 2024.01.17 16:45 | 황두현

    • thumbnail
      '검찰과 다른길' 표방한 김진욱 공수처장, 미완과제 남기고 퇴장

      ... 다지지 못한 점도 아쉬운 대목으로 꼽힌다. 공수처 1기로 임용된 검사 13명 대부분은 임기 만료 전 사표를 내고 떠났다. 현재까지 조직에 남아있는 사람은 두 명뿐이다. 지난해 11월에는 현직 부장검사가 언론 기고문을 통해 지휘부를 공개 저격, 여운국 차장검사가 명예훼손 혐의로 검찰에 고소하는 일도 벌어졌다. 김 처장은 지난해 국감장에서 여 차장과 후임 처장 후보에 대해 문자를 주고받은 일로 국민권익위원회의 조사도 받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1.14 16:12 | YONHAP

    • thumbnail
      정치갈등 못풀고 헌재 떠넘긴 국회…5년간 세금 5억 쓰고 빈손

      ... 역할을 한다. 그러나 최근의 흐름은 이런 수준을 넘어 헌재로의 과도한 '러시'로 '정치의 사법화'를 초래한다는 지적을 받아왔다. 실제로 정치권에서 자성의 목소리가 나오기도 했다. 김도읍 법제사법위원장은 작년 10월 헌재 국정감사에서 "결국 국회가, 정치가 스스로 문제를 해결하지 못하고 사건을 헌재에 떠넘김으로써 재판이 지연되고 그 피해가 국가와 국민에게 돌아간다는 점을 반성하고 싶다"며 "정치가 미숙하고 무능해 헌법재판이 지연되고 그 피해를 국민이 보는 일이 ...

      한국경제 | 2024.01.14 08:00 | YONHAP

    • thumbnail
      '성난사람들'·'패스트 라이브즈', 미국제작자조합상 후보

      ... 영화다. 이 영화는 지난해 1월 선댄스영화제에서 처음 상영돼 호평받은 뒤 베를린국제영화제 경쟁 부문에 초청됐으며, 미국 독립영화 시상식인 고섬어워즈 최우수작품상과 전미비평가협회(NSFC) 작품상을 받았다. 셀린 송 감독은 미국감독조합(DGA)이 수여하는 신인감독상 후보에도 올라 있다. 지난 7일 열린 골든글로브 시상식에서는 5개 부문 후보에 올라 기대를 모았으나, 아쉽게 수상은 불발됐다. '성난 사람들'은 한국계 미국인 감독 이성진이 연출·제작·각본을 ...

      한국경제 | 2024.01.13 04:45 | YONHAP

    • thumbnail
      법원 "대통령실, 공사 수의계약·특활비 내역 공개해야"

      ... "피고는 계약업체 명단이 알려지면 대통령 경호에 영향을 끼칠 수 있다고 주장하나 이는 막연하고 추상적인 것에 불과해 받아들이기 어렵다"고 밝혔다. 또 "이 정보는 정부의 예산 집행에 관한 정보로서 감사원의 회계감사 및 국회의 국정감사 대상"이라며 "국민의 알권리 보장과 계약대상자 선정에 관한 의혹을 해소하고, 관련 업무처리의 투명성을 확보하기 위해 공개할 필요성이 크다"고 강조했다. 다만 특수활동비와 특정업무경비, 업무추진비 집행내역 중 식사비 관련 참석자에 ...

      한국경제 | 2024.01.11 18:10 | YONHAP

    • thumbnail
      한국계 셀린 송 감독, 미국감독조합상 신인감독상 후보

      영화 '패스트 라이브즈'로 지명…미 시상식서 잇단 주목 한국계 캐나다인 셀린 송(36) 감독이 영화 '패스트 라이브즈'로 미국감독조합(DGA)이 수여하는 신인감독상 후보에 올랐다. DGA는 10일(현지시간) 제76회 시상식의 '첫 장편영화'(First-Time Theatrical Feature Film) 부문 감독상 후보로 송 감독을 지명했다. '첫 장편영화' 감독상은 처음 장편영화로 데뷔한 신인감독에게 주는 상이다. 송 감독은 이 부문에서 ...

      한국경제 | 2024.01.11 10:07 | YONHAP

    • thumbnail
      정부, 작년 '한은 마통' 117조원 썼다…4조원 못 갚고 해 넘겨

      ...원)에서 총지출(502조9천억원)을 뺀 통합재정수지는 10조4천억원 적자를 기록했다. 정부가 한은으로부터 너무 많은 돈을 자주 빌리면 유동성을 늘려 물가 관리에 악영향을 줄 수 있다는 우려도 있다. 야당 의원들은 지난해 국정감사에서 '정부가 한은 일시차입금으로 부족한 세수를 충당하고 있다'며 '재정증권 발행 절차 등이 복잡하다는 이유로 통화 안정에 영향을 줄 수 있는 일시차입금을 선택한다'고 질타하기도 했다. 당시 이창용 한은 총재도 "일시차입금 제도는 ...

      한국경제 | 2024.01.08 06:02 | YONHAP

    • thumbnail
      공공 임대주택에 페라리…"앞으론 안 돼"

      ... 가액은 기준액을 남겨서는 안 된다는 뜻이다. 공공임대의 입주자 선정 기준(2023년 기준)은 ▲ 무주택 가구 ▲ 총자산 2억5천500만원(영구)·3억6천100만원(국민) ▲ 자동차 가액 3천683만원 이하다. 지난해 국회 국정감사에서는 자동차 가액이 9천794만원인 BMW(모델 iX xDrive 50)와 벤츠, 페라리, 마세라티 등을 보유한 임대주택 입주민이 있다고 지적이 나오기도 했다. 바뀐 규정은 이달 5일 이후 입주자 모집공고를 하는 공공임대주택부터 ...

      한국경제TV | 2024.01.07 18:25

    • thumbnail
      '보훈'에 막힌 정무위, 금융 법안 처리 올스톱

      ... 핵심 공약이다. 하나같이 시급하고 중요한 법안이지만 정무위는 ‘태업’ 상태다. 지난해 법안 심사가 중단된 기간이 4개월을 넘겼다. 야당이 법안심사1소위에서 민주유공자법을 강행 처리한 7월 4일부터 여당이 국정감사를 제외한 대부분의 일정을 보이콧했다. 법안 심사는 11월 23일에나 재개됐지만 12월 14일 다시 중단됐다. 정치권에서는 정무위 소관 업무에서 보훈을 제외해야 한다는 의견이 나오고 있다. 정무위는 국회법상 국무총리비서실과 그 직속 기관 ...

      한국경제 | 2024.01.07 18:23 | 전범진

    • thumbnail
      페라리 몰면서 공공임대주택 거주, 이제는 안 된다

      ... 총자산 2억5천500만원(영구)·3억6천100만원(국민) ▲ 자동차 가액 3천683만원 이하다. 이제부터는 재계약을 하고 싶다면 소득과 자산 기준은 넘겨도 되지만, 자동차 가액은 기준액을 남겨서는 안 된다는 뜻이다. 지난해 국회 국정감사에서는 자동차 가액이 9천794만원인 BMW(모델 iX xDrive 50)와 벤츠, 페라리, 마세라티 등을 보유한 임대주택 입주민 문제가 지적되기도 했다. 바뀐 규정은 이달 5일 이후 입주자 모집공고를 하는 공공임대주택부터 적용된다. ...

      한국경제 | 2024.01.07 16:1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