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0451-10460 / 10,52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일터에서] 조화로운 팀워크 최선...임지영 넥슨정보사업부

      ... 직장생활을 하면서 밤시간을 이용해 언론홍보대학원에 다니기로 한 것도 같은 이유에서다. 아나운서나 기자 등 전문직에서 일하면서도 가정생활에도 소홀히 하지 않는 주위 선배들의 모습은 항상 강한 자극을 주고 있다. 벤처기업에서 더욱 실력을 쌓으면서 앞으로 기회가 닿는다면 마케팅과 재무관리 등 경영학 분야도 새롭게 공부해보고 싶다. 끊임없이 할 일이 있고 배워갈 것이 있다는 것. 그것이 삶의 방향이고 활력이 아닐까. forlim@nexon.co.kr

      한국경제 | 2000.08.21 00:00

    • 국산게임 해외진출 가속페달 .. '글로벌 게임망' 구축 의미

      ... 1백60억달러로 연평균 52%의 성장률을 보일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현재 세계 시장에서 업소용 및 비디오 게임을 주도하고 있는 나라는 일본(소니 닌텐도 세가)이며 PC 및 네트워크 게임은 미국(블리자드 EA)이 앞서가고 있다. 한국(넥슨 엔씨소프트)은 유일하게 온라인 게임 분야에서 미국(오리진) 일본(소니) 등과 경쟁하고 있다. ◆국내 동향=국내 게임시장은 온라인 게임이 주도하고 있다. 주요 업체로는 넥슨 엔씨소프트 태울 제이씨엔터테인먼트 CCR 액토즈소프트 ...

      한국경제 | 2000.08.02 00:00

    • [사이버 우먼] 넥슨 '김효정씨' .. 완벽 웹사이트 연출

      "치열한 경쟁을 뚫고 나이키 웹사이트 프로젝트를 따내는 순간 코끝이 찡했어요" 넥슨의 프로젝트매니저(PM)인 김효정(25)씨.스스로의 힘으로 첫 프로젝트를 땄을 때그녀는 글썽거리는 눈물을 참을 수 없었다. 한달여 동안 하얀밤을 지새며 머리를 싸매고 제안서를 작성했던 기억들이 영화필름처럼 머리 속을 스쳐 지나갔기 때문이다. 하나의 사이트만 운영하는 웹마스터와는 달리 PM은 제안서 제출부터 사이트 기획,제작팀 구성,작업진행까지 총괄 지휘하는 일종의 ...

      한국경제 | 2000.07.13 00:00

    • [모바일 인터넷 콘텐츠 '여름사냥'] 중소 CP업체들과 제휴 활발

      ... 제휴, 콘텐츠를 쏟아내고 있다. 업계에서는 국내 CP 업체수가 1천개를 훌쩍 넘어선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국내 최초로 지난해 5월부터 무선인터넷 서비스를 개시한 LG텔레콤은 현재 1백20여만명의 가입자를 확보하고 있다. 넥슨의 머드게임인 "코스모노바", 웰컴클릭의 일일성경공부 등 모두 1천1백여개의 콘텐츠를 5백50여개 업체로부터 제공받고 있다. 국내 최대인 1천2백여만명의 이동통신 가입자를 보유한 SK텔레콤은 지난해 10월 "n.TOP" 서비스를 선보인 ...

      한국경제 | 2000.07.13 00:00

    • 액토즈, 美/대만 동시진출 .. 역할분담게임 '천년'등 라이선스 공급

      ... 중화문화권을 개척할 수 있는 교두보를 마련하게 됐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미국에선 네타민 커뮤니케이션과 계약을 맺고 환타지풍의 RPG "마지막왕국 "을 본격 소개했다. 회원수가 2백만명에 달하는 마지막왕국은 엔씨소프트의 "리니지",넥슨의 "바람의 나라"와 함께 대표적인 한국 RPG로 꼽히는 작품. 천년과 같은 로열티 방식으로 올해 5억원 이상의 수입이 기대된다. 이같은 수출 증가로 올해 1백20억원,내년엔 5백20억원의 매출을 올릴 수 있을 것으로 예측된다는 ...

      한국경제 | 2000.07.13 00:00

    • [게임마당] '퀴즈 퀴즈' .. "내가 가진 무기는 재치와 순발력"

      ... 3.이벤트 OX,베스트 드레서,베스트 커플,왕중왕전 등 각종 이벤트에 참가하면 사이버머니와 함께 상품도 챙길 수 있으므로 적극 참가해 보자. 글을 마치며=오락성과 교육효과가 높아 안심하고 자녀에게 권해도 좋은 게임이다. 평소 상식이 풍부하다고 생각하는 사람,기존의 온라인 게임은 너무 어려워 엄두가 나지 않던 사람,아무 부담 없이 따분하지 않게 시간을 보내고 싶은 사람,평소 패션 감각이 있다고 자부하는 사람은 모두 퀴즈퀴즈에서 모이자. 자료제공:넥슨

      한국경제 | 2000.07.13 00:00

    • [유망벤처 6社 지상로드쇼] '엔캐시'..전자지갑 시스템 업계 선풍

      ... 않는다는고.무선인터넷으로 확장하기도 쉽다. 앞으로 환율 서비스 등을 추가할 계획이다. 국내 전자상거래뿐 아니라 미국 일본 등 해외 쇼핑몰에서도 자유롭게 물품을 구입하는 쇼핑서비스를 제공한다는게 회사측 바램이다. 현재 한솔CSN 타운뉴스 넥슨 등 1백여개 가맹점과 연결돼 있다. 올해안에 6백개의 컨텐츠 쇼핑몰로 확대해 상용화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LG화재와 업무제휴를 맺어 전자지갑을 통해 보험료를 지불하는 인터넷 보험상품 개발도 추진하고 있다. 권선복 사장은 ...

      한국경제 | 2000.07.04 00:00

    • [테마株 집중분석] '엔터테인먼트' .. 수익모델 확실..대박 '0순위'

      ... 나오기도 했었다. 물론 시장 주도주로서의 파워는 떨어진다. 등록된 종목수가 적다는 점에서 그렇다. 음반 게임 애니메이션(만화) 등 3개 업종이 포함되지만 코스닥에 이름을 걸어놓은 업체는 6~7개에 불과하다. 하지만 엔씨소프트 넥슨 등 알짜 엔터테인먼트 종목들이 속속 코스닥입성을 추진중이다. 가로수닷컴 등 기존 인터넷업체들도 엔터테인먼트 관련사업에 진출하고 있다. 선수층이 한층 두터워지고 그만큼 강한 테마가 형성될 가능성이 높다는 뜻이다. 왜 엔터테인먼트 관련주인가 ...

      한국경제 | 2000.06.21 00:00

    • [떴다! 국산게임] 게임업계 '5인방' .. 세계 제패 '우리손에'

      ... 서울대 전자공학과 시절(89년) 드림위즈 이찬진 사장과 "아래아한글"을 만든 주인공이기도 하다. 현대전자에서는 국내 최초의 인터넷 온라인서비스 아미넷(현재 신비로)을 개발하는데 주도적은 역할을 했다. "바람의 나라"를 만든 넥슨의 김정주(32) 사장은 머리를 노랗게 물들인 "튀는" 신세대 사장이다. 94년 KAIST 박사과정중 넥슨을 설립할 당시만 해도 게임개발은 아주 생소한 것이었다. 그의 표현대로라면 "주위에서 다들 "미친놈"으로 불렀다"고 한다. ...

      한국경제 | 2000.05.25 00:00

    • [떴다! 국산게임] 세계시장 '꼼짝마' .. 잇단 히트...선진국 긴장

      "만주벌판을 달리던 한민족의 드높은 기상을 세계에 심는다" 국산 온라인 게임의 선두주자인 넥슨이 "바람의 나라"를 출시하면서 내건 모토다. "바람의 나라"는 고구려 역사를 배경으로 만든 실시간 온라인 게임. 넥슨은 게임 출시 2년여만에 만주를 지배하던 고구려의 옛 영화(榮華)를 오늘에 되살려냈다. "바람의 나라"가 미국 일본 프랑스 등 세계 시장으로 속속 진출하면서 전세계 젊은 게이머들을 사로잡은 것. 현재 이 게임은 동시접속자수 20만여명으로 ...

      한국경제 | 2000.05.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