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38321-138330 / 156,2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국방장관.합참의장 문책 쟁점화

    한나라당과 자민련이 2일 북한의 서해도발 사태와 관련, 대북 햇볕정책의 문제점을 거론하면서 김동신(金東信) 국방장관과이남신(李南信) 합참의장 등의 해임을 요구하고 나서 이번 사건에 대한 인책문제가 쟁점으로 급부상하고 있다. 이와 관련, 정치권에서는 김대중(金大中) 대통령이 일본방문을 마치고 귀국한뒤 북한의 무력도발에 대한 군의 대응태세 등을 점검, 관련자 문책이나 개각 문제등을 결정하지 않겠느냐는 관측이 대두되고 있다. 한나라당 서청원(徐淸源) ...

    연합뉴스 | 2002.07.02 00:00

  • 국방부, 전사자 특별보상 추진

    국방부는 국가를 위한 전사자의 공로에 비해 보상금이 지나치게 적다는 지적에 따라, `공무사망'으로 통합돼 있던데서 `적과의 교전에 의한 전사'를 분리, 특별보상을 할 수 있도록 군인연급법 시행령 등 관련법령을 개정할 방침이다. 오치운 국방부 차관보는 2일 브리핑을 통해 "전사자의 공로를 감안할 때 보상수준이 일반사회 재해 보상수준보다도 적어 공무사망과는 별도로 `적과의 교전에 의한전사'를 분리해 특별보상할 수 있도록 개선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

    연합뉴스 | 2002.07.02 00:00

  • 국방부, 전사자 특별보상 추진

    국방부는 국가를 위한 전사자의 공로에 비해 보상금이 지나치게 적다는 지적에 따라, `공무사망'으로 통합돼 있던데서 `적과의 교전에 의한 전사'를 분리, 특별보상을 할 수 있도록 군인연급법 시행령 등 관련법령을 개정할 방침이다. 오치운 국방부 차관보는 2일 브리핑을 통해 "전사자의 공로를 감안할 때 보상수준이 일반사회 재해 보상수준보다도 적어 공무사망과는 별도로 `적과의 교전에 의한전사'를 분리해 특별보상할 수 있도록 개선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

    연합뉴스 | 2002.07.02 00:00

  • 국방장관.합참의장 해임 요구

    한나라당과 자민련은 2일 서해교전 사태와 관련, 군의 부적절한 대응에 대한 책임을 물어 김동신(金東信) 국방장관과 이남신(李南信) 합참의장 등을 해임할 것을 촉구했다. 한나라당 서청원(徐淸源) 대표는 이날 주요당직자회의에서 "서해 무력도발 사태에 대해 국민이 여러 의문과 분노를 삭이지 못하고 있다"면서 "이번 사태에 책임을지고 김동신 국방장관과 이남신 합참의장은 해임돼야 한다"고 말했다. 서 대표는 특히 "북한 경비정을 격침시킬 수 있었으나 사격중지 ...

    연합뉴스 | 2002.07.02 00:00

  • 군사보호구역 대폭 해제.. 내년부터, 총 7억평이상

    ... 4억8천만평(전체의 30%)을 웃돌 것으로 보인다. 또 군사시설 보호구역을 설정하거나 군사시설을 설치할 때는 반드시 지방자치단체 및 토지소유자와 사전협의를 거치도록 관련법이 개정된다. 군부대 협의대상 민원사항도 대폭 줄어들게 된다. 국방부는 일정규모 이하의 주택건립을 비롯 농업용시설 설치,하천 골재 채취 등 주민 생활 및 경제활동과 밀접한 사항들은 행정기관에 위임해 군부대 협의를 거치지 않도록 했다. 이와 함께 항공기의 첨단화 등 비행여건 변화를 감안,항공기 ...

    한국경제 | 2002.07.02 00:00

  • 키신저-저우언라이, 비밀협상당시 '日불신' 공감

    ... 후회하며, 같은 문제에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고 응답했다. 또 저우언라이는 "일본은 제 2차 세계대전에서 이익을 봤다. 일본은 어떤 배상의무도 지지않았으며 해외에서 벌어진 전쟁에서 이득을 취했다. 게다가 지난 25년이상 일본은 국방부문에 많은 돈을 들일 필요가 없었다"고 지적했다. 이에 대해 키신저는 "나는 일본에 대해 환상을 갖고 있지 않다"고 말했다. 또 일본이라는 국가의 성격을 언급하는 대목에서 키신저는 "하나의 사회단위로서 일본과 중국을 비교한다면 중국은 ...

    연합뉴스 | 2002.07.02 00:00

  • 미군 아프간 투하폭탄 4분1 목표물 빗나가

    ... 투하.발사한 폭탄과 미사일 가운데 4분의 1이 목표물을 빗나간 것으로 알려져 주목된다. 그러나 폭격명중률 75%는 지금까지 미군이 수행한 전쟁과 비교해 정확도가 가장 높다는 것이 미군의 자체 평가다. 영국 BBC방송은 미국 국방부의 잠정평가를 인용, 미군이 아프간에 투하한 폭탄ㆍ미사일 가운데 25%만이 목표물에서 빗나갔다고 전했하고 이는 1991년의 걸프전와1999년의 코소보 내전중 발사된 폭탄ㆍ미사일의 명중률이 50%미만에 불과했던 점에 비춰 매우 높은 높은 수치라고 ...

    연합뉴스 | 2002.07.02 00:00

  • 미 아프간 남부 결혼식장 오폭, 40명 사망

    ... 우르즈간주 카카라크 마을에서 일어났다고 카불발로 전했으며 이 지역에서는 미 특수부대 요원들과 다른 연합군 병력이 알-카에다와 탈레반 잔당들에 대한 수색작업을 벌이고 있다. 미군의 논평은 나오지 않고 있으나 익명을 요구한 미 국방부의 한 관계자는 국방부는 민간인 희생자들에 대한 보고를 알고 있지만 사고가 오발탄에 의한 것인지 포화에 의한 것인지는 불확실하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이날 사고는 칸다하르 북부 우르주간주에 대한 정찰활동도중 발생했다고 덧붙였다. ...

    연합뉴스 | 2002.07.02 00:00

  • 노드롭, TRW 78억달러에 인수

    ... 상향조정되기도 했다. 이번 합의는 양사 주주들 및 연방당국의 승인을 받아야 하기 때문에 최종 서명은 연말께 이뤄질 전망이다. 지난 1월 미 유일의 핵추진 잠수함 건조회사인 뉴포트 뉴스 십 빌딩을 26억달러에 인수한 노드롭은 작년 미 국방부 수주실적 기준으로 록히드 마틴(147억달러), 보잉(133억달러)에 이어 3위(130억달러)를, TRW는 8위(19억달러)에 랭크됐다. 미 44개주, 해외 25개국에 약 10만명의 직원을 보유하고 있는 노드롭은 작년 매출이 180억달러였다. ...

    연합뉴스 | 2002.07.02 00:00

  • 점차 불거지는 교전책임 논란

    ... 발생 나흘째인 2일 군의 한 간부는 침통한 표정으로 이렇게 말했다. 이번 서해교전을 둘러싸고 작전수행, 정보판단, 지휘체계 등의 측면에서 어떤 잘못이 있었는가는 현재 진행중인 합참 전비태세검열실의 종합평가를 통해 드러나겠지만, 국방부 분위기는 문책이 있어야 하지 않겠느냐는 쪽으로 기울고 있다. 한나라당과 자민련은 이번 서해교전 피해 책임과 관련, 김대중 대통령의 대국민사과와 함께 김동신 국방장관과 이남신 합참의장의 해임을 요구하고 나섰고, 민주당 일각에서도 군 ...

    연합뉴스 | 2002.07.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