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62741-762750 / 820,0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사설] (8일자) 세정개혁 핵심은 실천의지다

      ... 것이다. 부가가치세가 처음 도입될 때부터 부가세제의 정착을 앞당기기 위해 도입된 이 제도는 대상자가 전체 부가세 납부자의 절반이 넘는 1백50만~1백60만명에 달해 부가세제를 왜곡시키고 과세형평을 해칠 뿐만 아니라 최근의 국민연금 파동에서 보듯이 자영업자의 정확한 소득파악을 어렵게 하는 등 부작용이 많다. 그러나 우리는 이 제도의 폐지를 환영하기에 앞서 국세청이 얼마나 철저한 준비를 했는지 묻지 않을 수 없다. 주요한 전제조건인 기장 의무화, 영수증 ...

      한국경제 | 1999.03.08 00:00

    • "전자상거래 확산 주력" .. 이용태 신임 전경련 부회장

      ... 수준으로 안목을 키워야 한다고 덧붙였다. 정부도 예외는 아니다. 정보화에 있어 "세계 일등국"이 될 수 있는 확고한 비전을 정해 실행할 수 있는 몇가지 정책을 확실하고도 혁명적으로 추진해야 한다는게 그의 생각이다. 모든 국민이 컴퓨터와 인터넷을 쓸 수 있게 하고 가정과 사무실에서 값싸게 고속통신망을 이용할 수 있게 만드는 것도 그중 하나다. 그는 일반가정에서 고속 인터넷을 마음대로 쓸수 있게 하기 위해선 무선망 이나 광케이블을 설치할 수도 있지만 ...

      한국경제 | 1999.03.08 00:00

    • [사설] (8일자) 2차 정부조직 개편시안

      ... 빠르면 4월, 늦어도 5월말까지는 정부 기능조정및 그에 따른 조직개편을 마무리한다는 계획이다. 사실 현정부의 조직개편은 지난해에 이어 두번째다. 정부는 지난해의 1차 조직개편이 기구중심의 부처통폐합에 그쳐 강도와 내용면에서 국민들의 기대 에 못미쳤기 때문에 이번에는 조직과 기능을 미래지향적으로 바꾸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하고 있다. 사실상 작년 조직개편의 실패를 인정한 셈이다. 이번 만큼은 그같은 전철을 되풀이되지 말아야 한다. 특히 실패원인중 하나가 ...

      한국경제 | 1999.03.08 00:00

    • 국내 단위경작지당 농약사용량 OECD회원국 평균치의 6.5배

      ... 프랑스(0.4t) 등보다 월등히 높은 편이다. 환경부 관계자는 "우리의 대기.수질 등의 환경지표가 대체로 OECD 회원국의 중간 정도에 올라있으나 농약 사용량 등은 우려할 수준"이라며 "농약으로 인한 지하수와 토양 오염은 곧바로 국민건강을 위협하므로 유기농 육성 등 대책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한국의 경작지 제곱km당 화학비료 사용량은 23kg으로 아일랜드, 네덜란드, 뉴질랜드에 이어 4위에 올랐고 회원국 평균 사용량인 6t의 약 4배에 달했다. 대기오염물질인 ...

      한국경제 | 1999.03.08 00:00

    • [다산칼럼] 진정한 개혁은 제도개혁..홍기택 <중앙대 교수>

      ... 기업회계정보의 투명성을 의심하고 있다. IMF 환란에도 불구하고 왜 이러한 정치논리 우선, 기업정보의 투명성 부족과 같은 일들이 반복해 발생하는가. 그 이유는 우리경제의 기본질서에 관한 법과 제도가 미비하고 이를 공정히 집행할 국민의식이 확립돼있지 않기 때문이다. 건물은 기초공사를 튼튼히 해야 오래 간다. 우리경제의 하부구조는 경제가 원활히 돌아갈 수 있도록 하는 시장경제 기본질서에 관한 법과 제도이다. 지난 정권의 가장 큰 잘못은 이러한 법과 제도의 ...

      한국경제 | 1999.03.08 00:00

    • 총재회담 '난항'...주말 비공식접촉 잇따라

      ... 회담을 개최하자고 제의하면서 특정한 의제 보다는 전반적인 정국현안을 모두 논의하는 "개방형" 회담을 제안했다. 반면 한나라당은 인위적 정계개편을 하지 않는다는 약속이 선행되어야 한다고 주장, 공방을 벌인 것으로 전해졌다. 국민회의 정균환 사무총장은 7일 도쿄 에서 열린 한일의원 친선축구대회를 마치고 귀국한 뒤 한나라당 신경식 총장과 비공식 접촉을 갖고 의사타진을 계속했다. 국민회의 한화갑 총무도 한나라당 이부영 총무와 접촉을 갖고 절충을 계속했으나 ...

      한국경제 | 1999.03.08 00:00

    • '6시그마'로 경영혁명을 .. 불량률 0.00034%에 도전

      ... 그러나 뒤집어보면 고비용 구조를 일거에 해소시킬 수 있다는 점에서 우리에겐 기회다. 이제 시급히 해야할 일은 고효율 사회를 만드는 것이다. 한국경제신문이 산업자원부 표준협회 국립기술품질원 능률협회 등과 공동 주최로 전국민적인 6시그마 운동을 제창하고 나선 목적은 기업경영과 공공 조직의 생산성을 극대화함으로써 국가 경쟁력을 세계 수준으로 높이자는데 있다. "저비용 고효율" 사회를 만들면 "제2 건국"이라는 시대적 과제도 앞당겨 실현될 수 있을 것이다. ...

      한국경제 | 1999.03.08 00:00

    • 하나은행, 다음달부터 보람은행과의 전산망 통합운영한다

      ... 고 있다. 8일 금융계에 따르면 하나은행은 다음달 5일 옛 보람은행과의 전산망을 통 합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그동안 각 지점마다 보람은행과 하나은행 단말기를 절반씩 나 눠서 사용하던 불편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국민은행도 5월1일 옛 장기신용은행과의 전산망통합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한빛은행은 전산자료가 방대해 정식통합을 오는 9월27일 추석연휴무렵까지 미뤘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지난해말부터 전산망 통합을 본격 추진해 거의 완료 단계"라며 ...

      한국경제 | 1999.03.08 00:00

    • [2차 정부조직 개편안] (인터뷰) 오석홍 <경영진단조정위>

      ... 정부조직개편 작업의 총책을 맡은 기획위 정부개혁실 관계자들조차 애를 먹었다는 후문이다. 다음은 일문일답. -이번 조직개편의 기본이념은. "지금껏 조직개편이 대부분 효율성 위주이어서 수요자의 입장을 고려한 기능조정이 미흡했다. 국민의 입장에서 정부조직과 기능을 수술했다" -이번 안에 내각제 시행도 고려됐나. "아니다. 그러나 과단위 기능분석을 토대로 꼭 필요한 기능을 가려내고 이에 적합한 조직을 구성한만큼 상황이 바뀌더라도 대폭적으로 손볼 필요는 없을 것으로 ...

      한국경제 | 1999.03.08 00:00

    • [정치면톱] 여권, 중/대선거구제 도입 검토..동반당선 가능

      ... 정당명부식 비례대표제 도입 문제와 함께 선거구제 변경문제도 병행해 논의한다는 입장을 정리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대중 대통령은 그동안 정당명부식 비례대표제를 도입하더라도 소선거구제 를 유지한다는 입장이었으나 자민련과 야당 일각은 물론 국민회의 내부에서도 중.대선거구제 도입 필요성이 간헐적으로 제기돼 왔다. 여권이 중.대선거구제 도입을 검토하고 있는 것은 한개의 선거구를 크게 만드는 대신 2명 이상의 의원을 선출할 경우 여야 동반 당선이 가능해져 정당의 동서대립 ...

      한국경제 | 1999.03.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