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4801-54810 / 65,4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日근로자 가처분소득 1년전대비 3.7% 감소

    지난 12월중 일본 근로자들의 평균 가차분 소득은 1년전에 비해 3.7% 감소한 26만4천932엔이라고 노동부가 31일(이하 도쿄 현지시간) 예비 통계자료를 밝힘으로써 고용상태의 심각성을 일깨워 줌과 동시에 앞으로 수개월동안 일본 소비자 지출이 더욱 떨어지게 될 것임을 암시했다. 지난 한해 일본 근로자의 월평균 가처분소득은 전년도에 비해 1.2% 떨어진 35만1천347엔에 이르러 최근 2년중 최초로 감소세를 나타냈다. 일본 기업들은 지난 12월중 ...

    연합뉴스 | 2002.01.31 00:00

  • JP '금강산 정부지원' 허용 시사

    ... 북한측으로부터 아무런 반응이 없지만 부시 미대통령 방한과 전직 주한미대사의 방북을 고비로 북한의 입장이정리돼 설 연휴 이후에는 뭔가 사인이 있을 것으로 본다"고 긍정적으로 전망했다. 김 총재는 이에 앞서 방용석(方鏞錫) 신임 노동부장관의 예방을 받고 "남들보다덜 자고 뛰어야 앞설 수 있는 상황에서 주 5일 근무는 시기상조"라고 말했다. 이에대해 방 장관은 "경영자총협회와 전국경제인연합회도 휴일을 줄이면 주 5일근무제를 받아들일 수 있다는 입장이어서 실시 시기를 ...

    연합뉴스 | 2002.01.31 00:00

  • 민간자격증 과장 광고 주의령

    ... 자격을 관리하는 모기관은 `자격을 따면 초중고에서과학 또는 발명반 학생을 지도할 수 있다''고 명백한 허위 광고를 내 교육부로부터공정거래위원회에 제소당하기도 했다. 사회적인 공신력을 높이기 위해 `국가공인을 받을 가능성이 높다'', `교육부.노동부가 지원해주고 있다'', `교육부 산하기관이다'' 는 등의 허위광고를 하는 경우도주의해야 한다. 현재 국가가 공인한 민간자격이 30종에 불과한데다 설사 추후에 공인을 받더라도 공인을 받기 전에 취득한 자격에는 공인의 효력이 미치지 ...

    연합뉴스 | 2002.01.31 00:00

  • [1.29 개각] '새 내각.청와대 비서진 명단'

    ... 경북고, 서울대 법대, 서울지검 형사부장, 11.12.13.14.15.16대 의원, 한나라당 부총재, 자민련 총재 재정경제 - 진념 - 62 - 전북 부안 - 전주고, 서울대 경제학과, 고시 14회, 경제기획원 차관, 동자부.노동부장관, 기획예산처장관 * 교육 - 이상주 - 64 - 경북 경주 - 부산사범, 서울대 사대, 서울사대 부교수, 대통령교육문화수석, 울산대 한림대총장, 대통령비서실장 * 통일 - 정세현 - 57 - 전북 장수 - 경기고, 서울대 ...

    한국경제 | 2002.01.30 10:22

  • 체불임금 청산 `이동사무소' 운영

    노동부는 30일 전국 근로감독과장 회의를 긴급소집, 지방노동관서별로 `이동사무소''를 가동해 직접 사업장을 돌며 설연휴 이전에 체불 임금이 청산되도록 지도해 나가기로 했다. 노동부는 또한 외국인 근로자에 대한 임금체불 등으로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사업장에 대해서는 특별근로감독 등 사업장 감독을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방용석 노동장관은 이날 회의에서 "체불로 고통을 받고 있는 근로자들이 느끼는 박탈감은 경기회복으로 사회 분위기가 고조될수록 커질 ...

    연합뉴스 | 2002.01.30 00:00

  • 태광산업.대한화섬 2차 구조조정 .. 생산직 유휴인력 460명 대상

    ... 휴직상태에 있다. 태광. 대한화섬 은 인력구조조정 협의안을 이날 노조측에 공식 통보했다. 노사협의를 거쳐 내달중 희망퇴직자 모집에 들어가기로 했다. 희망퇴직 신청자가 적을 경우 유휴인력에 대해 경영상 이유에 의한 해고계획서를 노동부에 제출하는 등 합법적인 절차를 밟을 방침이다. 회사측 관계자는 "유휴인력을 줄이지 않는 한 잠재적인 고용불안으로 생산성을 향상시킬 수 없다"며 "화섬업계의 채산성 악화를 근본적으로 치유하기 위해 구조조정은 불가피하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02.01.29 18:21

  • [1.29 개각] (프로필) 김상남 <복지노동 수석> .. 친화력 강점

    71년 행시 10회로 노동부에 첫발을 디딘 뒤 30여년간 부처내 주요 요직을 두루 거친 노동행정 전문가. 개각때마다 노동장관, 노동복지수석 등 노동관련 요직에 발탁될 것이란 하마평이 무성했었다. 친화력을 바탕으로 기획관리실장을 4년 넘게 지낸 노동부 ''맏형''으로 부하직원들의 신망이 두터운 보스형. 지난해 4월 차관직을 끝으로 노동부를 떠날 때는 직원들과 일일이 악수를 하며 아쉬움에 눈물을 글썽이기도 했다. 각종 스포츠에 능하다. 부인 ...

    한국경제 | 2002.01.29 18:03

  • [1.29 개각] (화제의 인물) '방용석 노동부장관' .. 고졸 출신

    ''고졸 노동자에서 노동행정의 최고책임자로'' 신임 방용석 장관은 70년대 민주노조운동의 대명사였던 한국모방 원풍모방의 노조지부장을 지낸 노동운동가 출신이다. 지난 64년 고등학교를 졸업한 후 70년 원풍모방의 전신인 한국모방에 입사한 것이 노동운동의 출발점이었다. 당시 방 장관은 쥐꼬리만한 월급도 제때 받지 못하는 등 노동자들의 열악한 삶에 자극받아 노동운동에 과감히 몸을 던졌다. 방 장관이 주축이 돼 지난 72년 설립된 원풍 노조는 ...

    한국경제 | 2002.01.29 17:19

  • [노동부 표정]

    노동부 직원들은 29일 신임 방용석 장관이 노동운동가 출신이라는 점에서 노동계와의 관계복원 등에 기대감을 표시했으나 유용태 장관이 채 5개월도 되지않아 바뀌게 된데 대해 불만섞인 반응도 적지 않았다. 한 직원은 "정치인 각료 교체 방침에 따라 장관이 바뀔 가능성이 높다고 생각은했지만 얼마안돼 또 바뀌게 돼 앞으로 당분간은 업무보고에 시달리게 됐다"며 "주5일 근무제, 공무원노조 도입문제는 물론 월드컵을 앞둔 노사안정 등 현안이 많은데 걱정"이라고 ...

    연합뉴스 | 2002.01.29 00:00

  • [프로필] 방용석 노동부장관

    70년대 민주노조 운동의 대명사였던 한국모방, 원풍모방의 노조지부장을 지낸 노동운동가 출신. 지난 70년 원풍의 전신인 한국모방에 입사해 쥐꼬리만한 월급도 제때에 받지 못하는 등 열악한 노동자들의 삶에 자극받아 노동운동에 투신, 70, 80년대 격렬했던 민주노조 운동을 이끌었던 산증인이다. 당국에 의해 원풍모방 노조가 해체되고 570여명의 조합원들이 고향으로 강제로 보내진 뒤에는 동료들과 한국노동자복지협의회를 만들어 민주노조 활동을 지원하기...

    연합뉴스 | 2002.01.29 00:00