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00401-700410 / 822,56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로라 부시, 채팅도중 실수로 '비밀누설'

      미국의 퍼스트 레이디(영부인) 로라 부시 여사가 1일 백악관 웹사이트로 일반 국민과 채팅을 나누다 깜빡 실수로 대통령 외국방문 일정등 기밀사항을 누설했다. 부시 여사는 이날 백악관 웹사이트의 온라인 포럼인 '백악관에 물어보자'에 나와 네티즌들과 질의응답을 갖고, 어린이들에게 독서의 중요성을 강조하는 것까지는좋았는데 너무 솔직한 나머지 그만 일부 백악관 '내부 비밀'까지 공개했다. 부시 여사는 온라인 포럼에 가장 최근에 출연한 행정부 인사로서 `백악관에 ...

      연합뉴스 | 2003.07.02 00:00

    • 은행 대출 몸사려 中企 '돈가뭄'

      ... 어려워지고 있다. 경기침체가 장기화하자 은행들이 중소기업 대출을 급격히 조이고 있기 때문이다. 특히 지난달엔 반기 결산을 앞두고 일부 은행들이 신규대출보다 회수를 더 많이 한 것으로 나타났다. 2일 금융계에 따르면 지난 6월중 국민 우리 하나은행 등 8개 시중은행의 중소기업 대출은 전달보다 2천2백23억원 늘어나는데 그쳤다. 5월의 3조7억원 증가에 비하면 10분의 1에도 못 미치는 수준이다. 시중은행들의 중소기업 대출 증가액은 지난 3월 4조9백22억원, ...

      한국경제 | 2003.07.02 00:00

    • 美-中, 인권보고서 싸고 비방전

      ... 미국이 인권이라는 구실하에 중국의 내정에 간섭하기 위해 사실을 왜곡해 근거없는 비방을 하고 있다고 맞섰다. 연구회 고위 관계자는 이 보고서가 "중국을 비방하기 위해 인권을 이용하려는미 행정부의 음모를 확인해주는 것"이라며 중국 국민들은 현재 전례없는 자유와 민주주의, 인권을 누리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는 이어 "중국은 법치국가이며 법을 위반하지 않는 한 누구도 사상이나 종교적 신념 또는 의견으로 인한 범죄를 저지르지 않았다"면서 "(중국에는)정치범이나양심수도 ...

      연합뉴스 | 2003.07.02 00:00

    • 이승엽 300호 홈런볼 '1억2천만원'

      '국민타자' 이승엽(삼성)의 세계 최연소 3백호 홈런볼이 매입 의사를 밝혔던 조선족 동포 노인에게 팔리게 됐다. 지난 달 22일 대구구장에서 3백호 홈런볼을 습득한 '행운의 사나이' 이상은(27.대구시 동구 내곡동)씨는 이 공을 중국 베이징에 살고 있는 조선족 최웅제(70)씨에게 10만달러(약 1억2천만원)에 팔기로 합의했다고 1일 밝혔다.

      한국경제 | 2003.07.02 00:00

    • 13개 대형사 2분기 실적 악화 .. 삼성증권 추정

      올 상반기 기업의 실적 발표 시즌이 다가온 가운데 시가총액 상위 종목들의 2·4분기 영업이익이 지난 1·4분기에 비해 2% 가량 감소한 것으로 분석됐다. 특히 국민은행은 2·4분기 중 적자전환될 가능성이 제기되는 등 은행주 실적이 예상보다 더 악화된 것으로 분석됐다. 삼성증권은 2일 거래소시장 시가총액의 50% 이상을 차지하고 있는 삼성전자 등 13개 종목의 2·4분기 영업이익은 전분기대비 2.1% 줄어든 것으로 추정했다. 작년 같은 기간에 ...

      한국경제 | 2003.07.02 00:00

    • [네덜란드式 '新노사모델'] 使 "유럽모델 실패…노조 입김만 커져"

      ... 투쟁적인 성향으로 볼 때 경영권 일부 참여를 보장받는 대신 임금인상 자제와 자유로운 해고에 대해 양보할 것으로 보지 않는다"고 우려했다. 섣불리 네덜란드식 모델을 도입하려고 할 경우 기업만 경영권을 빼앗기게 될 것이란 얘기다. 국민의 정부에서 지난 5년간 네덜란드의 바세나르 협약(노조의 협력적 경영참여)을 본따 노사정위원회를 운용했으나 비타협적인 노동계 때문에 별 성과를 거두지 못한 것이 방증이라고 재계는 설명했다. 대기업의 한 관계자는 "네덜란드에선 공익위원이 ...

      한국경제 | 2003.07.02 00:00

    • 주가,견조한 흐름 유지..현대차 그룹주 강세

      ... 있다.프로그램은 926억원 매수 우위. 운수장비,전기전자,보험업이 상대적 강세를 보이는 가운데 대부분의 업종이 강세를 나타내고 있다.반면 건설,운수창고업은 약세권에 머물러 있다. 삼성전자가 37만원 부근에서 움직이고 있으며 현대차,신한지주,기아차,하나은행,현대모비스 등은 3% 이상의 상승률을 기록하고 있다.반면 국민은행,대우조선해양 등은 약보합을 기록하며 상승 장에서 소외되고 있다. 한경닷컴 장원준 기자 ch100sa@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7.02 00:00 | ch100sa

    • 야 "핵실험장 분명하게 대처해야"

      한나라당 박 진(朴 振) 대변인은 2일 미 뉴욕타임스의 북한 핵실험장 발견 보도와 관련, "정부는 북한의 핵 미사일 핵탄두 실험에 대해 어떤 정보를 갖고 있는지 정확한 내용을 국민에게 알리고 북한의 핵탄두 개발위협에 분명하게 대처할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그는 논평에서 "그동안 북한이 핵탄두를 개발하고 있다는 정보는 알려져 있었으나 핵실험 장소를 구체적으로 거명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며 "특히 정부는 국가안보에 치명적인 충격을 줄 수 있는 ...

      연합뉴스 | 2003.07.02 00:00

    • 생수 시판 8년만에 판매량 200만t 첫 돌파

      ... 8년만에 판매량이 처음 200만t을 돌파했다. 2일 환경부에 따르면 지난해 먹는 샘물 판매량은 전년보다 9.8% 증가한 203만t으로 먹는 샘물이 국내에 첫 시판된 지난 95년 5월 이후 처음으로 200만t을 넘어섰다. 이는 국민 1인당 연간 500㎖짜리 85병을 마신 양으로 국민 각자가 4일마다 1병씩 마신 셈이다. 가구 단위로는 전국의 1천431만 가구가 연간 18ℓ짜리 생수를 8개씩 소비한 양과 같다. 에비앙 등 수입샘물은 2천356t으로 국내 ...

      연합뉴스 | 2003.07.02 00:00

    • 盧 "소득 2만불시대 토대 구축"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은 2일 "우리 국민이 바라는 것은 잘 사는 사회, 소득 2만불 시대로 가자는 것"이라며 "이를위해 대통령과 청와대 직원들이 이런 시대로 가기 위한 확고한 토대를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청와대에서 비서실 전직원을 상대로 한 첫 조회에서 "나의 소망은 비록 달성은 안되더라도 다음 대통령에게 잘 정비되고 예열된, 시동이 걸려 가속페달만 밟으면 잘 달리는 자동차를 넘겨주고 싶은 심정"이라며 이같이 밝혔다고 ...

      연합뉴스 | 2003.07.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